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5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한국산 송유관 반덤핑 관세율 절반 이하로 낮춰

    연례재심 재산정…현대제철 19%→9%, 세아제강 14%→4% 미국 정부가 한국산 송유관에 부과하던 반덤핑 관세율을 절반 이하로 완화했다. 22일 한국무역협회와 철강업계에 따르면, 미국 상무부는 최근 한국산 송유관에 대한 반덤핑 연례재심(2015∼2016년) 결과를 2차 재산정해 최종 관세율을 4.23∼9.24%로 결정했다. 업체별로 보면 현대제철 9.24%, 세아제강 4.23%, 나머지 한국 기업은 중간 수준인 6.74%다. 이번 2차 재산정 ...

    한국경제 | 2020.09.22 06:31 | YONHAP

  • 무역위 "베트남산 합판에 反덤핑 관세 부과해야"

    ... 9.18~10.65%의 덤핑방지관세를 부과해줄 것을 기획재정부 장관에게 건의하기로 했다. 기재부는 늦어도 내년 6월까지 덤핑방지관세 부과 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또 무역위는 중국, 인도네시아, 대만산 스테인리스강 평판압연 제품의 반덤핑 관련 조사를 시작하기로 했다. 포스코의 올 7월 조사 신청을 받아들인 것이다. 스테인리스강 평판압연 제품은 스테인리스 강종으로 열간·냉간 압연 같은 가공을 한 제품이다. 자동차, 조선, 항공, 화학 등의 핵심 소재로 폭넓게 ...

    한국경제 | 2020.09.17 17:06 | 구은서

  • thumbnail
    무역위, 中·인니·대만산 스테인리스강 반덤핑 조사 착수

    베트남산 합판에 덤핑방지 관세 최대 10.65% 부과 건의 "정상가 이하로 수입" 산업통상자원부 무역위원회가 중국, 인도네시아 및 대만산 스테인리스강 평판압연 제품에 대한 반덤핑 조사를 개시하기로 했다. 무역위는 17일 제404차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국내 생산자인 포스코가 이들 국가의 스테인리스강 평판압연 제품이 덤핑 수입돼 국내 산업이 피해를 보고 있다며 덤핑방지관세 부과에 필요한 조사를 해달라고 신청한 데 따른 것이다. 스테인리스강 ...

    한국경제 | 2020.09.17 14:24 | YONHAP

  • thumbnail
    중국 "미국, '관세규정 불합치' WTO 판정 존중해야"

    ... 덧붙였다. 다만 WTO 판정이 미국에 미칠 파장은 제한적이라는 전문가 분석도 나왔다. 가오링윈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글로벌 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이번 판정은 도덕적인 측면에서 성과가 있지만, 법적 파장이 있는 반덤핑이나 반보조금 판정과는 다르다"며 "미국의 부당한 무역 정책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중국 입장에서는 동등한 위치에서 우방을 확대하면서 미국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쑹궈유 푸단대 경제외교센터장은 ...

    한국경제 | 2020.09.16 17:58 | 오정민

  • thumbnail
    중국, 미국에 "'관세규정 불합치' WTO 판정 존중하라"(종합)

    ... WTO 판정이 중국에 큰 승리를 안겨줬지만, 미국에 미칠 파장은 제한적이라는 전문가 분석도 나왔다. 가오링윈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글로벌 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이번 판정은 도덕적인 측면에서 성과가 있지만, 법적 파장이 있는 반덤핑이나 반보조금 판정과는 다르다"며 "미국의 부당한 무역 정책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중국 입장에서는 동등한 위치에서 우방을 확대하면서 미국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쑹궈유 푸단대 경제외교센터장은 "트럼프 행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9.16 17:31 | YONHAP

  • thumbnail
    中매체,'美관세 무역규정 불합치' WTO판정 환영…"중국의 승리"

    ... WTO 판정이 중국에 큰 승리를 안겨줬지만, 미국에 미칠 파장은 제한적이라는 전문가 분석도 나왔다. 가오링윈 중국 사회과학원 연구원은 글로벌 타임스와 인터뷰에서 "이번 판정은 도덕적인 측면에서 성과가 있지만, 법적 파장이 있는 반덤핑이나 반보조금 판정과는 다르다"며 "미국의 부당한 무역 정책에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이지만, 중국 입장에서는 동등한 위치에서 우방을 확대하면서 미국에 대응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쑹궈유 푸단대 경제외교센터장은 "트럼프 행정부가 ...

    한국경제 | 2020.09.16 10:19 | YONHAP

  • thumbnail
    "인도 수입규제 강화 추세…중국 다음 한국 겨냥"

    무역협회 보고서 "수출기업들 주의해야" 반덤핑 조치 등 무역구제 수단을 통한 인도의 자국 산업 보호가 최근 더욱 강화돼 우리 기업들이 주의해야 한다는 지적이 나왔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통상연구원은 15일 발표한 '인도 수입규제 동향과 우리 기업의 대응 방안' 보고서에서 "최근 인도의 수입규제는 강도가 매우 높고 공격적인 행보를 보여 인도 시장을 공략하는 수출 기업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2016∼2019년 ...

    한국경제 | 2020.09.15 06:01 | YONHAP

  • thumbnail
    中 "호주 정보기관, 中특파원 주거지 무단 수색"…갈등 격화(종합)

    ... 앵커 구금 사이의 관련성을 묻는 말에는 "다른 성격의 일이다. 과도하게 해석할 필요가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번 사건은 악화일로를 걷고 있는 중국과 호주 관계의 한 단면을 보여주는 것으로 평가된다. 최근 호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의 책임이 중국에 있다며 국제사회의 조사를 요구하자, 중국은 호주산 소고기 등 여러 제품에 고율의 관세를 물리거나 반덤핑 조사를 진행하며 보복에 나서면서 갈등이 심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9 18:18 | YONHAP

  • thumbnail
    中 "호주 정보기관, 中특파원 주거지 무단 수색"…갈등 격화

    ... 구금 중인 청레이 앵커에 대해서는 "중국 국가안보를 해치는 범죄 활동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번 사건은 악화일로를 걷고 있는 중국과 호주 관계의 한 단면을 보여주는 것으로 평가된다. 최근 호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의 책임이 중국에 있다며 국제사회의 조사를 요구하자, 중국은 호주산 소고기 등 여러 제품에 고율의 관세를 물리거나 반덤핑 조사를 진행하며 보복하고 나서면서 갈등이 심화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09 12:11 | YONHAP

  • thumbnail
    中주재 마지막 호주 특파원들 철수…중 "정당한 법 집행 행위"(종합2보)

    ... 중국과 호주 간 관계는 연일 악화일로에 접어들고 있다. 특히 호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의 책임이 중국에 있다며 국제사회의 조사를 요구하자, 중국은 호주산 소고기 등 여러 제품에 고율의 관세를 물리거나 반덤핑 조사를 진행하며 보복하고 나서면서 갈등의 골은 더욱더 깊어졌다. 중국 내 외신기자들의 운신 폭도 점점 좁아지는 추세다. 중국 외신기자클럽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에만 17명에 이르는 외신기자가 취재자격을 박탈당했다. /연합...

    한국경제 | 2020.09.08 18: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