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2,0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의 대중국 기술 압박 뒤엔 43세 중국 출신 전문가

    ... 기술기업인 화웨이(華爲)를 상대로 제재를 시작했다. 이후 미국 정부는 지식재산권 보호, 중국 소수민족 인권 보호 등 다양한 명분을 앞세워 인공지능(AI) 등 여러 첨단 분야 기업들로 대중 제재 대상을 늘려나갔다. 올해 5월에는 반도체 부품 공급망을 겨냥해 화웨이 대상 제재가 한층 강화됐고 급기야 틱톡과 웨이신 등 인터넷 서비스 분야로까지지 제재 대상이 넓어지게 됐다. 스인훙(時殷弘) 중국 인민대 교수는 "그들(장멍을 포함한 조언자들)은 중국어를 잘하고, 중국에 ...

    한국경제 | 2020.08.09 17:25 | YONHAP

  • thumbnail
    '자전거 부품사' 시마노, 닛산 추월…'집수리용품' 홈디포, 엑슨모빌 제쳐

    ... 닛산의 시가총액을 넘어섰다. 미국에서는 집수리용품 판매회사 홈디포가 과거 미국 시가총액 1위의 상징이던 엑슨모빌을 추월했다. 시장은 다르지만 레깅스 제조회사가 100년 넘은 자동차 회사 시가총액을 넘어선 사례도 나왔다. 맥주, 반도체, 금융, 식품 등 동일 업종 내에서 순위 바뀜도 일어났다. 국내에서 LG화학 네이버 삼성바이오로직스가 시가총액 3~5위로 치고 올라온 것도 비슷한 사례다. 코로나19는 전통 제조업 강자들을 시가총액 순위에서 뒤로 밀어내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8.09 16:58 | 한경제

  • thumbnail
    "아시아 기술주 저평가"…월가서도 공격적 베팅

    ... 경신했다. 올 들어 텐센트는 48%, 알리바바는 24% 주가가 뛰었다. 중국의 배달 플랫폼인 메이퇀뎬핑은 올 들어 105% 급등했고, 일본의 소프트뱅크도 45% 뛰었다. 한국에서는 삼성전자가 최근 3개월간 18%가량 올랐고, 대만의 반도체업체 TSMC도 같은 기간 47% 뛰었다. 아시아 기술주는 미국 IT 대형주에 비해 상대적으로 저평가돼 있다. 시장조사업체 팩트셋에 따르면 12개월 선행 실적을 기준으로 아마존은 85.4배 밸류에이션에 거래되고 있다. 반면 같은 전자상거래 ...

    한국경제 | 2020.08.09 16:57 | 설지연

  • thumbnail
    탑엔지니어링 '턴어라운드' 시동

    ... 업체로의 탈바꿈’이라는 제목으로 보고서를 냈다. 이 회사에 대한 보고서가 나온 것은 지난해 5월 이후 처음이다. 기관투자가들이 가격을 올리며 사들이자 주가는 급등했다. 거래량도 700만 주 이상으로 크게 늘었다. LG반도체 출신 김원남 대표가 1993년 설립한 탑엔지니어링은 ‘장비 국산화’ 하면 빠지지 않고 거론되는 회사다. 2001년 LG필립스LCD(현 LG디스플레이)는 5세대 LCD에 대대적인 투자를 했다. 이때 탑엔지니어링은 ...

    한국경제 | 2020.08.09 16:56 | 고재연

  • thumbnail
    엑시노스 외면한 삼성, 중국 패널 택한 LG…기업들 독해졌네

    ... AP는 주요 시장인 한국, 미국, 중국에서 판매될 모델에 적용된 것으로 확인됐다. 2011년 갤럭시노트 출시 이후 국내 판매 제품에 퀄컴 AP가 적용된 첫 사례다. AP는 데이터 송수신, 연산 등을 담당하는 스마트폰의 핵심 반도체다. 퀄컴은 세계 1위 AP 업체로 세계 3위권인 삼성전자의 경쟁사다. 2016~2017년 공정거래위원회의 퀄컴 조사 땐 삼성전자가 공정위 편을 들면서 ‘긴장 관계’를 형성하기도 했다. 삼성전자 무선사업부는 5세대(5G) ...

