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감원, 현장 모르고 不通…예방보다 뒷북제재에 몰두"

    ... 금융회사 마비 한국경제신문은 금융권 현직 대관 담당자 76명에게 금감원의 역량을 평가해 달라고 요청했다. 가장 한 점수를 받은 항목은 ‘신속성’이었다. 부정적 평가가 68.0%(부족 49.3%, 매우 부족 ... ‘금융은 튼튼하게(시장 안정), 소비자는 행복하게(소비자 보호)’를 공식 비전으로 내세운 금감원이 후자에만 매몰되고 있다는 것이다. 대관팀 B씨는 “국내 금융시장 안정이라는 금감원의 본래 역할에 충실하면 ...

    한국경제 | 2020.03.11 17:29 | 임현우

  • thumbnail
    女 사진에 "6덕이다, X고싶다" 댓글 단 일베 회원, 1심서 무죄

    ... 표현이 아니라고 봤다. 1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5단독 신민석 판사는 모욕 혐의로 기소된 일베 회원 모 씨(38)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앞서 씨는 지난해 11월 일베 게시판에 올라온 피트니스 여성 모델 A 씨의 ... 모양'인데, 여성이 풍만하다거나 성적 매력이 있다는 의미로도 사용되는 것으로 보인다"며 " 씨가 후자의 의미로 사용했다 하더라도 이는 A 씨의 인격적 가치에 대한 사회적 평가를 저하할 만한 표현에 해당한다고 ...

    한국경제 | 2019.11.16 15:07 | 최민지

  • thumbnail
    TV 읽기|"JTBC·tvN 대본 먼저 검토해요" KBS·MBC·SBS 무너진 자존심

    ... 투자한 대작 '미스터 션샤인'부터 지성과 한지민 호흡이 돋보였던 '아는 와이프', 서준, 민영을 신흥 로코킹&퀸으로 만든 '김비서가 왜 그럴까', 투자 대비 최고 성적을 거둔 ... "최근 배우들 사이에서도 비지상파 드라마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졌다. 지상파와 비지상파 대본이 함께 들어오면 후자를 먼저 검토한다"면서 "트렌드를 재빨리 캐치하지 못한 지상파 드라마에는 크게 호응하지 않는 ...

    HEI | 2019.05.26 08:46 | 김예랑/김소연

  • thumbnail
    [영실칼럼] 성공한 사람들은 왜 더 행복해보일까?

    *영실박사 유튜브TV 바로가기 클릭 나이가 들면서 행복해 보이는 사람들 내가 20대였을 때, 나이 드신 분들은 자신에 대해서 또 삶에 대해서 명확한 자신만의 행복의 결을 자연스럽게 갖게 되는 것이라 믿었었다. 하지만 지금 ... 받기에 행복한 것인지, 아니면 스스로 행복하기를 선택했고 주변에 행복을 전염시켰기에 인정을 받은 것인지, 나는 후자일거라는 믿음이 시간이 지나면서 강해진다.평상 시 건강관리 잘하기로 유명한 지인이 어깨가 결려서 고생이라고 말한 내게 ...

    글방 | 2019.05.01 11:55

  • thumbnail
    TV 읽기|지겨운 장르물은 이제 그만…우리 동네 히어로 '총출동'

    ...#39;은 대놓고 코미디다. 반려견 관련 사고로 논란을 빚었던 최시원의 화려한 복귀작이기도 하다. 그는 과거에도 유머러스한 캐릭터를 소화해 호평받은 바 있다. 어쩌다 보니 신분을 숨긴 채 여형사 김미영(이유영)과 결혼까지 하고, 박후자(김민정)에 의해 국회의원에 출마하게 된 양정국(최시원)은 결국 정의에 대한 이야기를 펼칠 예정이다. '닥터 프리즈너'는 앞선 드라마보다 무게를 더하고 있지만 코미디 요소를 갖추고 있다. 교도소 의료과장이 돼 &...

