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091-18100 / 22,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웹·ARS의 행복한 만남 '디지털교감' 형성

    ... 주선할 것이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앞으로 1대1의 만남보다 여러 사람과의 이벤트를 개최하는 등 변화를 모색할 예정이다. 이 밖에 테마방 등을 통해 서로 공통의 관심사를 가지는 회원들간의 커뮤니티도 적극적으로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행복한결혼은 내년도 전략을 밝혔다. 관련 업계와의 제휴다. 이벤트, 여행 등을 연결해 커플로 만난 회원들을 다양한 서비스를 개발할 방침이다. 특히 자유롭게 배우자 후보를 찾을 수 있는 시스템개발에 주력한다는 전략이다.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고객 제대로 파악한뒤 길게 봐야 '성공'

    ... 누구인지, 그들이 바라는 것이 무엇인지 반드시 알아야 한다. 이것이 첫째다. 누가 첫 번째 고객인가? 바로 자기 자신이다. 스스로 이 비즈니스에 감동하고 만족할 줄 알아야 한다. 그래야 시작할 수 있다. 두 번째 고객은 누구인가? 배우자다. 배우자는 가장 터프한 고객일 수 있다. 모든 부족한 점을 가장 걱정하는 가장 나쁜 고객일 수 있다. 그래서 배우자를 설득할 수 있으면 다른 사람도 설득할 수 있다. 비즈니스는 고객이다 설득에는 두 가지가 있다. 하나는 지식이고, 또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싱글족 대상 특화서비스 제공 “불황 없다”

    ... 30대가 늘면서 20대 회원까지 이 회사를 찾고 있다는 게 회사 관계자의 말이다. 유학생 전문 결혼정보회사도 등장했다. 지난해 4월에 문을 연 퍼플스는 유학 중이거나 유학을 마친 사람들을 타깃으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유학생들이 해외에서 한국인 배우자를 만나는 데 한계가 있다는 게 이 회사의 설립 계기다. 김유영 퍼플스 대표는 “헤드헌팅과 경력관리 등의 서비스도 함께 제공하는 유학생 커뮤니티로 발전시킬 것”이라며 신생업체로서의 각오를 밝혔다.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도시근로자 소득 격차 줄었다

    ... 소득격차가 줄었다고 설명했다. 가구당 월 평균소득은 설날 상여금을 받은 지난 1/4분기(278만8,000원)보다 줄었으나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서는 증가했다. 또 가구주의 근로소득(183만8,000원)이 8.8% 증가했고 배우자 근로소득(26만4,000원, 13.1% 증가)과 부업ㆍ이전소득 등 기타소득(25만6,000원, 19.1% 증가)도 늘었다. 가계지출은 월 208만4,000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5.6% 늘었다. 소득증가율에 비해 가계지출 증가율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헌재, 부부자산 합산과세 위헌결정

    ... 부부가 결혼하지 않은 사람보다 세금을 더 많이 내도록 한 것은 헌법에 보장된 평등권에 어긋난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또 “부부합산과세제도는 부부간의 인위적인 소득분산에 의한 조세회피 행위를 막을 목적이지만 부부 한쪽의 자산소득을 배우자(주된 소득자)의 소득으로 보고 합산과세하는 것은 불합리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따라 자산소득이 많은 사람들의 세금부담이 줄어들 전망이다. 자산소득이 많은 부부 또는 거주자가 각각 벌어들인 자산소득을 합산하지 않고 개인별로 과세하면 상대적으로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고객수요 다양화…전문화 변신 맞춤서비스

    ... 듣고 찾는 사람들이 많은 편”이라며 “가입조건이 까다로운 만큼 실제 회원들의 입맛도 각양각색”이라고 밝혔다. 실제 많게는 20번 이상을 만나는 경우나 부모가 서울대-이화여대 커플인 경우는 자녀들 역시 서울대나 이화여대 출신의 배우자를 원하는 사례도 있다고 귀띔했다. 이런 고급중매시장이 커지면서 이들만을 대상으로 한 결혼정보업체들도 속속 생겨나고 있는 실정. 유학생 전문 결혼정보업체 퍼플스, 전문직 전문 결혼정보업체 예원 등이 대표적인 업체다. 이처럼 결혼중매시장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광고 '오리콤'·제약 '얀센맨' 돋보인다

    ... 영어는 잘하는데 국어는 왜 그 모양이냐는 핀잔을 들었다”며 “실제 면접에서 눈물을 흘리는 사람도 볼 수 있었다”고 밝혔다. 홍봉표 인사팀장은 “지원자들의 장점과 단점을 파악하는 게 면접의 목적”이라며 “필기시험을 보지 않기 때문에 배우자를 고르듯 세심하게 면접을 보고 있다”고 밝혔다. 채용이 결정되더라도 4주일 정도 혹독한 연수과정이 기다린다. 연수는 '의학정보 전문인'를 양성하는 데 주력하고 있다. 회사소개, 제품정보, 의약품 개발과정, 판매기술, 의사소통 기술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도박·포르노 등 퇴폐커뮤니티 '득실'

    ... 동창회 모임 아이러브스쿨이 평소 뜸했던 동창들간의 소식을 전파해주는 전도사 역할을 톡톡히 한 게 대표적인 사례다. 하지만 최근 커뮤니티가 급증하면서 불법적인 온라인 모임도 폭발적으로 증가하게 됐다. 익명성을 토대로 자살, 스와핑(배우자를 바꿔 성관계를 가지는 행위), 모방범죄 등 사회의 일탈을 꿈꾸는 세력들의 만남을 주선하는 창구 역할까지 떠맡았기 때문이다. 더 큰 문제는 이런 커뮤니티가 오프라인 모임으로 연결된다는 데 있다. 얼마전 회사원 안모씨는 '30대 독신자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공제대상 확대 “세금 많이 돌려받는다”

    ... 지난해와 같은 공제혜택을 받는다. 그러나 500만~1,500만원은 40%에서 45%로, 1,500만~3,000만원은 10%에서 15%로 공제폭이 커졌다. 인적보험 및 연금보험료 공제도 확대됐다. 12월31일 기준으로 본인과 배우자, 자녀 등 부양가족에 대해 1인당 100만원씩 공제를 받을 수 있다. 65세가 넘는 부모님을 모시고 있는 경우에는 추가공제액이 50만원에서 100만원으로 배가 늘어난다. 분가했더라도 부모가 생계능력이 없을 경우에는 공제대상에 포함된다.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5

  • 복리후생제도 선택시대 '활짝'

    ... 가족까지 지원을 해주기 때문에 특별히 신경 쓸 필요가 없었다. 이와 함께 가씨는 나머지 포인트에 해당하는 118포인트는 문화, 레저, 각종 보험상품 등에 활용할 수 있는 B항목을 선택했다. 선택항목 B는 1포인트당 1,000원이다. 배우자 생일선물에 50포인트(5만원), 운동화 구입에 68포인트(6만8,000원)를 사용해 가씨에게 지급된 260포인트를 모두 사용했다. 가씨가 포인트를 통해 회사로부터 총 지원받은 금액은 437만원이었다. 한편 20대 사원인 나씨는 아직 ...

    한경Business | 2006.09.04 1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