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7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보기술(IT) 업종 쏠림은 글로벌 트렌드”

    ... 장기침체와 탈세계화 영향으로 기존 산업의 수익성 회복에 대한 투자자들의 의문은 여전히 남아 있다”며 “IT와 헬스케어 쏠림 현상은 당분간 지속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 등 반도체주를 중심으로 반등하고 있는 국내 증시도 쏠림 현상은 지속될 가능성이 높다는 관측이다. 운송과 에너지, 보험 업종은 올해 영업이익 증가율 전망치가 높지만, 지난해 하반기 이후 주가 회복은 지지부진한 상태다. 김 센터장은 “업황 ...

    한국경제 | 2020.01.20 15:41 | 김기만

  • thumbnail
    "바이 코리아"…외국인 비중 40% 시대

    외국인 투자자가 공격적으로 ‘바이(buy) 코리아’에 나서면서 코스피지수 강세를 이끌고 있다. 외국인의 유가증권시장 시가총액 보유 비중은 약 14년 만에 40%에 육박했다. 외국인은 두 달 가까이 반도체주와 같은 저평가 종목을 집중적으로 담고 있다. 반도체에 이어 화장품, 호텔 등 실적 모멘텀을 보유한 업종까지 외국인 매수 자금이 유입되면서 순환매 장세가 전개될 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外人 코스피 비중 40% 코앞 19일 ...

    한국경제 | 2020.01.19 17:58 | 설지연/한경제

  • thumbnail
    배당 ETF 죽쒀도…15% 高수익 상품 있다

    ... 하락기에는 이익률 악화 우려로 대표적 배당주인 금융주가 기를 펴지 못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다른 배당주인 철강, 정유·화학, 통신이 최근 반등장에서 소외된 것도 영향을 줬다. 수익률 상위 배당 ETF는 반도체주를 많이 담았다. KBSTAR 대형고배당10TR은 SK하이닉스 비중이 29.3%, 삼성전자가 29.0%에 달했다. KODEX 배당가치는 삼성전자가 18.7%, SK하이닉스가 8.0%를 차지했다. 코스닥 종목에만 투자하는 KBSTAR ...

    한국경제 | 2020.01.19 17:11 | 임근호

  • thumbnail
    삼성전자, 시스템반도체·카메라모듈 수요 확대 등

    ... 시작한다. 이에 따라 글로벌 스마트폰 수요가 크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성장성으로 볼 때 중장기 목표가는 13만원 정도로 보인다. 보유자는 9만원대가 무너지지 않는 한 계속 들고 있는 게 좋다. 신규 매수 희망자는 중소형 반도체주를 노려보는 것도 좋다. 유망종목으로는 테크윙, 유니셈 등이 있다. 한국경제TV ‘와우밴드’ 앱(응용프로그램)을 설치한 후 종목 상담을 신청하면 와우넷 주간수익률 베스트파트너가 자세한 종목 진단을 해 드립...

    한국경제 | 2020.01.19 16:47

  • thumbnail
    날개 단 '반도체 투톱' 주가…"삼성전자 7만원 찍을 것"

    ... 한화투자증권 연구원은 “주가는 미래 실적 전망을 반영해 빨리 반응한다”며 “업황이 최악이라고 할 때 주가는 바닥을 찍고 반등하는 사례가 많다”고 말했다. 증권가에서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반도체주가 더 오를 것이라고 보는 이유는 수출 회복만이 아니다. 미국 30개 반도체 기업 주가를 모아 놓은 필라델피아반도체지수가 지난해 12월 이후 10.90% 오르는 등 반도체주 강세는 세계적인 현상이란 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사상 최고가라는 ...

    한국경제 | 2020.01.17 17:26 | 임근호

  • thumbnail
    반도체→中테마→2차전지…순환매 펼쳐지나

    삼성전자 등 대형 반도체주가 연초부터 증시를 이끄는 가운데 여러 업종이 돌아가며 상승세를 타는 순환매 장세가 본격화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미 미·중 무역갈등 완화와 위안화 강세의 수혜가 예상되는 중국 소비주가 반도체의 ‘바통’을 이어받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해 실적 악화로 부진했던 조선·2차전지 등 낙폭과대주에도 온기가 퍼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고점 탈환 임박한 코스피 코스피지수는 ...

    한국경제 | 2020.01.14 17:27 | 김기만/고윤상/전범진

  • 반도체→중국테마→2차전지…코스피 순환매 본격화하나

    삼성전자 등 대형 반도체주가 연초부터 증시를 이끄는 가운데 여러 업종이 돌아가며 상승세를 타는 순환매 장세가 본격화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이미 미·중 무역갈등 완화와 위안화 강세의 수혜가 예상되는 중국소비주가 반도체의 ‘바통’을 이어받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해 실적 악화로 부진했던 조선·2차전지 등 낙폭과대주에도 온기가 퍼질 수 있다는 분석이다. ◆지난해 고점 탈환 임박한 코스피 코스피지수는 ...

    한국경제 | 2020.01.14 16:28 | 김기만,고윤상,전범진

  • thumbnail
    10대 증권사 2020 증시 전망, 반도체 '슈퍼 사이클' 올 것…코스피 2400 돌파 넘본다

    ... 다시 관심을 둬야 할 때라고 입을 모았다. “반도체 슈퍼사이클 다시 온다” 한국경제신문이 최근 주요 증권사 10곳의 리서치센터장을 대상으로 올해 증시 전망과 유망 업종, 종목 등을 설문조사한 결과 간판 반도체주인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올해 증시를 주도할 것이란 전망이 많았다. 센터장 10명 모두 늦어도 올 상반기 반도체 업황의 뚜렷한 개선이 나타날 것으로 예상했다.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은 “클라우드 컴퓨팅 관련 ...

    한국경제 | 2020.01.14 15:21 | 강영연

  • thumbnail
    '하나UBSIT코리아' 수익률 19%로 1위

    ... 어려운 시기를 겪었다. 미·중 무역분쟁, 홍콩 시위 등 대외 불확실성으로 코스피지수가 1850~2250선 사이를 움직이는 ‘박스피’ 현상이 계속됐다. 그나마 4분기를 기점으로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반도체주가 살아나면서 이들 대형주 위주로 투자하는 펀드의 수익률이 개선되는 모습을 보였다. 금융투자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신규 설정된 국내 주식형펀드는 44개로 2018년(105개)에 비해 절반 이하로 줄었다. 순자산 규모도 6830억원을 ...

    한국경제 | 2020.01.14 15:20 | 한경제

  • thumbnail
    반도체 투톱이 상승장 주도, IT株 낙수효과 기대…분할매수 관심

    ... 했다. 시장이 빠르게 진정되는 가운데 단연 주목할 부분은 바로 삼성전자의 잠정 실적 발표였다. 발표 전 시장 추정치 6조6000억원을 웃도는 7조1000억원의 영업이익을 발표하면서 주가는 사상 최고가를 연일 다시 썼다. SK하이닉스와 더불어 반도체주 투톱이 시장을 주도하는 흐름을 보였다. 최근 삼성전자의 올해 실적 전망치가 계속 상향되면서 증시 전반의 재평가를 이끌어 내고 있다. 한국 증시의 추가 상승 가능성을 전망한다. 특히 이익 상향조정 초기 구간으로 반도체 관련주들의 ...

    한국경제 | 2020.01.12 15: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