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8,0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광주 북구의회, 불법 수의계약 의원 '출석정지' 의결(종합)

    '제명' 요구 공무원노조·시민단체 거센 항의…"설문조사 통해 의원 비위 실태 공개" 광주 북구의회가 2일 배우자 명의로 구청 수의계약을 따내 문제가 된 백순선 의원에 대해 '출석정지 30일' 징계를 의결했다. 의회는 이날 임시회 본회의에서 찬성 16표, 반대 1표, 무효 2표로 윤리위원회가 올린 백 의원에 대한 징계안을 의결했다. 징계안 표결에 앞서 소재섭 의원이 출석정지 징계안에 반대하며 '제명'을 내용으로 한 수정 징계안을 올렸으나 부결됐다. ...

    한국경제 | 2020.07.02 16:18 | YONHAP

  • thumbnail
    NH농협 역삼점 직원 세 명째 감염…서울 확진자 오늘 5명 추가

    ... 직원이었다. 성동 50번이 추가로 확진되면서 이 지점 근무자 가운데 코로나19에 감염된 환자가 총 3명이 됐다. 성동 50번은 증상이 없는 상태이지만, 회사 측의 권유로 전날 한양대병원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받았다. 그의 동거 가족 중 배우자는 음성 판정을 받았고 자녀 1명은 곧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금천구에서는 독산1동에 사는 30세 남성(금천 33번)이 2일 확진됐다. 이 환자는 왕성교회 관련 환자인 관악구 102번 확진자의 접촉자로 지난달 25일부터 격리 중이다가 ...

    한국경제 | 2020.07.02 14:59 | YONHAP

  • thumbnail
    "국민 눈높이 맞을까" 퇴직·근속공무원 여행 보내는 자자체

    2015년 권익위 지적에도 연수·문화탐방 명목으로 혈세 지원 배우자 포함 최대 400만원까지…일부는 코로나 속 진행 눈총 국민권익위원회는 2015년 12월 장기근속이나 퇴직 예정 공무원에게 고가의 여행 등을 지원하는 관행을 지양하라고 전국 지방자치단체에 권고했다. 별다른 근거 없이 '혈세'를 써가면서 이들에게 황금열쇠를 선물하거나 가족 동반 해외여행을 보내주는 등의 관행이 지속했기 때문이다. 권익위는 대신 '적정한 수준'의 후생복지 지원을 ...

    한국경제 | 2020.07.02 14:15 | YONHAP

  • thumbnail
    서울시의원 110명 중 34명은 '다주택자'

    ... 나왔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2일 서울 동숭동 경실련 강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서울시의회 의원의 재산 신고내용을 분석한 결과 전체의 31%가 다주택자였다"고 발표했다. 경실련에 따르면 시의원 본인이나 배우자 명의로 집을 소유한 시의원은 110명 중 34명으로 집계됐다. 이 중 9명은 3채 이상 보유하고 있었다. 무주택자는 34명(31%)이었다. 최다 주택 보유자는 강대호 더불어민주당 시의원이었다. 강 시의원은 서울 중랑구와 경기 가평군에 ...

    한국경제 | 2020.07.02 13:52 | 김남영

  • thumbnail
    공무원 퇴직연금 받으면 유족연금은 절반만 '합헌'

    ... 퇴직연금 수급자 A씨가 구 공무원연금법 45조 4항이 헌법상 평등권을 침해한다며 낸 헌법소원 심판에서 재판관 전원일치 의견으로 합헌 결정을 내렸다고 2일 밝혔다. A씨 부부는 모두 공무원연금법에 따른 퇴직연금 수급자였다. A씨는 배우자가 사망하면서 공무원연금법상 유족연금도 받게 됐지만, 본인 퇴직연금 수급자였기 때문에 유족연금은 당초 액수의 절반만 지급됐다. 구 공무원연금법 45조 4항에 따라 퇴직연금 수급자는 본인의 퇴직연금 외에 유족연금을 함께 받게 되면 ...

