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39741-439750 / 444,4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바르도 또 개도살 잔인성들어 한국 비난

    프랑스 영화배우출신으로 동물보호운동가인 브리지트 바르도(67)는 26일 보신탕을 만들려고 개에게 잔혹 행위를 하고있다며 다시 한국을 비난하고 나섰다. 바르도는 수없이 많은 개들이 요리용 솥에서 생을 마감하고 있다면서 "고기를연하게 하려고 죽을 때까지 개들을 잔인하게 두들겨 패고 있으며 이를 문화라 할 수없다"고 주장했다. 그는 자신이 한국의 보신탕 문화에 투쟁한 것과 관련해 최소 7천건의 살해위협을 받았으나 국제축구연맹(FIFA)의 일부인사들로부터 ...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제55회 칸 국제영화제 주요 부문 수상작]

    다음은 26일 발표된 칸 국제영화제의 각 부문 수상작 및 수상 감독과 배우들이다. ▲황금종려상: 「피아니스트」(로만 폴란스키) ▲대상: 「과거가 없는 남자」(아키 카우리스마키) ▲심사위원상: 「성스러운 존재」(엘리아 술레이먼) ▲남우주연상: 올리비에 구르메(아들) ▲여우주연상: 카티 우티넨(과거가 없는 남자) ▲감독상: 임권택(취화선), 폴 토머스 앤더슨(펀치 드렁크 러브) ▲시니리오상: 폴 레버티(스위트 식스틴) ▲황금카메라상:「보드 ...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임권택 감독 칸 영화제 수상 안팎]

    ... 상이라생각한다"며 감격해했다. 자리를 함께 한 임권택 감독의 부인 채혜숙(예명 채령) 여사 역시 흐르는 눈물을 감추지 못했으며 객석에서 임감독의 수상을 지켜본 최민식씨와 안성기씨 역시 감격스런 표정을 지었다. 이날 폐막식에는 할리우드 배우 제레미 아이언스ㆍ안토니오 반데라스ㆍ앤디 맥도웰, 프랑스 여배우 줄리엣 비노쉬, 로만 폴란스키 감독 등 전세계에서 초청된 유명 배우들과 감독, 영화관계자들이 객석을 가득 메웠다. (칸 =연 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fusi...

    연합뉴스 | 2002.05.27 00:00

  • "로맨틱코미디는 김하늘,멜로는 송승헌" .. 인터넷 조사

    네티즌은 로맨틱코미디 영화에 가장 잘 어울리는 여자배우로 현재 MBC 드라마 '로망스'에서 사제간의 아슬아슬한 사랑의 곡예를 펼치고 있는 김하늘을 꼽았다. 인기도 조사 전문 인터넷 사이트 VIP(www.vip.co.kr)가 지난 13∼20일 이용자 2만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김하늘은 전체 응답자의 19.2%로부터 클릭을 받았다. 이에 앞서 VIP가 지난 6∼13일 이용자 1만6천여명에게 '멜로 영화에 가장 잘 어울리는 남자배우'를 ...

    한국경제 | 2002.05.26 14:37

  • 「취화선」 감독ㆍ배우 칸서 공식 기자회견

    제55회 칸영화제 경쟁부문의 마지막 상영작인 「취화선」의 공식 기자회견이 25일(현지시간) 세계 각국의 기자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날 회견에서 외국 기자들은 주로 조선시대 말 격변기를 살다간 천재화가 오원장승업의 삶과 임권택 감독의 삶을 비교하는 데 관심을 나타냈다. 임권택 감독은 "장승업 선생이 20대에서 50대까지 화가로 살았던 것처럼 나 역시 20대에 영화감독을 시작해 지금까지 위치를 지키고 있으며, 40이 넘은 나이에...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007 주인공 로저 무어 내한

    007 영화 시리즈의 제임스 본드 역으로 이름난영화배우 로저 무어가 26일 월드컵 홍보대사와 유니세프 친선대사 자격으로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로저 무어는 27일 MBC AM 라디오 「시선집중 손석희입니다」(방송 28일 오전 6시 5분)에 출연하고 월드컵 전야제와 개막식, 앙드레김 패션쇼, 유니세프 자선의 밤등에 참석한 뒤 6월 1일 한국을 떠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이희용기자 heeyong@yna.co.kr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北 김위원장 南영화 `집으로…' 본다

    ... 짧은 동거 얘기를 담은 가족영화 `집으로...'는 잔잔한 감동으로 올해 최고 흥행 실적을 세우고 있으며, 한국 영화 사상 처음으로 미국 메이저 영화사인 파라마운트사에 판권료로 23만달러(약3억원)를 받고 팔리기도 했다. 특히 주연배우 김을분(77) 할머니는 이 영화 한편으로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가유명세에 못이겨 60년 이상 살아온 충북 영동 산골마을을 떠나기로 했다는 일부 보도로 전국적인 논란을 자아낸 바 있다. 또 `집으로...'는 이날 오후 개최될 제39회 대종상 ...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집으로…」 「동승」 상하이영화제 진출

    아역 배우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집으로…」(감독 이정향)와 「동승」(감독 주경중)이 6월 8∼16일 중국에서 열리는 제6회 상하이국제영화제(上海國際電影節) 경쟁부문에 나란히 진출했다. 올해 경쟁부문에는 이와이 슌지의 「릴리 슈슈의 모든 것」(일본), 피요트?베레스니악의 「역」(폴란드), 콜린 너틀리의 「데드라인」(스웨덴), 그레고리 호브릿의 「하트의 전쟁」(미국) 등 15편이 초청됐다. 우리나라는 93년 제1회 상하이영화제에서 「서편제」로 ...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로맨틱코미디는 김하늘, 멜로는 송승헌"

    네티즌들은 로맨틱코미디 영화에 가장 잘 어울리는 여자배우로 현재 MBC 드라마 「로망스」에서 사제간의 아슬아슬한 사랑의 곡예를펼치고 있는 김하늘을 꼽았다. 인기도 조사 전문 인터넷 사이트 VIP(www.vip.co.kr)가 13∼20일 이용자 2만85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김하늘은 전체 응답자의 19.2%에 해당하는 3천852명으로부터 클릭을 받았다. 지난해 영화 「엽기적인 그녀」를 빅히트시킨 전지현은 18.8%의 지지를 얻어 2위에 ...

    연합뉴스 | 2002.05.26 00:00

  • 칸 영화제 `엽기 영화'에 실신ㆍ퇴장 소동

    ... 중간에 퇴장했다. 한 소방대원은 "25년간 이 직장생활을 하는 동안 칸 영화제에서 이런 일이 빚어진 것은 처음"이라면서 "우리와 같은 직업을 가진 사람들이 보기에도 이 영화의 장면들은 참기 어렵다"고 혀를 내둘렀다. 이 영화의 주연 배우 모니카 벨루치는 영화가 끝날때까지 자리를 지킬 수 있었으나 그녀 자신도 10분간 한 컷으로 촬영된 변태적 성폭행 장면은 눈뜨고 볼 수 없다고 토로했다. (칸 AFP=연합뉴스) cwhyna@yna.co.kr

    연합뉴스 | 2002.05.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