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엄격한 방역규제에…더 높아진 국경, 더 멀어진 고향길

    ... 모두 중단됐다"며 "그나마 한인회에서 떡을 나눠줘 가족과 떡국 맛이라도 볼 수 있게 돼 다행"이라고 했다. 현지 한인사회에서도 모임 제한 조치로 설 행사를 열기가 쉽지 않다고 한다. 미국 시애틀 워싱턴주립대에서 유학 중인 배지현(25)씨는 "시애틀이 속한 킹 카운티에서도 한국처럼 `5인 이상 집합금지' 명령이 내려져 한인사회나 한인 유학생 차원에서 명절 행사를 하지 못한다"고 했다. 배씨는 이어 "귀국하지 않는 대신 조만간 가족들이 미국으로 잠시 건너오기로 ...

    한국경제 | 2021.02.13 08:03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아내 배지현 '마스크로 가릴 수 없는 외모'[포토]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윤다희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스프링캠프에 합류하기 위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플로리다로 출국했다. 배지현 아나운서가 류현진을 배웅하기 위해 인천공항을 찾았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2.03 09:15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배지현 '류현진 배웅하며 시어머니와 대화'[포토]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윤다희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스프링캠프에 합류하기 위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플로리다로 출국했다. 배지현 아나운서와 류현진 어머니 박승순 씨가 류현진을 배웅하기 위해 인천공항을 찾았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2.03 09:15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배지현 아나운서 '한국에서 육아에 전념'[포토]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윤다희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스프링캠프에 합류하기 위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플로리다로 출국했다. 배지현 아나운서가 류현진을 배웅하기 위해 인천공항을 찾았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2.03 09:09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배지현 아나 '출산 후에도 여전한 미모'[포토]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윤다희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스프링캠프에 합류하기 위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플로리다로 출국했다. 배지현 아나운서가 류현진을 배웅하기 위해 인천공항을 찾았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2.03 09:07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배지현 아나 '류현진 배웅 나와서 시아버지와 수다'[포토]

    [엑스포츠뉴스 인천공항, 윤다희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스프링캠프에 합류하기 위해 3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미국 플로리다로 출국했다. 배지현 아나운서와 류현진 아버지 류재천씨가 류현진을 배웅하기 위해 인천공항을 찾았다. ydh@xportsnews.com

    한국경제 | 2021.02.03 09:07 | 윤다희 기자(ydh@xportsnews.com)

  • thumbnail
    '코로나19 때문에'…류현진, 기약 없는 가족과 '작별' 인사

    코로나 확산세 여전해 재회 일정 잡지 못해…미국서 혼자 생활 아내 배지현씨 "나와 딸이 언제쯤 미국으로 건너갈지 예상 어려워"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은 3일 인천국제공항 출국장 앞에서 아내 배지현 씨, 아버지 류재천 씨, 어머니 박승순 씨와 포옹했다.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스프링캠프 합류를 위해 미국으로 떠나기 전에 가족과 아쉬운 작별 인사를 한 것이다. 미국 무대 진출 후 매년 이맘 때마다 하는 출국이지만 올해는 더 애틋했다. ...

    한국경제 | 2021.02.03 09:02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새 시즌 기대 품고 미국으로 출국…"야구에 전념해야죠"(종합)

    ... 조지아주 애틀랜타행 비행기에 올랐다. 출국장으로 들어서기 전 연합뉴스와 만난 류현진은 "곧바로 (팀 훈련장이 있는) 플로리다주 더니든으로 간다"며 "이제는 야구에 전념할 시간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류현진은 인천공항을 찾은 아내 배지현 전 아나운서와 아버지 류재천 씨, 어머니 박승순 씨와 포옹하며 '짧은 이별'을 고했다.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이 나아지지 않으면 류현진은 메이저리그 일정이 모두 끝나는 11월에야 가족과 만날 수 있다. ...

    한국경제 | 2021.02.03 08:58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새 시즌 기대 품고 미국으로 출국…"야구에 전념해야죠"

    ... 조지아주 애틀랜타행 비행기에 올랐다. 출국장으로 들어서기 전 연합뉴스와 만난 류현진은 "곧바로 (팀 훈련장이 있는) 플로리다주 더니든으로 간다"며 "이제는 야구에 전념할 시간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류현진은 인천공항을 찾은 아내 배지현 전 아나운서와 아버지 류재천 씨, 어머니 박승순 씨와 포옹하며 '짧은 이별'을 고했다. 지난해까지만 해도 류현진은 인파에 둘러싸여 출국 인사를 했고, 취재진과 간단한 출국 기자회견을 했다. 하지만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1.02.03 08:37 | YONHAP

  • thumbnail
    류현진, 2주 제주도 훈련 종료…70m 캐치볼+가벼운 피칭

    ... 와서 어려움이 있었지만, 이후에는 실·내외 훈련을 정상적으로 했다"고 덧붙였다. 2020년 토론토 에이스로 활약하며 12경기 5승 2패 평균자책점 2.69를 올린 류현진은 지난해 10월 2일 귀국해 아내 배지현 전 아나운서, 딸 등 가족과 시간을 보냈다. 11월 중순부터는 2021시즌 준비에 돌입했다. 장세홍 코치는 "류현진이 11월 중순부터 웨이트 트레이닝 등 기본적인 훈련을 충실하게 했다"며 "1월부터는 ...

    한국경제 | 2021.01.22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