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9,2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블링컨 "대만 향한 중국의 점점 더 공격적인 행동 우려" 경고

    ... 말했다. 그는 "그래서 우리는 유럽의 동맹국 및 파트너들과 긴밀히 협력하고 있다"며 조 바이든 대통령은 이 사안에 대해 매우 분명한 입장이라며 "러시아가 무모하게, 혹은 공격적으로 행동하면 대가가 있을 것이고, 결과가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앞서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도 최근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국경 병력 증강 및 분쟁 지역인 우크라이나 동부(돈바스)에서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과 우크라이나 정부군 간 충돌에 우려를 표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2 00:56 | YONHAP

  • thumbnail
    러-우크라 긴장 고조 속 우크라-터키 정상회담…협력 강화 논의(종합)

    ... 분야 협력 강화 등을 논의한 뒤 공동기자회견에 나섰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우크라이나 동부(돈바스 지역)에서 휴전을 유지하고 양측이 대화를 통해 분쟁을 해결할 것을 촉구했다. 그는 최근 돈바스 지역의 정부군과 친러시아 분리주의 반군 간 충돌 격화,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접경 지대 집결 등으로 긴장이 고조된 상황과 관련 "최근의 긴장 상태가 가능한 한 일찍 해소되기를 기대한다"면서 "터키는 우크라이나의 영토 보전과 주권을 강하게 지지한다"고 말했다. 에르도안은 ...

    한국경제 | 2021.04.11 16:40 | YONHAP

  • thumbnail
    "올해 극빈층 180만명 증가 전망"…미얀마 경제 초토화

    ... 민영은행인 KBZ은 직원들의 파업으로 50개 지점 가운데 단지 14곳만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미얀마 중앙은행에서도 수백명이 근무를 거부하는 사태가 벌어졌다. 이들은 파업이 군부 통치에 타격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 미얀마에서 반군부 운동의 지도자인 외과의사 자우와이 소에는 일부 지지자가 파업에 참여하는 동료들을 돕는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땅을 팔고 있다고 전했다. 그는 군부를 무너뜨리는 것이 목표라며 파업 운동을 계속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많은 공장 ...

    한국경제 | 2021.04.11 16:08 | YONHAP

  • thumbnail
    인터넷 차단? 유인물로 반군부 소식 공유하는 미얀마 시위대

    3월 말부터 4종 나와…1988년 민주화 운동 당시 소식지 '벤치마킹' 시장 등서 배포…10쪽 안팎 시위 소식·반군부 기사·시위 기법 담겨 미얀마 군부가 인터넷 접속 차단 수위를 높이는 가운데, 미얀마 활동가들이 과거 방식을 벤치마킹해 유인물을 통해 시위 소식을 공유하며 저항 의지를 다지고 있다. 조만간 군부가 유일하게 남은 유선 인터넷마저 끊길지 모른다는 이야기도 나올 정도로 '정보 암흑'에 대한 두려움이 커지는 상황에서 시위 동력을 살리기 ...

    한국경제 | 2021.04.11 08:00 | YONHAP

  • thumbnail
    러시아와 긴장 고조 속 우크라·터키 정상 회담

    ... 전격 병합하자, 분리·독립을 선포하고 중앙 정부에 반기를 들었다. 러시아의 지원을 받은 분리주의자들은 현재까지 정부군과 산발적인 교전을 이어가고 있으며, 이 과정에서 약 1만3천 명이 사망했다. 최근 돈바스에서는 분리주의 반군과 우크라이나 정부군 사이에 교전이 격화하고 있으며,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와 가까운 국경지대로 병력을 증강 배치했다는 보도가 잇따르고 있다. 드미트리 코작 러시아 대통령행정실 부실장은 지난 8일 "우크라이나가 분리주의 반군을 상대로 ...

    한국경제 | 2021.04.11 05:27 | YONHAP

  • thumbnail
    미, 러-우크라 긴장고조 속 대응책 부심…나토동맹 협의 추진

    ... 증강 배치 등 러시아의 일방적인 도발 중단 필요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또 러시아에 맞선 우크라이나 지원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들 3국 장관은 러시아의 대규모 군사력 증강과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에서 러시아가 지원하는 반군에 의한 정전위반에 대해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동맹 간 협의를 강화하자고 제안했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도 미국이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고조되는 러시아의 공격 행위에 대해 러시아 및 다른 국가들과 외교적으로 관여하고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4.10 08:01 | YONHAP

  • thumbnail
    "미 군함 2척 내주 흑해 진입, 2주 이상 체류"…러 견제 메시지(종합2보)

    ... 해군이 흑해에서 정기적으로 작전을 펴지만 이번 군함 파견은 특히 미국이 주시하고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미 군함은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돈바스 지역) 친러 분리주의 반군과 정부군 간 교전 개시 이후 우크라이나에 인접한 흑해에서 주기적으로 작전을 펼쳐 왔다. CNN 방송은 러시아가 최근 우크라이나와의 접경 지역에 군부대를 증강 배치하면서 압박을 높이는 상황에서 미국이 우크라이나 지원에 대한 의지를 ...

    한국경제 | 2021.04.10 01:46 | YONHAP

  • thumbnail
    푸틴-에르도안 통화…코로나19 대응, 우크라·시리아 등 논의

    ... 역할이 강조됐다. 푸틴 대통령은 에르도안 대통령의 요청으로 우크라이나 사태 해결에 대한 러시아의 입장도 설명했다. 푸틴은 우크라이나가 지난 2015년의 '민스크 평화협정' 이행에서 벗어나고 있으며, 최근엔 정부군과 분리주의 반군 간 대치 전선에서 위험한 도발적 행동을 재개한 것에 대해 우려를 표명했다. 나고르노-카라바흐 사태와 관련, 에르도안은 2020년 11월 9일과 2021년 1월 11일에 이루어진 러시아-아르메니아-아제르바이잔 3자 성명의 단계적 이행과 ...

    한국경제 | 2021.04.10 00:40 | YONHAP

  • thumbnail
    "미 군함 2척 내주 흑해 진입, 2주 이상 체류"…러 견제 메시지(종합)

    ... 해군이 흑해에서 정기적으로 작전을 펴지만 이번 군함 파견은 특히 미국이 주시하고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의미가 있다"고 강조했다. 미 군함은 2014년 러시아의 크림반도 병합, 우크라이나 동부 지역(돈바스 지역) 친러 분리주의 반군과 정부군 간 교전 개시 이후 우크라이나에 인접한 흑해에서 주기적으로 작전을 펼쳐 왔다. CNN 방송은 러시아가 최근 우크라이나와의 접경 지역에 군부대를 증강 배치하면서 압박을 높이는 상황에서 미국이 우크라이나 지원에 대한 의지를 ...

    한국경제 | 2021.04.09 22:48 | YONHAP

  • thumbnail
    결국 말 바꾸는 미얀마 군부…총선 재실시 "1년→2년 이내"

    비상사태 최소 6개월 연장 시사…"반군부 시위 줄어들어" 주장 한국 등 18개국 대사 "자유로운 미얀마 시민 열망 지지" 공동 성명 미얀마 군부가 9일 비상사태 기간 연장을 시사했다. 2월1일 쿠데타 직후에는 비상사태가 1년이라면서, 그 이후 바로 총선을 치를 것처럼 말했지만 두 달여가 지난 뒤 본색을 드러냈다. 군사정권 대변인인 조 민 툰 준장은 9일 수도 네피도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총선은 ...

    한국경제 | 2021.04.09 19: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