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2,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심기의 데스크 시각] 동학개미운동, 왜 삼성전자인가

    ... 반기업 정서가 강한 2030세대라는 점도 의외다. 삼전, 대표기업에서 국민기업으로 지난 18일 열린 삼성전자 주주총회는 동학개미운동의 예고편이었다. 청바지를 입은 한 대학생 주주는 “왜 수익성이 높은 항공기용 반도체 사업은 하지 않는 거죠?”라고 당돌하게 따졌다. 또 다른 20대 주주는 “엑시노스(모바일 반도체) 좀 제대로 만들어야 하는 것 아닙니까”라는 질문으로 도발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문재인 대통령 앞에서 ...

    한국경제 | 2020.03.29 18:58 | 이심기

  • 전기요금 부담도 내달부터 줄어든다…납부유예 유력

    ... 자금으로 전기요금을 깎아줄 여력이 없다는 뜻이다. 한전은 전기요금을 1%만 깎아줘도 약 5000억원 손실을 보는 구조다. 전기요금 납부 유예만 해도 전력 사용자엔 적지 않은 도움이 될 것이란 게 정부 설명이다. 철강·반도체·화학·자동차 등 전력 다소비 기업들은 매달 전기요금으로 최대 1000억~2000억원을 납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업들이 주로 쓰는 ‘산업용 전력’ 비중은 작년 기준으로 전체의 55.6%에 ...

    한국경제 | 2020.03.29 17:50 | 조재길

  • thumbnail
    49건 해외납품 미뤄져 2조 피해…LCD장비 한달 째 부산항에 묶여

    ...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산이 본격화한 지난달 초부터 현재까지 발주처 요청에 따른 ‘판매·공급 계약’ 정정 공시 건수는 49건이다. 관련 계약 금액은 총 1조8136억원으로 집계됐다. 반도체 장비 업체인 기가레인은 지난 26일 중국 황산 브라이트 반도체와 맺은 81억원 규모의 공급 계약이 48억원 규모로 줄었다고 공시했다. 기가레인은 정정 공시를 통해 “고객사가 코로나19에 따른 경영 악화를 이유로 당초 주문한 ...

    한국경제 | 2020.03.29 17:17 | 김보형/황정수

  • thumbnail
    "진짜 승부는 B2B서 난다"…공장과 병원에 5G망 까는 통신사들

    ... 원년” SK텔레콤은 “올해를 5G B2B 사업의 원년으로 삼고, B2B 사업을 전방위로 확대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스마트팩토리, 스마트오피스 등 8대 핵심 사업도 선정했다. SK텔레콤은 먼저 SK하이닉스 반도체 생산공장에 5G 스마트팩토리를 구현한다는 방침이다. 한국수력원자력과 함께 실시간으로 댐의 영상과 수위를 감시하고 현장 상황을 공유할 수 있는 5G 스마트발전소 구축도 추진하고 있다. 5G 통신망뿐만 아니라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 ...

    한국경제 | 2020.03.29 17:10 | 전설리/최한종

  • thumbnail
    반도체 패키징社 심텍, 성장성 충분…美마이크론과 장기 공급계약도 호재

    ... 주가가 올라갈 가능성이 높다. 이 중에서도 심텍을 살펴보자. 추천 사유로 일단 너무 싸다. 회사 측 설명에 따르면 성장성도 충분하다. 아울러 구조적인 환경 변화도 유리한 편이다. 얼마 전 흥미로운 일이 있었다. 심텍과 같은 반도체 패키징 회사는 일반적으로 고객사와 월 단위로 주문계약을 체결한다. 그런데 심텍은 최근 미국 마이크론테크놀로지와 대규모 장기 공급계약 공시를 냈다. 정말 이례적이다. 이번 계약 규모는 지난해 마이크론 매출의 절반가량에 달한다. 구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20.03.29 15:38

