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291-26300 / 30,3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당신의 부부관계는 문제없습니까?"

    ... 조언한다. 또 행복한 부부들의 다툼 속에서 발견한 '싸움을 크게 만들지 않는 노하우'도 공개한다. '첫마디를 부드럽게 시작한다' '부부싸움 도중에 긴장을 완화시키기 위한 회복 신호를 사용한다' '서로 흥분하지 않고 대화한다' '배우자와 서로 의견을 존중하면서 타협한다' 등이다. 이 프로그램의 내레이션은 탤런트 노주현이 맡아 관심을 모은다. 연출자인 조능희 PD는 "새로운 부부관계를 코치하는 역할로 부드럽고 신뢰성 있는 이미지의 노주현 씨에게 내레이션을 부탁했다"고 ...

    연합뉴스 | 2006.02.22 00:00

  • 3자녀 이상 군인 아파트 우선입주

    ... 국방부에 따르면 3자녀 이상의 가정에 대해 군 숙소 입주시 우선권을 부여한다. 특히 임신 5개월 이상된 태아와 입양 자녀도 자녀 수에 포함시키기로 했다. 현재 서울지역 군숙소에 입주하려면 최소 8개월 이상 기다려야 한다. 이와 함께 전세자금 대출시 혜택을 주고 군인공제회 아파트 분양 등 내집마련 기회 우선권도 줄 방침이다. 배우자가 자녀를 출산했을 경우 계급을 불문하고 휴가를 보장할 계획이다. 김수찬 기자 ksc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02.21 00:00 | 김수찬

  • 노대통령 "새로운 성공 내다보자"

    ... 대구에 대해서는 "후보 시절 대구 얘기만 하면 `공약거리가 없다. 답답하다'는 말을 했는데 대통령이 된 뒤 내 생각이 잘못됐다는 것을 알았다"며 "지금은 부산에 가서 `당신들이 대구보다 낫지 않느냐'는 말을 못한다. `대구를 보고 배우자'고 말할 근거를 대구가 많이 갖고 있다"고 평가했다. 또한 전북도에 대해 "그동안 `뭘 주면 좋을까' 고민하다 실수도 하고 애로가 많았다"고 털어놓고 "지금 전북의 여러 변화를 보면서 지금까지 생각지 않은 새로운 가능성을 발견한다"며 ...

    연합뉴스 | 2006.02.21 00:00

  • 3자녀 이상 군인가정 군숙소 입주 우선권 준다

    ... 따르면 3자녀 이상의 가정에 대해서는 군숙소 입주시 우선권을 부여하고 군 복지시설을 이용할 경우 혜택을 주는 한편 전세자금 대출시에도 혜택을 주기로 했다. 또 군인공제회 아파트 분양 등 내집마련 기회 우선권도 줄 방침이다. 배우자가 자녀를 출산했을 경우 계급을 불문하고 휴가를 보장하고, 자녀당 일괄 30만원을 지급하던 기존의 출산보조금을 군인공제회 회원에 한해 30만∼60만원씩 차등지급하기로 했다. 특히 국방부는 임신 5개월 이상의 태아와 입양자녀도 자녀수에 ...

    연합뉴스 | 2006.02.21 00:00

  • < 달라지는 주택제도 >

    ... 5년, 초과주택은 수도권 5년, 지방 3년간 팔 수 없고 당첨될 경우 같은기간 재당첨이 금지된다. 전매가 허용되는 경우는 ▲생업.질병 등의 사유로 수도권외 다른 지역으로 이전 ▲상속 취득한 주택으로 이전 ▲해외이주 ▲이혼으로 인해 배우자에게 주택을 이전 등 외에 이주대책용 주택으로 전매제한기간이 2분의 1이상 경과할때도 허용한다. 다만 판교 등 투기우려지역에서는 주택공사가 전매대상 주택을 무조건 환매토록해 개인 거래에 따른 전매차익을 차단키로 했다. ◇채권입찰제 도입 = 판교 ...

