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8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00㎜ 폭우에 강원 곳곳 '물난리'…나무가 캠핑장 덮쳐 3명 다쳐(종합)

    동해안 3개 시군과 북부산지 호우경보…모레까지 영동북부 최고 300㎜ 폭우로 양양공항 항공기 무더기 결항…팔당댐 올해 첫 수문 방류 24일 강원지역에 300㎜가 넘는 폭우가 쏟아져 동해안 저지대와 주택가, 도로 등지가 물에 잠기는 등 비 피해가 속출했다. 평창에서는 폭우로 인해 나무가 쓰러지면서 캠핑장을 덮쳐 야영객 3명이 다치고, 양양공항의 항공기 무더기 결항은 물론 크고 작은 교통사고도 잇따랐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23일부터 ...

    한국경제 | 2020.07.24 16:48 | YONHAP

  • thumbnail
    영덕군 축제 취소로 황금은어 4만마리 반값 판매

    ... 영덕황금은어생태학습장에서 은어 4만마리를 판다. 판매 상품은 튀김용 은어와 구이용 활어다. 판매가는 시중가보다 50% 저렴한 1㎏당 1만원이다. 영덕군은 올해 황금은어 82만마리를 키워 78만마리를 오십천과 송천 등 주요 하천에 방류했다. 이번에 파는 4만마리는 축제용으로 양식해온 것이다. 군청과 축제추진위원회는 애초 이달 중에 군어(郡魚)로 지정한 황금은어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기 위해 반두(그물의 일종) 잡기 체험, 어린이 민물고기 맨손 잡기 체험 등으로 ...

    한국경제 | 2020.07.24 16:37 | YONHAP

  • thumbnail
    동물단체들 "'벨루가 폐사' 한화 책임…남은 두 마리 방류해야"

    동물권행동 카라와 동물자유연대 등 동물권단체들은 24일 서울 중구 한화빌딩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한화는 폐사한 벨루가에 윤리적 책임을 지고 남은 벨루가들을 방류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여수 한화아쿠아플라넷에 살던 벨루가 3마리 중 12살 수컷 '루이'가 지난 20일 죽었다"며 "야생 벨루가의 평균 수명이 30년 이상인 것을 고려하면, 고래류가 아쿠아리움에서 정상적으로 살 수 없다는 사실이 다시 한번 증명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바다에서 ...

    한국경제 | 2020.07.24 12:02 | YONHAP

  • thumbnail
    [영상] 싼샤댐 방류에 中이재민 한국 인구 육박…'붕괴설' 고조

    중국 중부와 남부 지역에 기록적 폭우가 계속될 것이라는 예보가 나온 가운데 이미 통제 수위를 넘어선 싼샤댐이 계속 물을 방류할 경우 하류 지역 홍수 피해가 더 커질 것이란 우려가 제기된다. 24일 닛케이아시안리뷰 등에 따르면 중국 양쯔강 상류를 막은 세계 최대 규모 저수지인 싼샤댐은 홍수 통제수위인 145m를 넘어 지난 21일 기준 수위가 이미 162m에 달했다. 싼샤댐의 최고수위는 175m로 불과 10여m밖에 남지 않은 상태다. 지난달부터 내린 ...

    한국경제 | 2020.07.24 11:58 | 강경주

  • thumbnail
    中싼샤댐 수위, 방류량 늘려 '최고수위 -15m'로 다소 낮아져

    방류량이 유입보다 1초당 1만㎥ 많아…"방재 여전히 엄중 상황" 중국 남부지방에 큰비가 이어지는 가운데, 창장(長江·양쯔강) 유역 홍수방지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싼샤(三峽)댐 수위가 며칠 전보다 다소 내려갔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인 것으로 전해졌다. 13일 현지매체 후베이(湖北)일보에 따르면 23일 오후 8시(현지시간) 후베이성 이창(宜昌)에 위치한 세계 최대 수력발전댐인 싼샤댐의 수위는 160.15m를 기록했다. 싼샤댐 수위는 나흘 전인 19일 ...

