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슈퍼 여당' 민주당에 바란다…"코로나 극복 위해 모든 수단 강구"

    ... 풀기가 심해지고 있다”며 “국회의원들이 지자체의 무분별한 재정 씀씀이를 제어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했다. “경제 부처 전문성 존중해야” 전문가들은 타협과 소통의 정치도 당부했다. 백용호 전 청와대 정책실장은 “정치권에서 행정 부처에 지나치게 간섭해 경제정책이 ‘과잉 이념화’하고, 이것이 각종 부작용을 키웠음을 직시해야 한다”고 말했다. 경제계에서는 범여권이 국회 전체 의석(300석)의 ...

    한국경제 | 2020.04.16 17:33 | 서민준/강진규

  • thumbnail
    LG전자, 주총 열어 권봉석 사장 사내이사 선임

    LG전자는 26일 서울 여의도 LG트윈타워에서 주주총회를 열어 권봉석 사장(최고경영자·CEO)과 배두용 부사장(최고재무책임자·CFO)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백용호 이화여대 정책과학대학원 교수는 사회이사 및 감사위원으로 재선임됐다. 이로써 LG전자 이사회는 의장인 권영수 LG그룹 부회장(기타비상무이사)과 사내이사인 권봉석 사장, 배두용 부사장을 비롯해 최준근·김대형·백용호·이상구 ...

    한국경제 | 2020.03.26 11:07 | 김봉구

  • "코로나 경제위기 장기전 대비하고 경제체력 키우는 정책전환 계기로"

    ... 사태 이후 극적으로 경기가 반등하기 위해서는 산업 복원력이 유지돼야 한다”며 “경직적인 주 52시간 근로제, 최저임금의 급격한 인상, 공정거래법 강화 등이 복원을 제약할 수 있다”고 경고했다. 백용호 전 청와대 정책실장은 “코로나19 사태 이전에 정부 정책이 경제를 어렵게 한 부분이 있었다”며 “이번 사태를 기회로 삼아 정책 기조를 바꿔야 한다”고 말했다. 진념 전 부총리 겸 재정경제부 ...

    한국경제 | 2020.03.23 17:31 | 고경봉

  • thumbnail
    실물·금융 경제관료에 힘 실어주고…'정치 간섭' 배제하라

    ... 경제팀의 전문성을 100% 신뢰했다”며 “현 정부 들어 경제를 잘 모르는 사회정책 전문가들이 경제 정책을 주도해 상황을 오판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지금은 그런 모습을 보이면 정말 안 된다”고 지적했다. 백용호 전 청와대 정책실장은 “경제 정책이 정치화하고 이념화하는 게 한국 경제를 굉장히 힘들게 하고 있다”며 “정책 조율 등은 청와대가 맡더라도 정책 결정 과정에서는 내각의 전문성을 존중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0.03.23 17:19 | 이태훈/서민준/성수영

  • thumbnail
    사외이사로 서로 모셔가는 'MB정부 장관들'

    박재완 전(前) 성균관대 교수와 백용호 이화여대 교수. 두 사람의 공통 분모는 이명박 정부(2008~2013년) 장관급 공직자 출신으로 국내 굴지의 대기업에서 사외이사를 맡고 있다는 것이다. 이명박 정부에서 고위직을 맡았던 인사들이 최근 대기업 사외이사로서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산업계 안팎의 신뢰도 두텁다. 16일 LG에 따르면 LG전자는 오는 26일 열리는 정기 주주총회에 백 교수의 사외이사 연임 안건을 올렸다. 박 전 교수는 지난달 삼성전자 ...

    한국경제 | 2020.03.16 18:12 | 황정수

  • thumbnail
    박병원 경총 명예회장, 풍부한 경험·균형감각…"일자리정책 대안 찾을 것"

    ... 못한다”며 “세금 쓰는 일자리 하나를 만들려면 세금을 내는 일자리 10개를 만들어야 지속 가능하다”고 강조했다. 안민포럼은 고(故) 박세일 서울대 명예교수가 주도해 1996년 설립한 민간 싱크탱크다. 공동체 자유주의 이념을 바탕으로 통합형 정책 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2017년부터 안민포럼을 이끌었던 백용호 현 이사장은 강의(이화여대 정책대학원)에 전념할 예정이다. 고경봉 기자 kgb@hankyung.com

    한국경제 | 2019.12.09 17:49 | 고경봉

  • thumbnail
    정갑영 전 총장 초청 세미나

    안민정책포럼(이사장 백용호)은 22일 서울 삼일대로 안민정책포럼 위공세미나실에서 정갑영 전 연세대 총장(명예특임교수·사진)을 초청해 ‘한국경제, 혼돈의 성찰’을 주제로 조찬 세미나를 연다. 사회는 정태용 안민정책포럼 회장(연세대 국제대학원 교수)이 맡는다.

    한국경제 | 2019.11.20 18:05

  • thumbnail
    안민포럼 '2020 경제전망' 세미나

    안민정책포럼(이사장 백용호·사진)은 오는 15일 서울 삼일대로 안민포럼 위공세미나실에서 김성태 한국개발연구원 경제전망실장을 초청해 ‘2020 경제전망’을 주제로 세미나를 연다. 사회는 윤희숙 한국개발연구원 교수가 맡는다.

    한국경제 | 2019.11.11 17:57

  • thumbnail
    안민포럼 '한국 사회통합' 세미나

    안민정책포럼(이사장 백용호)은 8일 서울 삼일대로 안민포럼 위공세미나실에서 김호기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사진)를 초청해 ‘한국 사회 갈등과 사회 통합’을 주제로 세미나를 연다. 사회는 박은실 추계예대 교수가 맡는다.

    한국경제 | 2019.11.06 17:15

  • thumbnail
    "김대중·노무현도 지지자들과 싸워…문 대통령, 이념보다 실리 좇는 정책 펴야"

    문재인 정부가 중점적으로 확대하고 있는 복지 정책인 ‘근로장려금(EITC)’은 보수 정권인 이명박 정부가 도입한 제도다. 0~2세 무상보육도 그때 처음 시행됐다. 이명박 정부 때 청와대 정책실장 등을 지낸 백용호 안민정책포럼 이사장(이화여대 정책과학대학원 교수)은 “MB 정부도 5년간 연평균 복지지출 증가율이 총지출 증가율을 웃돌 정도로 복지에 꽤 신경 썼다”며 “우파 정권은 복지를 억제해야 한다는 이념에 갇혀 ...

    한국경제 | 2019.11.05 17:17 | 서민준/고경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