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49891-849900 / 869,4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사교육시장 대폭발15,000,000,000,000원

    '배우고 공부하는 것은 꿀처럼 달다.' 유대인에게는 이런 전통이 있었다. 아이가 학교에 들어가면 교사가 '성경(공부)은 나의 일'이라는 구절이 적힌 꿀 발린 접시를 보여주고 아이가 따라 읽게 한다. 공부를 강요하기보다 동기부여를 먼저 한다는 상징적 의미인 셈. 이것이 바로 유명한 유대인 교육의 핵심이다. 유대인의 성공비결 1순위로 꼽히는 게 바로 교육이다. 그리고 이를 우리나라 실정에 대입해보면 대한민국의 미래도 꽤 밝아 보인다. '치맛바람'이라는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음지서 콘텐츠 만든 일등공신'수두룩'

    ... 소속사), 싸이더스HQ(최지우 소속사) 등과 라이선스 사업을 펼쳐 부가가치를 더욱 높일 계획을 세우고 있다. 또 한편으로는 , 를 연출한 윤석호 윤스칼라 대표와 함께 '봄'을 주제로 한 신작 드라마를 준비하고 있다. 이밖에도 배우 안재욱이 소속된 미르엔터테인먼트, 그룹 NRG로 중국을 강타했던 뮤직팩토리, 여성 댄스그룹 베이비복스를 중국에 진출시킨 DR뮤직 등도 한류 열풍을 견인한 대표적인 연예기획ㆍ제작사로 손꼽힌다. 최근 한류 열풍이 무르익자 관련산업으로 사업을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열정'과 '영어' 사이

    ... 사람들의 대부분은 아직 영어구사력이 업무를 수행할 정도가 못되는 게 사실이다. 내가 한국어를 익히던 시기를 떠올려보면 난 1년 정도의 집중적인 노력을 기울인 끝에 지금과 같은 우리말 실력을 갖출 수 있었다. 왜 외국어로서 언어를 배우는 데 차이가 날까. 접근방법과 환경 때문인 것 같다. 난 한국이라는 생활 터전 속에 들어와서 매일 매 순간 한국어에 노출돼 끊임없이 자극을 받았다. 우리나라에서 불편 없이 살기 위해서는 한국어를 해야만 했다. 이에 비춰 볼 때 과거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브랜드 인지도 껑충'… 신바람 가득

    ... 개봉한 뒤 전속모델인 전지현을 모델로 내세운 TV광고를 집중적으로 내보내며 동남아를 몰아치고 있는 '전지현 효과'를 톡톡히 누리고 있다. 저가 화장품업체인 더 페이스샵은 지난 연말 홍콩, 대만 등 아시아 4개국에 매장을 열면서 영화배우 권상우를 모델로 영입해 화제를 모았다. 홍콩방송을 통해 드라마 이 방송되면서 현지 업체들이 광고모델로 적극 권상우를 요구했다는 것이다. '권상우 효과'는 기대 이상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매장을 열 때마다 1시간도 지나지 않아 포스터가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경제·정치효과 '막강'… 비판도 '꿈틀'

    ... 외국인이 그 나라 말을 배운다는 것은 그만큼 애정이 깊다는 증거다. 주일 한국대사관에서 운영하는 도쿄나 오사카의 한국어교실에는 요즘 일본인이 넘쳐난다. 도쿄의 경우 한국어강좌를 들으려면 몇 달씩 기다려야 한다. 가정에서 한국어를 배우려는 사람은 더 많다. NHK 교육방송에서 방영하는 한국어 교재 판매량은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 지난 98년만 해도 월평균 한글교재 판매량은 8만권 수준이었다. 영어 122만권, 중국어 15만권, 프랑스 14만권에 비해 4개국 중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열도… 대륙… 지구촌이 '후끈'

    ... 와 '욘사마' 열풍이 한몫 단단히 했음은 물론이다. 특히 여성관객이 주도하는 일본 영화시장은 눈물샘을 자극하는 멜로물이 인기가 있다는 게 해외영화 마케팅 관계자의 말이다. 이 관계자는 또 일본 관객이 영화를 선택하는 기준은 배우와 감독의 영향이 크다고 전했다. 한국 내 흥행성적과는 별개로 각 나라별 문화코드에 맞는 영화가 인기를 얻는다는 점은 다른 나라에서도 마찬가지로 적용된다. 유럽에서는 처럼 독특한 컨셉이 있는 영화가 관심대상이다. 결국 한류 열풍으로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괴짜인생' 휴즈의 격정과 로맨스

    ... 어울리기 어렵다. 모든 사람들의 찬란한 시절은 긴 인생의 한 토막에 불과하다. 이 주제는 휴즈와 여인들과의 관계에서 증명된다. 진 할로(그웬 스테파니), 에바 가드너(케이트 베킨세일), 캐서린 햅번(케이트 블란쳇) 등 당대 최고의 여배우들은 휴즈와 관계를 갖지만 그들에게 휴즈는 감당하기에 벅찬 상대다. 비범하고 예민한 햅번은 휴즈와 가장 비슷하지만 반려자가 될 수 없다. 그녀가 사랑하는 휴즈보다 자신을 사랑해 주는 배우 스펜서 트레이시를 택한다. 휴즈와 햅번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정부 경제개입 사라져야

    ... 등 6개의 주제에 대한 숙고를 담고 있다. 윌리엄 J 오닐 지음/이서규 옮김/지식의 날개/356쪽/1만2,000원 스포츠는 도전과 성취의 과정이라는 점에서 기업경영과 닮았다. 그래서인지 스포츠스타들에게서 경영의 시사점을 배우는 시도도 적지 않다. 이 책은 마이클 조던, 호나우두, 칼 루이스 등 세계적 스포츠스타 55인의 성공비결을 담고 있다. 성공과정과 성공 후의 자기관리에 대한 노하우를 간결하게 제시한다. 스포츠에 대한 이해를 넓히는 데도 도움이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전쟁세대도 '코리아 넘버원' 갈채

    ... , , , , , , 등. 수많은 한국드라마가 아시아 전역에서 상영됐고 베트남에서도 큰 인기를 끌었다. 지금도 한국에서 제작 또는 상영이 끝난 드라마( , 등)가 앞다퉈 상영을 대기하고 있다. 눈을 사로잡는 아름다운 배우들의 연기, 완급과 강약의 조절이 자유로운 연출. 한국드라마를 통한 아시아에서의 '한류 열풍'은 이렇게 시작됐다. 사실 2001년까지만 해도 베트남에서는 한국드라마가 중국에서 일어난 것과 같은 '열풍'을 불러일으키지는 못했다. 그전에는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

  • 드라마·한글·김치… 너도나도 '한류'

    ... 포트리스(Fortress), 라그하임(Laghaim), 뮤 온라인(Online), 토크클럽(Talks Club) 등이며 이들 게임에 대한 열중으로 태국 정부에서 사회문제로 인식할 정도로 인기가 있다. 이 같은 한류 열풍을 반영해 한국어를 배우려는 학생들도 크게 늘어나고 있다. 실제로 올해 초 방콕 인근 촌부리에 위치한 부라파대학교 부설 한국학센터가 한국대사관 및 한국국제교류재단 등과 공동으로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사상 처음으로 개최해 성황리에 행사를 마쳤다. 그만큼 한국에 ...

    한경Business | 2006.09.04 12: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