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01,2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제이콘텐트리·미스터블루 '유망'…한국화장품 등 'K뷰티 관련株'도 찜

    ...장품·면세점·여행 등 중국 소비 관련 업종은 ‘양치기 소년주(株)’로 불린다. 중국이 ‘한한령(한류 금지령)’을 해제할 것이란 소식이 나오면 주가가 잠시 반등했다가도 곧 실망감에 주저앉는 일이 반복됐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이번만큼은 중국 관련주에 적절한 매수타이밍이 돌아왔다는 분석을 내놓고 있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이미 주가와 실적이 바닥을 친 상황에서 조금의 호재에도 주가가 급반등할 수 ...

    한국경제 | 2020.07.05 15:28 | 오형주

  • thumbnail
    7월, 시장을 대하는 자세

    코로나19 이후 주식시장은 ‘V자 반등’에 성공했다. 각국의 정책 공조와 유동성의 힘 덕분이다. 나스닥은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만스닥’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국내 증시도 글로벌 증시 회복 분위기 속에 개인 투자자들까지 가세하면서 강한 상승세를 보였다. 이것이 코로나 발생 이후 지난 6월까지의 시장이었다. 기존 투자자들은 물론이고 새롭게 주식시장에 들어온 투자자들도 자신도 모르게 높은 수익률을 기대하고 ...

    한국경제 | 2020.07.05 15:28

  • thumbnail
    초저금리 시대, 투자상품 중 하나만 선택해야 한다면…

    ... 경향이 있다. 한두 종목 혹은 한두 자산의 방향성에만 투자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극단적인 방향성에 투자 시 자신이 지게 될 위험에 대비해 충분한 수익을 거두기 어렵다. 하방 위험이 생겼을 때, 과도한 방향성 투자로는 시장 반등 전까지 버틸 수 없는 경우가 많다. 결국 최종 투자 손익은 대부분 본인이 받는 스트레스 수준보다 크게 못 미칠 수 있다. 본인의 나이와 투자 성향을 감안해 일정 부분은 중기적으로 하방 위험이 방어되고 일정한 수준의 수익을 기대할 ...

    한국경제 | 2020.07.05 15:25

  • thumbnail
    대전·청주 규제지역으로 묶이자…'비규제' 천안·아산·당진, 거래 확 늘었다

    충청권 부동산시장이 회복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미분양이 줄어들고 거래가 늘면서 집값이 반등하고 있다. 시장이 살아나면서 새 아파트 공급도 이어지고 있다. ‘6·17 부동산 대책’ 발표 이후 대전과 청주가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이면서 실수요자와 투자자들이 비규제지역인 중소도시로 움직이고 있다. 충청권에서는 그동안 세종, 대전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집값이 상승했다. 대전(국민은행 자료 기준)은 올해 상반기에만 5%대 상승률을 ...

    한국경제 | 2020.07.05 15:25 | 김하나

  • thumbnail
    '동료 괴롭힘 논란' AOA 지민, 팀 탈퇴…"연예활동 중단"(종합)

    ... 5월에는 지민, 유나, 혜정, 설현, 찬미가 팀을 유지하기로 하고 FNC와 재계약했으나 민아는 팀을 탈퇴하고 배우로 전향했다. AOA는 팀 재편 이후 지난해 엠넷 걸그룹 경연 프로그램 '퀸덤'에 출연해 5인조로 첫선을 보이며 반등을 노렸지만 이번 논란으로 다시금 큰 타격을 입게 됐다. 팀 내부 상황을 제때 해결하지 못한 소속사 FNC도 관리 소홀에 책임이 있는 것 아니냐는 지적도 여론 일각에서 나온다. FNC가 이번 논란에 이틀 가까이 침묵한 뒤 5일 ...

    한국경제 | 2020.07.05 13:17 | YONHAP

  • thumbnail
    "소비심리 회복에…" 유통업 경기전망 소폭 개선

    ... 아직은 100을 밑돌고 있지만 최근 소비심리 회복으로 생활·가구 매출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상의는 "3분기는 유통업 경기 향방을 가르는 전환점"이라며 "강도 높은 소비 활성화를 통해 전환의 계기를 마련해야 4분기 반등을 기대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대한상의에 따르면 사스와 신종플루 확산 당시 국내 소매유통업 전망은 최저점을 찍은 후 두 번째 분기에 반등(100 이상)에 성공했다. 반면 메르스는 반등에 실패하고 줄곧 부정적 전망이 이어지는 추세로 ...

    한국경제 | 2020.07.05 12:00 | YONHAP

  • thumbnail
    현대硏 "올해 역성장 가능성 커…재정지출 경기부양에 집중해야"

    ... 이같이 진단했다. 또 정부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위기를 극복하고자 1∼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으로 재정지출을 늘리고 있지만 세수 부진이 겹쳐 재정 건전성 훼손 논란이 확산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현대경제연구원은 "하반기 경기 반등에 성공하려면 투자→고용→소비의 선순환 구조를 확립하는 데 주력해야 한다"며 "추경을 포함한 재정 지출은 경기 부양의 효과가 높은 부문에 집중적으로 투자되도록 편성해야 한다"고 제시했다. 연구원은 이어 올해 하반기에 급격한 소비 위축, ...

    한국경제 | 2020.07.05 11:00 | YONHAP

  • thumbnail
    [주간전망]7일 삼성전자 실적 발표…실적개선株 '주목'

    ... 소프트웨어(SW) 업종에 주목하라는 권고다. 한대훈 SK증권 연구원은 "정책 모멘텀(상승동력)과 2분기, 3분기 실적추정치가 높아진 통신과 기계에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 증시 반등을 이끄는 건 개인자금"이라며 "실적개선 기대감과 정책적 모멘텀이 뒷받침되면 이들 업종에 대한 쏠림현상은 더욱 심화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35조원 규모의 3차 추가경정예산(추경)이 통과되면서 관련 업종에 주목해야 ...

    한국경제 | 2020.07.05 08:00 | 고은빛

  • thumbnail
    '진짜 경제'와 격차, 증시 폭락 부를까 [노경목의 미래노트]

    ... 날씨만큼이나 뜨겁다. 하지만 실제 경제를 구성하는 생산과 투자, 소비는 여전히 한겨울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자동차와 철강, 화학 업종을 중심으로 공장 가동률은 좀처럼 코로나 이전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 올해 D램 가격 반등으로 가시적인 실적 개선이 있을 것으로 예상됐던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도 기대에 못 미친다. 소비자물가 지수는 5월에 이어 6월에도 떨어졌다. 보통 경제활동과 자산시장은 함께 움직이기 마련이다. 하지만 최근 2~3개월간은 완전히 다른 ...

    한국경제 | 2020.07.04 09:03 | 노경목

  • thumbnail
    '세계 최대' 일본 공적연금…코로나 사태로 200조 날렸다

    ... 것”이라고 밝혔다. 주요 외신들은 일본공적연금이 수익률을 회복할 수 있을지가 관건이라고 보고 있다. 후지와라 나오키 신킨자산운용 수석 펀드매니저는 “1~3월 손실은 예상된 일이었다”며 “3월 이후 주가가 반등했으니 4~6월 증시에서 손실폭을 만회했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그는 “현재 일본공적연금 포트폴리오는 변동성에 노출돼 있다”며 “장기적으로는 연기금이 주식 배분을 바로잡아야 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7.04 08:20 | 선한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