    한국경제 | 2020.08.09 16:55 | 황정수

  • PB 10명 중 7명 "해외주식 유망"

    ... 투자를 추천했다. 저성장 시대가 고착화되면서 성장주 시대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국내 주식 가운데는 BBIG(바이오 배터리 인터넷 게임)으로 대변되는 성장주를 82%(41명)가 추천했다.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반도체 우량주를 추천하는 비중은 42%(21명)였다. 가치주를 추천한 PB는 6%(3명)에 불과했다. 정 팀장은 “국내 주식도 글로벌 관점에서 성장하는 종목만 오르고 있다”며 “글로벌 1위를 하는 기업을 찾아 투자해야 ...

    한국경제 | 2020.08.09 16:47 | 박의명

  • 美 전방위 압박에 中 화웨이 '백기'…주력 반도체칩 '기린' 생산 중단

    중국 최대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다음달 주력 반도체 칩세트인 기린의 생산을 중단한다. 미국 정부가 부품 공급업체에 화웨이와의 거래를 중단하라고 압박하면서 기린에 들어가는 핵심 부품을 조달하기 어려워졌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9일 중국 경제전문매체 차이신에 따르면 위청둥 화웨이 소비자부문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7일 열린 중국 정보화 100인 포럼에서 “미국의 고강도 규제 탓에 9월 15일부터 대표 상품인 기린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를 ...

    한국경제 | 2020.08.09 16:46 | 강동균

  • 中, 지난달 희토류 수출 '반토막'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지난달 중국의 희토류 수출이 거의 반토막난 것으로 나타났다. 희토류는 디스프로슘 네오디뮴 란탄 등 희귀 광물질 17종을 가리키는 것으로 첨단 산업에 쓰이는 필수 원료다. 휴대폰, 반도체, 전기자동차 등과 미사일, 레이더 등의 핵심 부품에 사용된다. 9일 중국 관세청에 따르면 7월 희토류 수출은 1620t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2893t)보다 44% 급감한 것으로 집계됐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누적 희토류 수출은 2만2735t에 ...

    한국경제 | 2020.08.09 16:44 | 강동균

  • thumbnail
    외국인이 돌아왔다…IT·배터리·소비재株 '집중 쇼핑'

    ... 순매수 전환했다. 외국인 자금은 삼성전자에 집중됐다. 7월부터 이달 6일까지 2조3740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순매수 2위인 포스코(2653억원), 3위 LG전자(2610억원)의 9배 수준이다. 미국 인텔이 외부 파운드리 전문업체에 반도체 생산을 맡길 것이라고 발표하며 삼성전자의 수혜를 예상하는 투자자가 몰렸다. 그들은 미·중 무역분쟁으로 불거진 미국 등 주요국의 화웨이 배제 움직임도 삼성전자에는 호재로 작용할 것으로 판단했다. 바이오·인터넷 ...

    한국경제 | 2020.08.09 15:50 | 한경제

  • thumbnail
    현대차·LG화학·삼성SDI·SK이노…성장성 높은 대형株 큰 장 선다

    ... 10배 수준이다. 삼성전자가 인텔의 파운드리 물량을 수주할 것이란 기대가 작용했다. 삼성전자는 미·중 무역분쟁의 수혜주로도 떠올랐다. 이순학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세계에서 극자외선(EUV) 공정을 통해 반도체를 양산할 수 있는 기업은 두 곳뿐이라 삼성전자가 인텔의 두 번째 공급사가 될 가능성이 높다”며 “무선사업부(IM) 부문은 화웨이 제재의 반사이익으로 3분기 스마트폰 판매량이 급증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8.09 15:40 | 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