    한국경제 | 2020.07.02 12:00 | YONHAP

  • thumbnail
    "서울시의원 110명중 34명 다주택자…상위 5명 총 81채 보유"(종합)

    ... 시민단체의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2일 서울 종로구 동숭동 경실련 강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재산 신고내용을 분석한 결과 서울시의회 의원 110명 중 31%가 다주택자였다"고 밝혔다. 시의원 본인과 배우자의 주택 보유 현황을 보면, 집이 2채 이상인 시의원은 34명(31%)이고, 이 중 9명은 3채 이상을 보유하고 있었다. 무주택자는 34명(31%)이었다. 주택 수로는 더불어민주당의 강대호 시의원이 서울시 중랑구와 경기도 가평군에 다세대주택 ...

    한국경제 | 2020.07.02 11:37 | YONHAP

  • thumbnail
    "서울시의원 110명중 34명 다주택자…상위 5명 총 81채 보유"

    ... 시민단체의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2일 서울 종로구 동숭동 경실련 강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재산 신고내용을 분석한 결과 서울시의회 의원 110명 중 31%가 다주택자였다"고 밝혔다. 시의원 본인과 배우자의 주택 보유 현황을 보면, 집이 2채 이상인 시의원은 34명(31%)이고, 이 중 9명은 3채 이상을 보유하고 있었다. 무주택자는 34명(31%)이었다. 주택 수로는 더불어민주당의 강대호 시의원이 서울시 중랑구와 경기도 가평군에 다세대주택 ...

    한국경제 | 2020.07.02 11:00 | YONHAP

  • thumbnail
    휴가철 잡아라, 7월 국산차 판매조건

    ... 30만원을 지원한다. 제네시스 브랜드는 G70, G80, G90에 한해 1.25~25% 저금리 할부를 지난달과 동일하게 제공하며 G80의 경우 품질 체험 시승 후 구매하면 100만원을 깎아준다(신형 G80 제외). 직계 존비속 및 배우자 중 현대차 '신차' 구매 이력이 있는 2030세대가 차를 구입할 경우 2대 구매 시 20만원, 3대 구매 시 30만원, 4대 이상 구매 시 50만원 할인 해주는 프로모션도 지난달과 동일하다. 차종은 아반떼(신형 제외), 아이오닉(EV ...

    오토타임즈 | 2020.07.02 08:19

  • thumbnail
    양도세 피해 법인으로 주식 투자?…세금만 더 낸다

    ... 15.4%(소득세 14%, 지방세 1.4%)의 배당소득세를 내야 한다. 법인투자로 2억원을 벌어 법인세 2000만원 내고 남은 1억8000만원을 특정 개인에 배당하려면 2772만원에 달하는 세금을 더 내야 하는 셈이다. 이득을 본 주식을 자녀나 배우자에 증여하는 방안도 거론된다. 이득을 본 주식을 증여공제 범위 안에서 자녀에게 증여한 다음 이를 1년 후에 매도할 경우 증여세와 양도소득세를 물지 않아도 된다. 증여공제 범위는 성인인 자녀에게 증여할 경우 10년간 총 5000만원(미성년자 ...

    한국경제 | 2020.07.02 07:56 | 오세성

  • thumbnail
    주식 양도세 피해 법인으로 투자?…기재부 "실익 없다"

    ... 지방세 1.4%)의 배당소득세를 내야 한다. 법인투자로 2억원을 벌어 2천만원 법인세를 내고 남은 1억8천만원을 특정 개인에 전부 배당할 경우 2천772만원에 달하는 세금을 더 내야 하는 셈이다. 이득을 본 주식을 자녀나 배우자에 증여하는 방안도 거론된다. 크게 이득을 본 주식을 증여공제 범위 안에서 자녀에게 증여한 다음 이를 1년 후에 매도할 경우 증여세와 양도소득세를 물지 않아도 된다. 증여공제 범위는 성인인 자녀에게 증여할 경우 10년간 총 5천만원(미성년자 ...

    한국경제 | 2020.07.02 07: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