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6,4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GS칼텍스, "대한민국은 I am your Energy다"…나라 지켰던 에너지를 추구하는 기업

    ... 편’에서 시작했다. 아이들이 목욕탕에서 서로의 등을 닦아주는 장면과 함께 ‘좋은 에너지는 돌고 돈다’는 문구로 화제를 모았다. 사람들이 함께 즐겁게 박수를 치는 ‘박수 편’, 축구선수 박지성이 유소년 축구클럽을 응원하는 ‘박지성 편’ 등도 잇달아 공개했다. 소소한 일상을 통해 소비자의 공감을 얻고 기존의 에너지기업 광고와 차별화를 이루기 위해서다. 올해 기업PR대상을 받은 GS칼텍스의 ‘대한민국 ...

    한국경제 | 2019.12.12 16:13 | 이선아

  • thumbnail
    [이내화 칼럼] 품꾼과 일꾼

    ... 아니면 그 정도 무게의 물건을 담아야 합니다. 이들은 이런 원리를 일터에서 터득한 것 같습니다. 그래서 일터에 항상 시너지가 넘쳐나도록 해냅니다. 즉 이익을 창출하거나 조직에 이익을 가져다줍니다.   운동선수로 말하자면 손홍민, 박지성 같은 이들이지요. 직장인중 약 3%가 이런 유형입니다. 이들은 이 넘친 '이익'으로 최고의 자리에 오르기도 합니다. 주인이나 조직은 이것을 다 알고 있습니다. 이들 역시 이런 원리를 압니다. 대기업으로 말하면 중역 반열에 오른 이들입니다. ...

    글방 | 2019.12.12 15:44

  • thumbnail
    '70m 폭풍 드리블' 손흥민, 인생골 넣었다…"이번 시즌 최고의 골"

    ... 감사하다"고 말했다. 또한 그는 "앞으로 더 많은 골을 넣고, 좋은 모습을 보여드려야 하는 게 저의 임무다. 지금에 만족하기보다는 더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 앞서 박지성으로부터 아시아축구연맹(AFC) '올해의 국제선수상' 트로피를 전달받았다. 손흥민은 수상 소감에서 "(박)지성이 형에게 상을 받아서 영광스럽다. 이번 상은 나 혼자 잘해서 받은 게 아니다. 모두의 도움이 ...

    한국경제 | 2019.12.08 10:00

  • thumbnail
    손흥민 원더골에 모리뉴 "내 아들은 손나우두라고 불러요"

    ... 올랐던 브라질 축구대표팀의 간판 스트라이커 호나우두의 본명이다. '손나우두'는 손흥민과 호나우두를 합성한 말이다. 모리뉴 감독은 "손흥민의 득점이 터지는 순간 내가 보비 롭슨 감독 옆에서 호나우두의 기막힌 득점 장면을 봤을 때가 떠올랐다"라고 말했다. 그는 "알렉스 퍼거슨 감독과 박지성에 관해 이야기 했던 것을 기억한다"라며 "한국 선수들은 지도하기가 아주 좋다. 손흥민은 환상적인 선수다. 그래서 나는 행복하다"고 칭찬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08 08:08 | YONHAP

  • thumbnail
    '70m 드리블 원더골' 손흥민 "운이 좋았다…수비 가담은 당연"

    ... 않다"라며 "이번 클린 시트로 수비수는 물론 골키퍼들이 좋은 느낌을 받았을 것이다. 이 느낌을 살려서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손흥민은 이날 경기에 앞서 한국 축구의 '레전드' 박지성으로부터 아시아축구연맹(AFC) '올해의 국제선수상' 트로피를 전달받았다. 손흥민은 "(박)지성이 형에게 상을 받아서 영광스럽다. 영국에 같이 있으면서도 자주 뵙지 못하지만 항상 의지하고 있고, 궁금한 것을 자주 ...

