전체뉴스 1-10 / 3,0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성용 입단 유력한 구단은 어디? 협상 위해 21일 스페인行

    ... 있게 몸을 빨리 만드는 게 중요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날 기서용은 구단이 공식 발표할 때까지 어느 팀인지 밝히기 어렵다고 했지만 현지 언론은 이미 1부 리그 팀 마요르카가 유력하다고 보도하고 있는 상황이다. 계약 기간 등 세부적인 조건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지만 입단이 확정될 경우 기성용은 이천수와 박주영 이강인 등에 이어 스페인에서 뛰는 7번째 한국인 선수가 된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HEI | 2020.02.21 19:40 | 장지민

  • 금주(2월 14일~20일) 신설법인 1227개

    ... 가공 및 판매업)서울특별시 마포구 마포대로 86 522호 (도화동,창강빌딩) ▷쿠소이(서준태·30·두유, 두부 제조 및 식품개발업)서울특별시 성동구 상원6나길 7 2층 (성수동1가) ▷팍스제이(박주영·10·건강기능식품, 건강보조식품 제조 및 도소매업)서울특별시 동대문구 왕산로 131 (제기동) ◇유통 ▷가향(우정금·20·화장품 및 화장용품 도소매업)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2길 ...

    한국경제 | 2020.02.21 15:06 | 민경진

  • thumbnail
    지적장애 청소년 꾀어 성매매·성적 학대…40대 징역 3년

    미성년자 대상 성범죄로 복역하고 출소한 지 채 2개월도 안 돼 다시 지적장애가 있는 미성년자와 성관계를 한 혐의로 40대 남성이 1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11부(박주영 부장판사)는 아동·청소년의 성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45)씨에게 이같이 판결하고, 8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5년간 취업 제한을 명령했다고 2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 4일 스마트폰 채팅 ...

    한국경제 | 2020.02.21 14:58 | YONHAP

  • thumbnail
    10살도 안 된 의붓딸 성인 될 때까지 성폭행·추행…징역 9년

    의붓딸이 10살이 안 됐을 때부터 성인이 될 때까지 성폭행하거나 추행한 혐의 등으로 40대 남성이 1심에서 징역 9년을 선고받았다. 울산지법 형사11부(박주영 부장판사)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13세 미만 미성년자 강간)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47)씨에게 이같이 판결하고, 80시간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이수와 아동·청소년 관련 기관 등 7년간 취업제한을 명령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2006년 당시 10살이 안 된 ...

    한국경제 | 2020.02.20 14:18 | YONHAP

  • thumbnail
    상암벌 돌아온 아드리아노, 박주영과 '서울의 전성기' 되살릴까

    ... 서울에 합류, 1년 반가량 맹활약하며 팬들의 사랑을 받은 선수다. 그 시절 서울은 2015년 대한축구협회(FA)컵 우승, 2016년 K리그1 우승, FA컵 준우승, 아시아축구연맹(AFC) 4강 등을 일궜다. 아드리아노가 박주영, 데얀과 더불어 파괴력을 뽐내던 시기였다. 아드리아노는 2016시즌을 마치고 중국 2부리그 스좌장 융창으로 이적, K리그를 떠났다. 이후 그는 2018년 전북 현대 유니폼을 입고 한국으로 돌아왔으나 지난해 4월 FA컵 경기 중 ...

    한국경제 | 2020.02.19 10:19 | YONHAP

  • thumbnail
    '박주영 결승골' 서울, K리그 팀 ACL 조별리그 첫 승(종합)

    ... 만에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본선에 돌아온 FC 서울이 K리그 팀 중 2020 ACL 조별리그 첫 승의 주인공이 됐다. 서울은 1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ACL 조별리그 E조 홈 경기에서 전반 8분 박주영의 결승골에 힘입어 멜버른 빅토리(호주)를 1-0으로 제압했다. 2017년 K리그1 5위, 2018년 11위에 머물러 ACL 무대를 밟지 못했던 서울은 지난해엔 3위에 올라 ACL 플레이오프(PO)에 진출, 1월 28일 크다(말레이시아)를 ...

    한국경제 | 2020.02.18 23:03 | YONHAP

  • thumbnail
    서울 박주영 "기성용 영입 불발? 외적 이슈보단 경기에 집중"

    프로축구 FC 서울의 간판 스트라이커 박주영(35)이 최근 어수선한 팀 분위기를 골로 다잡았다. 박주영은 1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멜버른 빅토리(호주)와의 2020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E조 홈 경기의 유일한 골을 터뜨렸다. 그는 경기 시작 8분 만에 김주성의 크로스에 이어 박동진이 흘려준 공을 침착하게 왼발로 마무리, 결승 골을 뽑아내며 3년 만에 ACL 조별리그에 돌아온 서울의 첫 경기를 승리로 이끌었다. 지난달 ...

    한국경제 | 2020.02.18 22:35 | YONHAP

  • thumbnail
    'ACL 본선 복귀전 승리' 최용수 감독 "좋은 분위기 이어갈 것"

    ... 기자회견에서 "상대가 시즌 중이라 체력과 경기 감각 등에서 우리가 불리한 가운데 결과를 가져온 것은 만족스럽다"고 돌아봤다. 지난달 28일 플레이오프에서 크다(말레이시아)를 누르고 3년 만에 ACL 본선에 돌아온 서울은 이날 박주영의 결승 골에 힘입어 멜버른을 1-0으로 꺾고 올해 조별리그에서 K리그 팀 중 첫 승을 신고했다. 최 감독은 "전반 우리의 실수로 몇 번의 위험한 기회를 내줬다. 내용보다는 결과에 만족한 경기"라며 "다음 경기를 잘 준비해 좋은 ...

    한국경제 | 2020.02.18 22:25 | YONHAP

  • thumbnail
    '박주영 결승골' 서울, K리그 팀 ACL 조별리그 첫 승

    ... 만에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본선에 돌아온 FC 서울이 K리그 팀 중 2020 ACL 조별리그 첫 승의 주인공이 됐다. 서울은 1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ACL 조별리그 E조 홈 경기에서 전반 8분 박주영의 결승골에 힘입어 멜버른 빅토리(호주)를 1-0으로 제압했다. 2017년 K리그1 5위, 2018년 11위에 머물러 ACL 무대를 밟지 못했던 서울은 지난해엔 3위에 올라 ACL 플레이오프(PO)에 진출, 1월 28일 크다(말레이시아)를 ...

    한국경제 | 2020.02.18 21:26 | YONHAP

  • [AFC축구 서울전적] 서울 1-0 멜버른

    ◇ 18일 전적(서울월드컵경기장) ▲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E조 1차전 FC 서울 1(1-0 0-0)0 멜버른 빅토리(호주) △ 득점 = 박주영(전8분·서울)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2.18 21: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