    한국경제 | 2020.07.24 11:47 | YONHAP

  • thumbnail
    강풍·폭우에 강원 곳곳 '물난리'…나무가 캠핑장 덮쳐 3명 다쳐(종합)

    팔당댐 올해 첫 수문 방류…동해안 4개 시군과 산지 등 호우경보 24일 200㎜에 육박하는 폭우가 쏟아진 강원 동해안 저지대와 주택가, 도로 등지가 물에 잠기는 등 비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평창에서는 폭우로 인해 나무가 쓰러지면서 캠핑장을 덮쳐 야영객 3명이 다치고, 교통사고도 잇따랐다. 이미 200㎜에 가까운 폭우가 쏟아진 동해안에는 오는 26일까지 최고 400㎜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보여 추가 피해가 우려된다. ◇ 강릉과 삼척 등 저지대 ...

    한국경제 | 2020.07.24 11:21 | YONHAP

  • thumbnail
    쓰러진 나무가 캠핑장 덮쳐 3명 부상…밤새 강원 폭우 피해 속출

    팔당댐 올해 첫 수문 방류…동해안 6개 시군과 산지 등 호우경보 강원지역에 밤사이 많은 비가 내린 24일 폭우로 인해 나무가 쓰러지면서 캠핑장을 덮쳐 야영객 3명이 다치는 등 비 피해가 속출했다. 삼척 궁촌에 136㎜ 폭우가 쏟아지는 등 100㎜ 이상의 비가 내린 동해안에는 오는 26일까지 최고 400㎜의 비가 더 내릴 것으로 보여 추가 피해가 우려된다. 강원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날 오전 7시 현재까지 도내에서는 20여건의 호우 관련 ...

    한국경제 | 2020.07.24 08:00 | YONHAP

  • thumbnail
    강원 삼척 127.5㎜…동해안과 산지 모레까지 최고 400㎜ 더 내려

    ... 양은 삼척 원덕읍 127.5㎜, 향로봉 113.5㎜, 강릉 성산면 104㎜, 삼척 궁촌 87.5㎜, 춘천 남산면 87.5㎜ 등이다. 많은 비가 내리면서 한강 수위에게 영향을 주는 팔당댐도 지난 23일 오후 11시 30분부터 수문 방류에 나섰다. 현재는 수문 5개를 열고 초당 2천976t의 물을 하류로 흘려보내고 있다. 100㎜ 이상의 비가 내린 동해안과 산지는 모레(26일)까지 최고 4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동해안과 산지는 ...

    한국경제 | 2020.07.24 05:55 | YONHAP

  • thumbnail
    [카메라뉴스] 거센 물줄기…대청댐 8년 만에 수문 '활짝'

    23일 대청댐 수문이 활짝 열렸다. 대청댐 수문 6개가 모두 열리기는 8년 만이다. 한국수자원공사 대청지사는 최근 장맛비로 빗물 유입량이 많아져 수위 조절 차원에서 수문을 모두 열었다고 밝혔다. 방류량은 초당 800㎥(t)다. 최근 한 달 간 대청호 인근 지역에는 옥천 334.5㎜, 보은 284.6㎜, 청주 264.1㎜ 등 많은 비가 내렸다. 한국수자원공사 관계자는 "비가 더 내릴 것으로 예보돼 언제까지 방류할 지 등은 정해지지 않았다"며 ...

    한국경제 | 2020.07.23 18:09 | YONHAP

  • thumbnail
    하늘에서 본 창장 홍수…성난 황톳빛 물결 곳곳서 넘쳐

    '창장 2호 홍수' 우한 일대 곧 닥쳐…범람 가능성 촉각 후베이·안후이 곳곳 침수…싼샤댐은 수위 낮추려 집중 방류 중 하늘에서 내려다본 중국 창장(長江)은 온통 황톳빛으로 변한 채 하류인 동쪽 방향을 향해 맹렬하게 흘러가고 있었다. 6월 이후 남부 지역에 계속된 폭우로 중국이 1998년 후 20여년 만에 닥친 최악의 홍수에 신음 중인 가운데 22일 창장 중·하류 곳곳이 누런 흙탕물에 잠겨 있었다. 싼샤댐 현장 취재를 마치고 22일 오후 후베이성 ...

    한국경제 | 2020.07.23 16: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