    HEI | 2019.04.14 08:43 | 김예랑

  • thumbnail
    '국민여러분' 최시원, 애틋한 감정연기…원조 아이돌의 위엄

    ... 국회의원에 출마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최시원은 사기꾼 양정국 역을 맡았다. 이날 방송에서 양정국은 부상을 입어 응급 처치를 받고 있는 아내를 찾아가지만, 미안한 마음에 말 한마디 제대로 하지 못한 채 돌아선 후, 박후자(김민정 분)에게 달려가 "네가 시키는 거, 국회의원, 필요하면 대통령도 나가 줄라니까, 미영인 건들지 말라고. 나도 가만 안 있어"라고 아내에 대한 애틋함이 담긴 울분을 토해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방송 말미에는 ...

    HEI | 2019.04.09 13:28 | 김소연

  • thumbnail
    '국민 여러분' 최시원, 반려견 논란 딛고 브라운관 복귀…어땠나

    ... 만나 운명 같은 사랑에 빠져 초고속 결혼까지 이르렀지만, 그녀의 진짜 직업을 알고 전전긍긍 살아가는 모습에 이어 인생 마지막 사기극을 계획하는 것까지 빠르게 이야기가 전개됐다. 또한 방송 말미에는 양정국이 60억 사기를 쳤던 상필(김종구 분)의 딸 박후자(김민정 분)가 등장, 양정국에게 복수하기 위해 그를 찾는 모습이 그려져 긴장감을 고조시키며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양정국 역의 최시원은 첫 방송부터 베테랑 사기꾼 캐릭터를 제대로 표현해 시청자들의 ...

    HEI | 2019.04.02 08:47 | 김예랑

  • thumbnail
    최시원부터 이유영까지…'국민 여러분!' 유쾌한 호흡 예고

    ... 2019년 봄 안방극장에 쫄깃한 국회의원 경선 레이스를 보여줄 예정이다. 포스터 좌우를 차지한 두 명의 여성 캐릭터 경찰 김미영(이유영)과 사채업자 박후자(김민정)는 각자의 직업만큼이나 상반된 분위기로 존재감을 뿜어낸다. 손가락에 건 수갑을 들어 올리며 자신만만한 미소를 짓고 있는 미영과 달리 후자는 권총을 손에 든 도도한 무표정 상태다. 사기꾼 정국이 국회의원 후보가 되는 대국민 사기극에서 두 사람은 어떤 걸크러쉬 매력을 보여줄지 궁금증이 높아진다. ...

    HEI | 2019.03.27 09:52 | 김수영

  • thumbnail
    [한국HR협회] 리더는 어떻게 인재(人材)를 인재(人財)로 육성할 것인가?

    ... 리더십'을 제안한다. 전자는 고기를 잡아 주는 것이 아니라 질문을 통해 고기 잡는 방법을 터득하게 하는 것이다. 후자는 다양한 생각과 상상을 손에 잡힐 듯 형상화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역할이다. 단순히 아는 것을 전달하는 수준의 학습은 ... 질문하고, 기다리는' 충고이어야 한다. 내 방식을 이타적 삶에 적용하는 것은 불편하고 쉽지 않다. 인재육성은 서로의 차이를 이해하고 인정할 때 더욱 발전할 수 있다. 창동 HRD사(한국HR협회 HR칼럼니스트/KDB산업은행 교수)

    글방 | 2019.03.25 10:30

  • thumbnail
    "대중교통 무료, 미세먼지 저감효과 없다" 환경전문가도 지적

    ... 못하도록 했다. 불편을 감수해야 하는 시민들이 반발하니 대중교통 무료 조치가 나왔다. 교통량을 줄이는 전자가 핵심이고 후자는 파생된 거다. 프랑스식 대책도 효과가 별로 없었다. 후자에 초점을 맞춘 서울시 대책은 효과가 더 미미할 수밖... 화석 연료나 자동차, 공장 등에 저감 장치를 달고 감시·관리하면서 미세먼지를 줄여왔다. 그런데 이명 정부 들어 삐끗 했다. 기업 규제 완화 바람이 불면서다. 일부 연구자도 중국발 미세먼지를 거론하면서 국외 영향 쪽으로 ...

    한국경제 | 2018.01.21 09:30 | 김봉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