  • thumbnail
    삼성전자, D램값 상승세 뚜렷…업황 긍정적 등

    ○이상로=삼성전자 삼성전자는 반도체뿐만 아니라 무선통신기기, 가전, 디스플레이 등의 부문을 보유하고 있다. 인터넷 쇼핑 및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확산으로 메모리 반도체 수요가 늘고 있다는 점은 긍정적이다. D램 반도체 가격은 지난해 12월 대비 20%가량 상승했다. 또 동종 업계인 인텔, SK하이닉스 등도 지난해 5월 바닥권을 지지대로 삼아 반등이 나온 만큼 반도체 업황은 여전히 밝은 편이다. 그러나 디스플레이 분야 최대 수출국인 중국의 경제지표 ...

    한국경제 | 2020.03.29 15:37

  • thumbnail
    치킨게임

    지금 국민주 열풍이 불고 있는 삼성전자는 치킨게임의 승리자다. 2010년 삼성전자를 비롯한 세계 유수의 반도체업체들은 치열한 가격 인하 전쟁을 벌였다. 각 업체는 시장점유율을 높이기 위해 손해를 감수하면서 사실상 덤핑에 나섰고, 삼성전자는 막강한 자금력을 바탕으로 마지막까지 버텼다. 다른 업체들이 줄줄이 항복하면서 삼성전자는 반도체 시장에서 최후의 승자가 될 수 있었다. 이 같은 치킨게임이 산유국을 중심으로 벌어지고 있다. 공급자 우위였던 원유 ...

    한국경제 | 2020.03.29 15:22

  • thumbnail
    "일자리 10만6천600개 창출"…충북도, 올해 일자리 대책 수립

    ... 71.1% 달성을 목표로 '2020년 일자리 대책 세부계획'을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이 계획은 4대 분야 11개 추진전략 45개 실천과제로 진행된다. 분야별 추진전략을 보면 산업기반 일자리 확대와 고도화 분야는 바이오·반도체 등 주력산업 고도화에 의한 일자리 확대, 중부권 차세대 방사광가속기 구축 등이 추진된다. 인적 자원 유형별 맞춤형 일자리 분야는 청년 일자리 인프라 견실화와 역량 강화, 경력개발과 경력 잇기를 위한 여성 친화 일자리 조성, 지속가능한 ...

    한국경제 | 2020.03.29 13:23 | YONHAP

  • thumbnail
    KIST "전자 스핀 이용한 AI 반도체 기술 개발"

    "나노 자성구조체인 스커미온 이용한 초저전력 AI 반도체 소자"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은 29일 전자의 스핀을 이용한 인공지능(AI) 반도체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에는 차세대반도체연구소 송경미 박사, 주현수 박사, 장준연 소장 그리고 우성훈 박사(현 IBM) 공동연구팀이 참여했다. 이번에 새로 개발한 기술은 나노의 자성구조체인 스커미온을 이용한 초저전력 인공지능 반도체 소자로, 차세대 저전력 '뉴로모픽 컴퓨팅 소자'의 핵심 ...

    한국경제 | 2020.03.29 12:00 | YONHAP

  • thumbnail
    [5G상용화 1년] ④ B2B는 '블루오션'…통신업계 B2B에 사활

    ... 사업의 원년으로 삼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또 8대 핵심 사업으로 ▲ 스마트오피스 ▲ 스마트팩토리 ▲ 스마트플랜트 ▲ 스마트시티 ▲ 의료 ▲ 물류·유통 ▲ 미디어 ▲ 공공안전 등 분야를 선정했다. SK텔레콤은 먼저 SK하이닉스 반도체 생산공장에 '5G 스마트 팩토리'를 구현한다는 방침이다. 지난해 말에는 삼성전자, 지멘스 등 18개 기업·기관 등과 함께 5G 스마트팩토리 얼라이언스(5G-SFA)를 구성했다. 또 한국수력원자력과 함께 실시간으로 댐의 영상과 ...

    한국경제 | 2020.03.29 09:3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