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03,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모닝브리핑] 내년도 최저임금 8720원…美증시 혼조 마감

    ... 1.1%(0.45달러) 떨어진 40.10달러에 거래를 마쳤습니다. 런던 ICE선물거래소의 9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45분 현재 배럴당 2.08%(0.9달러) 내린 43.34달러에 거래되고 있습니다. 국제 금값은 3거래일 만에 반등했습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7%(12.20달러) 오른 1814.10달러에 마감됐습니다. ◆ 문재인 대통령 오늘 한국판 뉴딜 발표 문재인 대통령은 14일 오후 청와대에서 '한국판 뉴딜' ...

    한국경제 | 2020.07.14 06:58 | 김명일

  • thumbnail
    국제유가, OPEC+ 회의 앞두고 관망세…WTI 1.1%↓

    ... 있다. 시장은 현행 원유감산 합의의 연장 여부 등을 논의하는 14∼15일 OPEC+(석유수출국기구와 주요 10개 산유국의 연대체) 회의를 앞두고 신중한 모습을 보였다. 주요 산유국들은 이번 회의에서 감산량을 현재 970만 배럴에서 770만 배럴로 줄이자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 금값은 3거래일 만에 반등했다. 이날 뉴욕상품거래소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온스당 0.7%(12.20달러) 오른 1,814.10달러에 마감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14 05:04 | YONHAP

  • thumbnail
    [시론] 간섭주의·설계주의를 내려놔야

    ... 줄어든 3만2047달러다. 2020년 달러화 대비 원화가치 평가절하와 원화표시 명목국민소득 감소를 전제로 하면 한국은 30-50클럽에서 탈락할 수도 있다. 과거 한국 경제가 순탄한 적은 없었다. 하지만 오뚝이같이 ‘V자’ 반등을 했다. 마이너스 성장을 기록했던 1980년 2차 오일쇼크, 1997년 외환위기 그리고 0%대 성장을 기록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를 우리는 극적으로 극복해냈다. 하지만 이번엔 경우가 다르다. 문재인 정부 들어 저성장이 구조화됐기 ...

    한국경제 | 2020.07.13 17:47

  • thumbnail
    뒷걸음치는 '편의점 쌍두마차'…실적 반등 안고 다시 달릴까

    ... 앞두고 투자심리는 더 악화했다. 최저임금위원회는 15일까지 내년도 최저임금 심의를 마쳐야 한다. 노동계는 시간당 9430원(9.8% 인상), 경영계는 8500원(1.0% 삭감)을 각각 주장 중이다. 하지만 두 편의점주 모두 하반기 실적 반등 기대감은 크다. 2학기가 시작되면 부분적 개학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GS리테일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작년보다 38.8% 늘어난 3316억원이다. 3개월 전 전망치(2607억원)보다 ...

    한국경제 | 2020.07.13 17:41 | 고윤상

  • 28개월 이어진 '차·화·정'과 비교해보니…"BBIG7 랠리, 이제 3분의 1 도달"

    ‘국내 증시의 새로운 주도주로 자리잡은 BBIG7은 어디까지 질주할 것인가.’ 요즘 투자자들의 궁금증 가운데 하나다. 코로나19 반등장에서 급등한 BBIG(바이오·배터리·인터넷·게임) 관련주들의 상승 랠리가 여간해서 꺾일 기미가 안 보이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10년 전 국내 증시를 이끌었던 차·화·정(자동차·화학·정유)을 보면 BBIG의 ...

    한국경제 | 2020.07.13 17:21 | 박재원

  • thumbnail
    비대면주 '숨고르기'…車·조선·금융주 급등

    ... 시장이 선순환하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경기방어주로 꼽히는 한국전력도 6.95% 오르는 등 그동안 지나치게 저평가된 종목들이 상승했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이런 키 맞추기를 일시적인 현상으로 보고 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반등장을 이끈 바이오, 배터리, 인터넷, 게임 등의 주도권이 경기민감주로 넘어갈 상황은 아니라는 얘기다. 전경대 맥쿼리투자신탁운용 주식운용본부장(CIO)은 “각국 정부가 유동성을 회수하지 않는다는 것은 경기 회복에 시간이 걸린다는 ...

    한국경제 | 2020.07.13 17:19 | 고재연

  • thumbnail
    디자인의 승리…'기운차게' 팔리는 기아차

    ... 유일하게 1만 대(1만1596대) 판매를 돌파했다. 기아차는 지난달 내수시장에서 6만5대를 판매했다. 작년 같은 기간보다 41.5% 증가했다. 기아차 창사 이래 최대치였다. 美선 품질 1위·中선 판매 ‘반등’ 기아차는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해외에서도 품질을 앞세워 판매를 회복해가는 추세다. 기아차는 올 상반기 미국에서 작년보다 13.6% 줄어든 26만3337대를 판매했다. GM(-21.4%)과 피아트크라이슬러(-25.8%) ...

    한국경제 | 2020.07.13 16:51 | 김보형

  • thumbnail
    펄펄 끓는 中 증시…'V자형' 반등 기대감

    중국증시가 또 올랐다. 13일 중국 상하이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상하이종합지수는 전날보다 1.77% 상승한 3443.29를 기록했다. 종가 기준 2018년 2월 이후 2년 6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이날 장중에는 3458.79까지 상승하면서 3500선에 바짝 다가섰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지난달 30일부터 10거래일 가운데 하루만 빼고 계속 오르고 있다. 해당 기간에만 16% 넘게 올랐다. 기술주 비중이 높은 선전성분지수는 3.48% 급등...

    한국경제 | 2020.07.13 16:31 | 이송렬

  • 주가 부진한 양대 편의점株…하반기 실적 기대감은 'UP'

    ... 최저임금 심의를 마쳐야 한다. 노동계는 시간당 9430원(9.8% 인상), 경영계는 8500원(1.0% 삭감)을 각각 주장중이다. 최저임금이 인상은 그동안 편의점주에 악재로 반영돼왔다. 하지만 두 편의점주 모두 하반기 실적 반등 기대감은 큰 상황이다. 하반기 부분적 학교 개학에 따른 반등효과가 반영된다. 퇴직인구 증가에 따른 출점 수요도 확대되는 추세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GS리테일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작년보다 38.8% 늘어난 3316억원이다. ...

    한국경제 | 2020.07.13 15:33 | 고윤상

  • thumbnail
    "금수저 아니면 이제 서울에 괜찮은 집 못산다" 3040의 절규

    ... 가파르게 오른 데는 정부의 책임이 크다는 게 중론이다. 정부가 이때까지 23번이나 부동산 대책을 내놨지만 결과는 예외 없이 '가격 급등'으로 이어졌다. 규제 대상 지역의 아파트값이 1~2달 조정기간을 거친 뒤 급격히 반등하는 일이 반복됐다. 오히려 규제 지역 인근의 수요가 늘어나는 ‘풍선 효과’가 일어나면서 수도권 지역 집값이 빠짐없이 오르는 결과를 낳았다는 지적이다. ②15억원 이상 강남 주택 구입은 '원천봉쇄' ...

    한국경제 | 2020.07.13 15:17 | 성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