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 / 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퓨처북·노안 교정 필름 등 첨단 기술력 '눈에 띄네'

    ... 없던 제품’이 아니라 기존 제품에 아이디어와 기술력을 가미한 중기 연구개발(R&D) 제품 중 상품성을 입증한 사례도 많다. 디트론의 휴대용 배뇨감지기 ‘파루스’는 안성훈 대표가 요양병원에 입원한 어머니를 간병하면서 아이디어를 얻었다. 옷 위에서 배뇨 상태를 확인할 수 있으면 간병인과 환자 모두 편할 것이라는 생각에서 출발했다. 센서면을 옷 위에 밀착시킨 후 버튼을 누르면 환자의 배뇨 상태를 쉽게 확인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19.12.16 17:58 | 김정은

  • thumbnail
    독일유아용품전에서 국내 중소기업 30개사 시장 개척 나서

    ... . 국내 기업은 약 30개사가 출품할 예정이다. 꼬무신, 인가든, 마더케이, 시디즈, 앙쥬 등 12개사가 개별 참가한다. 이들은 신발, 양말, 차량용 시트, 육아용품(일회용젖병, 모유, 분유, 이유식 저장용 팩), 유아용 의자, 배뇨감지기 등을 출품할 예정이다. 유아용품전시회를 개최하는 베페는 한국공동관을 운영한다. 이 공동관에는 작년 출품업체(16개사)보다 많은 업체들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라인메쎄측은 밝혔다. 베페는 다양한 상담회를 통해 한국 유아용품업체들의 해외 ...

    한국경제 | 2019.06.06 07:15 | 김낙훈

  • thumbnail
    '파루스', "노년 마지막 자존감 지켜주기 위해 개발"

    ... 확인하고 환자의 몸을 움직여줘야 하기 때문이다. 간병인에게 치매 환자는 좀 더 까다롭다. 대화가 잘 통하지 않는 데다 배뇨 상태도 일일이 확인해야 하는데 환자들은 이를 수치스러워한다. 안성훈 디트론 대표는 2015년 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 모두 편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환자는 바지를 자주 내려 확인하지 않아도 되고, 간병인은 환자 관리가 수월해지는 배뇨감지기 ‘파루스’를 개발하게 된 배경이다. 마지막 존엄을 위한 제품 안 대표는 “파루스는 ...

    한국경제 | 2019.01.20 16:58 | 김기만

  • thumbnail
    디트론, 휴대용 배뇨감지기 '파루스'…삼성전자 출신이 노년의 자존심을 지키기 위해 만든 제품

    ... 환자의 몸을 움직여줘야 하기 때문이다. 간병인들에게 치매 환자는 더욱 까다롭다. 치매 환자는 대화가 잘 통하지 않고 배뇨 상태를 확인하는 일도 더욱 수치스럽게 여긴다. 안성훈 디트론 대표는 2015년 요양병원에 입원 중인 어머니를 모시면서 ... 간병인, 환자 모두 편할 것이라고 생각했다. 환자의 바지를 자주 내릴 필요도 없고, 간병인도 환자 관리가 수월해지는 배뇨감지기 ‘파루스’를 개발하게 된 배경이다. ◆마지막 존엄을 위한 제품 안 대표는 “파루스는 ...

    한국경제 | 2019.01.20 11:13 | 김기만

  • SKT "통신기술로 부모님 건강 챙긴다"

    ... 전문기업 하이디어솔루션즈 및 헬스케어 전문기업 녹십자헬스케어와 함께 개발했다. 이 서비스는 침실, 화장실, 주방 등에 설치된 활동량 감지기를 통해 이용자의 활동량을 휴대폰 문자나 PC, 스마트폰으로 보호자가 매일 확인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식사 시간대 주방 활동이 없다면 식사를 거르는 것이고, 야간 시간대 화장실 이용량이 많다면 배뇨 문제가 있다고 판단할 수 있다. 집 안에서 8시간 이상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을 경우 보호자에게 문자로 통보돼 위급 상황 ...

    한국경제 | 2012.07.31 00:00 | km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