    연합뉴스 | 2006.02.21 00:00

  • 상속재산 일부 미리 증여하면 절세

    ... 타당하다. 이 외에도 재산권의 이전이나 보호 등의 목적에서도 증여의 타당성이 확보될 수 있다. 그렇다면 상속재산을 얼마만큼 미리 덜어내는 것이 유리할까. 이를 알기 위해서는 상속세가 얼마가 나올 것인지 예측할 수 있어야 한다. 배우자가 있는 상태에서 재산이 대략 10억원에서 15억원이면 상속세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배우자가 있다면 10억원까지는 일괄공제를 받는다. 나머지 5억원은 각종 공제나 합법적인 재산 인출 등으로 상속세를 없앨 수 있다. 물론 배우자가 ...

    Money | 2006.02.19 22:51

  • 상속재산 일부 미리 증여하면 절세

    ... 타당하다. 이 외에도 재산권의 이전이나 보호 등의 목적에서도 증여의 타당성이 확보될 수 있다. 그렇다면 상속재산을 얼마만큼 미리 덜어내는 것이 유리할까. 이를 알기 위해서는 상속세가 얼마가 나올 것인지 예측할 수 있어야 한다. 배우자가 있는 상태에서 재산이 대략 10억원에서 15억원이면 상속세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배우자가 있다면 10억원까지는 일괄공제를 받는다. 나머지 5억원은 각종 공제나 합법적인 재산 인출 등으로 상속세를 없앨 수 있다. 물론 배우자가 ...

    한국경제 | 2006.02.19 22:51

  • 보험도 리모델링 시대 가족 안전판 다시 짜자

    ... 생명보험 리모델링의 핵심은 중복된 보험을 줄이고 보완이 필요한 위험에 대해서는 신규 가입을 통해 보강하는 것이다. 보험을 리모델링할 때는 다음과 같은 사항에 유의해야 한다. 첫째, 보장의 크기다. 보장 대상에서 우선순위는 가장-배우자-자녀 순이다. 보험료가 부담스럽다면 가정 경제의 주체인 가장만이라도 보장이 필요하다. 가장이 불시에 사망하거나 질병에 걸려 수입이 끊길 경우에 대비해 최소한 가족이 기본생활을 누릴 수 있을 정도의 보험금이 지급돼야 한다. 가족의 안정된 ...

    한국경제 | 2006.02.19 22:12

  • 보험도 리모델링 시대 가족 안전판 다시 짜자

    ... 생명보험 리모델링의 핵심은 중복된 보험을 줄이고 보완이 필요한 위험에 대해서는 신규 가입을 통해 보강하는 것이다. 보험을 리모델링할 때는 다음과 같은 사항에 유의해야 한다. 첫째, 보장의 크기다. 보장 대상에서 우선순위는 가장-배우자-자녀 순이다. 보험료가 부담스럽다면 가정 경제의 주체인 가장만이라도 보장이 필요하다. 가장이 불시에 사망하거나 질병에 걸려 수입이 끊길 경우에 대비해 최소한 가족이 기본생활을 누릴 수 있을 정도의 보험금이 지급돼야 한다. 가족의 안정된 ...

    Money | 2006.02.19 22:12

  • thumbnail
    [행복한 性] 따라 죽을 수도 있는데 뭘 못하랴

    ... 얹으면 도둑놈이 되고,선비를 배 위에 얹으면 선비가 된다"는 말이 있다. 이 역시 아내는 남편을 닮아간다는 뜻일 것이다. 또 '부부는 따라 죽는다'는 속설도 과학적으로 입증되었다. 부부 중 한 사람이 중병에 걸리거나 죽으면 그 배우자 역시 중병에 걸리거나 따라 죽을 확률이 높다는 보고서가 미국에서 나왔다. 하버드대와 펜실베이니아대는 65세 이상 부부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배우자 중 한 사람이 죽으면 따라 죽는다는 속설이 사실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특히 아내가 ...

    한국경제 | 2006.02.17 00:00 | 이동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