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9,4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장동 충돌…與 "국민의힘 게이트" 野 "희대의 사기사건"(종합)

    野 "이재명 배임" 주장에 與 "적반하장, 지자체 모범사례" 여야가 24일 성남시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을 놓고 정면충돌했다.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였다. 회의장에는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도 자리했다. 국민의힘은 대장동 의혹을 여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연루된 '배임 사건'으로 규정하며 총공세를 펼쳤다. 권성동 의원은 "화천대유의 대장동 사건은 딱 떨어지는 배임 사건"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9.24 20:07 | YONHAP

  • thumbnail
    기업 상황에 맞는 방법으로 정리해야 하는 가지급금

    ... 부담으로 이어집니다. 더군다나 상속개시일부터 2년 이내에 인출된 일정 금액 이상의 가지급금에 대한 사용처를 소명하지 않으면 상속재산가액에 포함되어 상속세가 높아집니다. 나아가 과세당국의 관리 대상에 포함되어 세무조사를 받을 수 있고 배임 및 횡령 등의 형사처분을 받을 위험이 높습니다. 특히 건설업종이 가지급금이 있다면 부실 자산으로 간주되기 때문에 더욱 주의해야 합니다. 가지급금은 대여 형식의 사외유출금으로 `건설업종을 위해 사용 가능 상태로 보유하고 있는 자금`에 ...

    한국경제TV | 2021.09.24 18:02

  • thumbnail
    野, 대장동 총공세…"이재명, 성남시장땐 3천억 고수익 분석"(종합)

    ... 해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김 최고위원은 "시행사인 '성남의뜰'이 얻은 이익을 지분대로 배당했다면 문제가 없었겠지만, 이익금은 민간업자인 화천대유에 몰아줘 지분의 1천 배 이상 불로소득을 얻게 했다. 업무상 배임죄에 해당할 수 있다"라고도 덧붙였다. 대권주자들도 이 지사를 정면으로 겨눴다. 홍준표 의원 대선캠프는 이날부터 '이재명 게이트 비리신고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직접 공익제보를 받아 이 지사를 향한 공세를 주도하겠다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9.24 17:26 | YONHAP

  • thumbnail
    여야, 대장동 충돌…"지자체 선진모델" "이재명 배임사건"

    ... 놓고 정면충돌했다.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였다. 회의장에는 박범계 법무부 장관과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도 자리했다. 국민의힘은 대장동 의혹을 여당 유력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연루된 '배임 사건'으로 규정하며 총공세를 펼쳤다. 국민의힘 권성동 의원은 "화천대유의 대장동 사건은 딱 떨어지는 배임 사건"이라며 "이재명 후보 측이 국민의힘 의원들을 고발한 이 사건을 공공형사부에 배당한 것은 검찰에 수사 의지가 없다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9.24 16:50 | YONHAP

  • thumbnail
    경찰, KT&G생명과학 합병 의혹에 자본시장법 적용 검토(종합)

    ...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 24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는 입건된 박영호 전 KT&G생명과학 대표와 KT&G 본사 직원 등에게 애초 적용된 업무상 배임죄 외에 자본시장법상 '사기적 부정거래' 혐의가 있는지도 들여다보고 있다. KT&G는 2016년 KT&G생명과학의 기업 가치를 부풀려 상장사인 영진약품과 합병했다는 의혹을 받아 왔다. 당시 금융감독원은 투자자들이 피해를 볼 수 ...

    한국경제 | 2021.09.24 16:49 | YONHAP

  • thumbnail
    사회적기업協 공동대표단 "기금 횡령·배임 의혹" 신고

    서울시가 융자해준 사회투자기금에 배임·횡령이 발생한 의혹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감사에 나선 것으로 24일 알려졌다. 서울시는 전날 한국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 공동대표단으로부터 "협의회가 서울시로부터 융자를 받은 후 다른 민간재단에 임의로 자금을 이전하는 과정에 횡령·배임 의혹이 있다"는 취지의 공익신고를 받았다고 밝혔다. 공동대표단 중 상임대표는 빠져 있었다. 이에 서울시 감사위원회는 신고 내용을 토대로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

    한국경제 | 2021.09.24 14:29 | YONHAP

  • thumbnail
    경찰, KT&G생명과학 부당합병 의혹에 자본시장법 적용 검토

    ...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다. 24일 연합뉴스 취재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금융범죄수사대는 입건된 박영호 전 KT&G생명과학 대표와 KT&G 본사 직원 등에게 애초 적용된 업무상 배임죄 외에 자본시장법상 '사기적 부정거래' 혐의가 있는지도 들여다보고 있다. KT&G는 2016년 KT&G생명과학의 기업 가치를 부풀려 상장사인 영진약품과 합병했다는 의혹을 받아 왔다. 당시 금융감독원은 투자자들이 피해를 볼 수 ...

    한국경제 | 2021.09.24 11:36 | YONHAP

  • thumbnail
    野, '대장동 게이트' 총공세 "김빠진 사이다…제2 조국 사태"

    ... 해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김 최고위원은 "시행사인 '성남의뜰'이 얻은 이익을 지분대로 배당했다면 문제가 없었겠지만, 이익금은 민간업자인 화천대유에 몰아줘 지분의 1천 배 이상 불로소득을 얻게 했다. 업무상 배임죄에 해당할 수 있다"라고도 덧붙였다. 대권주자들도 이 지사를 정면으로 겨눴다. 홍준표 의원 대선캠프는 이날부터 '이재명 게이트 비리신고센터'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직접 공익제보를 받아 이 지사를 향한 공세를 주도하겠다는 것이다. ...

    한국경제 | 2021.09.24 11:23 | YONHAP

  • thumbnail
    전철협, '대장동 의혹' 이재명 경기지사 공수처 고발

    전국철거민협의회중앙회(전철협)는 성남 대장동 개발사업 의혹과 관련해 이재명 경기지사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업무상 배임 혐의로 수사해 달라는 고발장을 24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에 제출했다. 전철협은 "당시 성남시장으로 재직했던 이 지사가 대장동 개발의 인허가권자"라며 "성남시에 들어와야 할 공영개발 이익금을 특정 개인에게 몰아준 책임이 막중하다"고 주장했다. 이어 "공영개발을 가장하여 민간에게 막대한 특혜를 몰아준 부동산 적폐의 완결판"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9.24 11:10 | YONHAP

  • thumbnail
    진중권 "이재명식 사이다 행정 값 6000억원…무능·무책임한 것"

    ... 지사가 몰랐다면 무능하거나 무책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최대의 치적이라 자랑하는 사업이 구체적으로 어떻게 이루어지는지 몰랐다는 것은 좀 이해하기 힘든 게 사실"이라며 "알고도 방치했다면 배임의 책임을 피할 수 없을 것"이라고 꼬집었다. 진 전 교수는 "원주민과 입주민들에게 돌아가야 할 돈 6000억원이 정체불명의 인간들 주머니 속으로 들어가게 됐는데 이걸 모범사례라고 우긴다"며 "불로소득을 ...

    한국경제 | 2021.09.24 10:07 | 김대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