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9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N년 전 오늘의 XP] 두산 베어스, 21년 만의 정규 시즌 우승

    본 기획 연재에서는 연예·스포츠 현장에서 엑스포츠뉴스가 함께한 'n년 전 오늘'을 사진으로 돌아봅니다. [엑스포츠뉴스 박지영 기자] 2016년 9월 22일,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KT 위즈와 두산 베어스의 시즌 16차전 경기, 두산이 KT에게 9:2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1995년 이후 21년 만에 정규시즌 우승을 달성하고 한국시리즈에 직행했다. 이 승리로 9연승을 ...

    한국경제 | 2020.09.22 07:0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Premium 금주에 추천하는 책

    ... 기반의 PR 활동은 앞으로 공중에 대한 다양한 PR 전략과 프로그램을 통해 더욱 진화해 나갈 것이다. 산업 PR론은 산업을 리드하고 공중의 이익과 사회의 균형을 유지하는 커뮤니케이션의 출발점에 서 있다. ◆창업가의 생각노트, 박지영 지음 | 가나출판사 | 1만6000원 ‘좋은 아이디어는 어떻게 탁월한 비즈니스로 발전할까.’ 사람들이 겪는 문제를 해결하고 싶은 마음, 조금 더 나은 세상에서 살고 싶은 마음들이 모여 창업으로 이어지고 그렇게 ...

    모바일한경 | 2020.09.20 10:07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복귀' 채은성 "위로 갈수록 좋은 거 아니겠어요?" [잠실:생생톡]

    ... 더 치열한 순위 싸움을 벌이고 있다. `TV로 보는데도 스트레스를 받더라`고 웃은 채은성은 `하루하루가 다르게 순위가 바뀌는데, 그래도 좋은 스트레스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생각한 것보다 경기가 많이 안 남았더라. 안 다치고 끝까지 보탬이 되게끔 준비해야할 것 같다. 잘 마무리해서 원하는 순위에 올라갔으면 좋겠다`며 `제일 위로 갈수록 좋은 거 아니겠나`라고 웃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잠실, 박지영 기자

    한국경제 | 2020.09.20 00:06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화려한 컴백쇼' 채은성, 기다림의 이유 여기에 [잠실:포인트]

    ... 맞는 공으로 걸어나가며 이날 전 타석 출루에 성공했다. 팀의 승리까지 더할 나위가 없는 경기였다. 류중일 감독은 채은성을 비롯한 부상 선수들의 복귀를 앞두고 `전력이 돌아오는 게 문제 아니라, 돌아와 경기력을 향상시켜야만 이길 수 있다. 안정된 경기력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런 의미에서 이날 채은성의 맹타는 이날 경기 뿐 아니라 남은 경기에 대한 희망까지 밝히는 활약이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잠실, 박지영 기자

    한국경제 | 2020.09.19 22:01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두산 제압' 류중일 감독 "불펜 싸움에서 이겼다" [잠실:코멘트]

    ...이닝)으로 이어지는 불펜진이 무실점으로 뒷문을 막고 승리를 완성했다. 경기 후 류중일 감독은 `오늘은 불펜 싸움에서 이긴 경기인 것 같다. 특히 수비에서 7회 오지환의 호수비가 상대 공격의 흐름을 끊어놨고, 공격에서 5회 양석환의 동점 홈런과 김현수의 결승 2타점이 결정적이었다. 또 오랜만에 돌아온 채은성이 복귀 첫 경기에서 맹활약을 보여줘 앞으로도 기대가 된다`고 평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잠실, 박지영 기자

    한국경제 | 2020.09.19 21:03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고우석-유강남 '3점차 승리'[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LG가 김현수와 채은성의 6타점 합작 맹활약에 힘입어 두산에게 9:6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두산 상대 3연승을 달렸다. 9회말 LG 고우석과 유강남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9 20:53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고우석 '승리 지킨다'[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LG가 김현수와 채은성의 6타점 합작 맹활약에 힘입어 두산에게 9:6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두산 상대 3연승을 달렸다. 9회말 LG 고우석이 역투하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9 20:51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선수들에게 박수 보내는 류중일 감독[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LG가 김현수와 채은성의 6타점 합작 맹활약에 힘입어 두산에게 9:6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두산 상대 3연승을 달렸다. 경기 종료 후 LG 류중일 감독이 선수들과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9 20:50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채은성 '완벽한 복귀전에 미소'[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LG가 김현수와 채은성의 6타점 합작 맹활약에 힘입어 두산에게 9:6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두산 상대 3연승을 달렸다. 경기 종료 후 LG 채은성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9 20:49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

  • thumbnail
    LG '공동 3위 사수'[포토]

    [엑스포츠뉴스 잠실, 박지영 기자] 19일 오후 서울 송파구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 LG가 김현수와 채은성의 6타점 합작 맹활약에 힘입어 두산에게 9:6의 스코어로 승리하며 두산 상대 3연승을 달렸다. 경기 종료 후 LG 선수들이 승리의 기쁨을 나누고 있다. jypark@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0.09.19 20:47 | 박지영 기자(jypark@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