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261-26270 / 27,0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색상품] '명사와 함께 하는 해외수학여행'..오리온여행사

    .중고교시절의 수학여행은 누구에게나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아 있다. 중년이 되어 배우자와 함께 해외수학여행을 떠나 학창시절의 추억을 되살리는 기회를 가져보면 어떨까. 오리온여행사(대표 조강제)는 중년부부끼리 해외여행을 하면서 선생님이 아닌 사회저명인사로 부터 외국문화를 배우는 아주 색다른 여행프로그램을 개발해 눈길을 끌고 있다. "명사와 함께 하는 해외수학여행"이란 시리즈 여행상품의 제1탄으로 기획된 이 프로그램은 김동길박사와 같이 10박11일동안 ...

    한국경제 | 1996.08.16 00:00

  • [골프 회원권] "신설 골프장 1, 2차 분양 노려라"

    ... 2차분양시에 회원권을 구입하면 그만큼 싼값으로 분양받을수 있어 상당한 시세차익을 기대할수 있는 것이다. 또 대부분 신설골프장들은 원활한 분양을 위해 1, 2차 회원권 분양시 좋은 조건을 덧붙이는 경우가 많다. 평생 그린피면제나 배우자 회원대우, 또는 주말부킹 보장등이 그것이다. 요컨대 1, 2차 분양 회원권은 구입하기만 하면 꿩먹고 알도 먹을수 있는 셈인 것이다. 그러나 "이윤과 리스크는 비례한다"고 했던가. 여기에도 주의는 필요하다. 만약 골프장이 ...

    한국경제 | 1996.08.16 00:00

  • 상장사 대주주 지분양도 연내 활발해 질듯

    상속세법이 개정됨에 따라 대부분의 상장기업 대주주가 내년부터 주식을 증 여 또는 상속할때 증여.상속세액의 10%를 할증 납부해야만할 것으로 조사됐 다. 이에따라 절세를 목적으로한 대주주의 배우자 및 자녀에 대한 지분 양도가 연내에 활발히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11일 재정경제원에 따르면 지난 3월 현재 7백27개 상장기업중 10%이상의 지 분을 갖고 있는 1인 최대주주는 전체 기업수의 98.9%인 7백19명에 달하는 것 으로 집계됐다. ...

    한국경제 | 1996.08.11 00:00

  • [금융실명제 3년] (종합과세시대 투자요령) '투자 10계명'

    종합과세시대에는 어떻게 투자해야 하나. 금융전문가들이 공통적으로 얘기하는 종합과세시대의 "투자 10계명"을 알아본다. 계명 =가족이름을 이용해 분산투자하라 종합과세에 포함되는 금융소득은 부부기준으로 합산한다. 때문에 배우자 이외의 가족이름으로 금융소득을 나눠 투자하면 종합과세 회피가 용이하다. 부모이름도 좋고 자녀명의라도 괜찮다. 다만 자녀에 대한 증여세 면제범위를 넘지 않도록 유의해야 한다. 계명 =타익신탁을 활용하라 타익신탁이란 ...

    한국경제 | 1996.08.09 00:00

  • 실명전환 6만3천건 .. 명의신탁부동산 탈세조사 어떻게...

    ... 현지인 명의를 빌려 취득해 토지초과이득세를 회피한 경우에는 증여세와 토초세를 과세하며 직계 존.비속간에 부동산을 명의신탁한 경우에는 증여세를 물릴 예정이다. 국세청은 그러나 명의신탁 시점이 지난 90년 7월1일 이전으로 조세 시효가 지났거나 실명전환 부동산이 1건이고 그 가액이 5천만원 이하인 경우, 그리고 조세 포탈의 목적이 없는 배우자간의 명의신탁 등에 대해서는 과세하지 않기로 했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8월 10일자).

    한국경제 | 1996.08.09 00:00

  • [산업I면톱] 30대그룹 총수 친인척기업, 모두 친족회사분류

    ... 올해 공정거래법 개정안에 새로 도입된 친족독립경영회사 제도는 기본적으로 기존 계열사의 분리에 초점이 맞추어져 있지만 계열사가 아닌 친인척 재벌이나 기업들도 모두 여기에 포함시킬 방침이다. 따라서 30대 재벌총수의 8촌, 배우자의 4촌 이내의 친인척이 실질적으로 지배하는 기업들은 물론 한라와 한솔그룹과 같이 이미 30대 기업집단에 포함돼 있어도 각각 현대 및 삼성그룹 총수와의 친족관계 때문에 친족독립 경영회사에도 동시에 포함될 전망이다. 공정위는 ...

    한국경제 | 1996.08.08 00:00

  • [Y-파일] 반지는 필요없다/가전제품 '몽땅'..실속 혼수장만

    ... 혼수용품은 무엇일까. 신세계백화점이 지난 1년동안 예비부부 5,125쌍의 필수 혼수품을 조사한 결과 가장 많이 선택된 품목은 전자미디어시대의 총아인 텔레비전. 영상매체의 영향을 그 어느때보다 많이 받고 생활해 온 신세대들이 과연 "배우자보다는 TV를 더 좋아하는 세대"일까 궁금해지는 대목이다. TV외에도 가스레인지 세탁기 냉장고 VTR 등 가전제품이 나란히 뒤를 이어 요즘 신세대의 신혼생활은 편리함과 간편함을 추구하는 경향임을 입증. 반면 전통적인 혼수용품인 ...

    한국경제 | 1996.08.05 00:00

  • 대주주의 배우자 등 대한 지분양도 연내 활발해질듯

    상속세법이 개정됨에 따라 대부분의 상장기업 대주주가 내년부터 주식 을 증여 또는 상속할때 증여.상속세액의 10%를 할증납부해야할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따라 절세를 목적으로한 대주주의 배우자및 자녀에 대한 지분 양 도가 연내에 활발히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4일 재정경제원에 따르면 지난 3월 현재 7백27개 상장기업중 10%이상의 지분을 갖고 있는 1인 최대주주는 전체 기업수의 98.9%인 7백19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20%이상 ...

    한국경제 | 1996.08.04 00:00

  • [자동차문화] (이것만은 알아두자) 며느리도 자녀범위 포함

    ... 거절해 보험감독원에 진정하기에 이르렀다. 이처럼 가족이나 친인척의 재물에 끼친 손해에 대해서도 자동차보험에서 보상을 해 주어야 하는지에 대한 분쟁이 가끔 있다. 그러나 자동차보험약관 대물배상에서는 보험가입자 또는 그 부모 배우자 자녀가 소유하는 재물에 생긴 손해에 대해서는 보상하지 않는다고 규정하고 있다. 다만 며느리의 경우 자녀로 볼 것인지에 대해서는 논란이 되어 왔다. 그러나 며느리가 보험약관상 자녀에 해당한다는 아무런 근거가 없는 상태 에서 ...

    한국경제 | 1996.08.02 00:00

  • [사설] (3일자) 소득세와의 형평이 문제

    정기국회를 거쳐 내년부터 시행될 상속세법개정안이 발표됐다. "46년만의 뼈대를 갈았다"는 표현이 걸맞을 정도의 대대적인 개편을 내용으로 하고 있다. 배우자공제를 대폭 늘린 것이 우선 눈길을 끈다. 여성의 경제활동참여가 크게 늘어나고 사회변화에 따라 가족에 대한 전통적인 관념도 달라진 점을 반영했다는 설명이다. 일괄공제제도를 도입,세제를 단순화하면서 중산층에 대한 세부담을 대폭 경감시킨 것은 이번 개정안중 가장 돋보이는 대목이다. 또 ...

    한국경제 | 1996.08.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