    한국경제 | 2019.12.08 07:45 | YONHAP

  • thumbnail
    '폭풍 드리블 원더골' 손흥민, 평점 9.3…"이번 시즌 최고의 골"(종합)

    ... 손흥민은 경기가 끝난 뒤 프리미어리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한 온라인 투표로 선정하는 '킹 오브 더 매치'에 선정됐다. 손흥민은 1만5천876명이 참가한 투표에서 54%의 지지를 받아 2골 1도움을 기록한 케인(27.4%)을 두 배 차이로 따돌리고 이날 경기 최고의 선수로 뽑혔다. 한편, 이날 경기에 앞서 한국 축구의 레전드 박지성은 손흥민에게 아시아축구연맹(AFC) '올해의 국제선수상' 트로피를 전달해 팬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08 02:58 | YONHAP

  • thumbnail
    '폭풍 드리블 원더골' 손흥민, 평점 9.3…"이번 시즌 최고의 골"

    ... 내 생각에는 이번 시즌 최고의 골이다"라고 칭찬했다. 영국 일간지 데일리 메일도 "손흥민은 이번 시즌 '최고의 골'의 진정한 도전자가 됐다"고 전했고, 더선도 "손흥민이 이번 시즌 최고의 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그라운드를 질주하며 번리 선수들을 완전히 무너뜨렸다"고 보도했다. 한편, 이날 경기에 앞서 한국 축구의 레전드 박지성은 손흥민에게 아시아축구연맹(AFC) '올해의 국제선수상' 트로피를 전달해 팬들의 큰 박수를 받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12.08 02:47 | YONHAP

  • thumbnail
    메시, 통산 6번째 발롱도르…호날두 제치고 역대 '최다 수상'(종합)

    ...) 국제선수상을 받은 데 이어 발롱도르에서 역대 아시아 선수로는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기존 아시아 선수 최고 순위는 2007년 이라크의 유니스 마흐무드(2점)가 기록한 29위였다. 한국 선수로는 설기현(2002년)과 박지성(2005년)에 이어 역대 세 번째로 후보에 오른 손흥민은 한국, 그리스, 핀란드.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 기자로부터 5순위 투표로 1표씩을 받아 4점을 따냈다. 설기현과 박지성은 실제 투표에서 표를 받지 못했지만 손흥민은 당당히 ...

    한국경제 | 2019.12.03 15:51 | YONHAP

  • thumbnail
    메시, 통산 6번째 발롱도르…호날두 제치고 역대 '최다 수상'

    ... 판데이크는 메시의 벽을 넘지 못한 가운데 호날두는 3위에 그쳤다. 지난 9월 '더 베스트 FIFA 풋볼 어워즈 2019'에도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호날두는 올해 발롱도르에도 불참했다. 한국 선수로는 설기현과 박지성에 이어 세 번째로 발롱도르 30인 후보에 포함된 손흥민은 22위를 차지하면서 역대 아시아 선수로는 가장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 기존 아시아 선수 최고 순위는 2007년 이라크의 유니스 마흐무드가 기록한 29위였다. 메시는 "오늘 ...

    한국경제 | 2019.12.03 08:14 | YONHAP

  • thumbnail
    박지성-배성재 콤비 재회…SBS모바일 '배거슨라이브'

    한국 축구 대표팀 전성기를 이끈 '캡틴' 박지성이 '영혼의 단짝' 배성재 캐스터와 다시 만난다. SBS모바일24는 배성재가 진행하는 스포츠 토크쇼 '배거슨라이브 ㅅㅅㅅ'에 오는 27일 오후 6시 박지성 JS 재단 이사장이 출연한다고 25일 예고했다.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두 사람은 지난해 러시아 월드컵에서 캐스터와 해설자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오랜만에 국내 방송에 출연하는 박 이사장은 런던 생활 근황, 유럽 전역 유소년 축구 시스템의 현장 ...

    한국경제 | 2019.11.25 10: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