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501-23510 / 23,76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41회 아마골프선수권대회서 이효진 단독선두 나서

    15일 경남 가야CC(파72)에서 열린 제41회 한국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3일째 경기에서 이효진(제주대1)이 3언더파 69타를 치며 합계 5언더파 211타(73.69.69)로 단독선두에 나섰다. 무명의 이효진은 2라운드까지 국가상비군 장익제(경희대3)에 2타 뒤졌으나 이날 버디 0개에 보기 0개로 전날에 이어 이틀연속 69타를 기록,장익제를 3타차로 제치고 선두로 올라섰다.

    한국경제 | 1994.07.15 00:00

  • [골프] 이효진 단독선두 나서..한국아마추어선수권대회

    15일 경남 가야CC(파72)에서 열린 제41회 한국아마추어골프선수권대회 3일째 경기에서 이효진(제주대1)이 3언더파 69타를 치며 합계 5언더파 211타(73.69.69)로 단독선두에 나섰다. 무명의 이효진은 2라운드까지 국가상비군 장익제(경희대3)에 2타 뒤졌으나 이날 버디 0개에 보기 0개로 전날에 이어 이틀연속 69타를 기록,장익제를 3타차로 제치고 선두로 올라섰다.

    한국경제 | 1994.07.15 00:00

  • [골프] 무명 고교선수들 상위권랭크 돌풍..아마골프선수권

    ... 고교2년생 조찬희(서울고)는 4언더파 68타의 데일리베스트를 기록하며 1타차의 단독선두를 마크했다. 고등학교에 진학해서 이렇다할 성적을 내지못했던 조찬희는 이날 37도를 웃도는 무더위속에서도 1,2번홀과 13,14번홀에서의 연속버디버디6개를 잡고 보기는 2개 범한끝에 선두에 올라섰다. 조에 이어 국가상비군인 서종철(한체대2)이 버디4 보기1개로 3언더파 69로 2위에 올라섰다. 공동3위는 2언더파 70타의 기록을 낸 방성준(충암고3)과 이경재(수성고2). ...

    한국경제 | 1994.07.14 00:00

  • [골프] 김순미, 아마강세속 프로체면 살렸다..퍼시스배 여자

    ... 대한골프협회(KGA)와 공동주최한 퍼시스배 제8회한국여자오픈골프대회에서 김순미(31.팬텀)가 참가선수중 유일하게 언더파스코어를 내며 우승했다. 2일 골드CC마스타코스(파72.5,557m)에서 벌어진 대회 최종일경기에서 김순미는 버디3에 무보기로 3언더파 69타를 기록, 3라운드합계 4언더파 212타(72,71,69)로 프로통산 7승째를 올렸다. 총상금 5,000만원중 우승상금은 1,300만원. 공동2위는 3R합계 1오버파 217타의 전날선두 하난경과 아마 ...

    한국경제 | 1994.07.04 00:00

  • [골프] 배명희 3오버 147타 중간선두..퍼시스 한국여자오픈

    ... 안개때문에 홀아웃을 하지 못한 가운데 2라운드 경기를 마친 선수들가운데 프로 배명희(34)가 합계 3오버파 147타로 중간선두를 달리고 있다. 첫날 75타를 기록한 배는 이날 그린이 물에 괴고 안개때문에 티샷을 할수없는 악천후속에서도 버디와 보기를 2개씩 기록하며 이븐파 72타를 쳤다. 또 배와 1타차인 4오버파 148타에는 프로 이오순(32)과 히로시마 아시안게임대표 강수연(세화여고3)이 포진했는데 이는 이날 72타를, 강은 73타를 각각 기록하며 공동2위대열을 ...

    한국경제 | 1994.07.02 00:00

  • [골프단신] 라일앤스코트여자오픈 SBS 금요골프서 방영

    이번주 SBS금요골프(밤11시35분~0시50분)에서는 지난25일 관악CC에서 끝난 라일앤스코트여자오픈대회를 방영한다. 심의영과 양영숙이 연장 두번째 홀까지 가는 접전을 벌인끝에 심이 10m 버디 칩샷성공으로 우승을 차지한다.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골프] 아마대표 송채은 첫날 선두..퍼시스배 한국여자오픈

    ... 5,000만원) 첫날 경기에서 아마추어 국가대표 송채은(경희대4)은 2언더파 70타를 기록, 단독선두를 마크했다. 대회가 시작되기전부터 간간이 내린 비때문에 코스(특히 그린)컨디션이 엉망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송채은은 전.후반에 나란히 버디2 보기1개씩, 모두 버디4 보기2개를 기록하며 프로들을 제치고 선두에 나섰다. 송채은은 이날 파4홀인 3번홀(279m),13번홀(277m)에서 3퍼트로 두개의 보기를 범했으나 국가대표 맏이다운 스코어를 유지, 오는10월 ...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골프단신] SBS 금요골프, 라일앤스코트여자오픈대회 방영

    이번주 SBS금요골프(밤11시35분~0시50분)에서는 지난25일 관악CC에서 끝난 라일앤스코트여자오픈대회를 방영한다. 심의영과 양영숙이 연장 두번째 홀까지 가는 접전을 벌인끝에 심이 10m 버디 칩샷성공으로 우승을 차지한다.

    한국경제 | 1994.07.01 00:00

  • 심의영, 라일앤스코트 여자골프 우승...연장전 접전

    ... 골프선수권대회에서 연장 두번째홀까지 가는 접전끝에 양영숙(28) 을 누르고 극적인 우승을 차지했다. 부부프로골퍼로 유명한 심의영은 정규라운드 최종홀에서 3m 내리막 퍼팅 을 성공시켜,합계 4언더파로 양영숙과 동률선두를 만들어 연장 돌입에 성 공했다. 심의영은 18번홀에서 벌어진 연장 두번째 홀 경기에서 10m거리의 칩샷이 버디로 연결돼 파에 그친 양영숙을 물리치고 지난 87팬텀오픈이후 통산 2승째를 거두었다. 심의 우승상금은 1,500만원.

    한국경제 | 1994.06.25 00:00

  • [영화주평] '바람과 야망'..도전과 실의속의 진한 인간승리

    ... 물리치고 세계요트계를 다시 제패 한다. 이같이 평이한 스토리 라인에 간간이 사랑 얘기를 곁들이는 것이 이 영화의 큰 흐름이다. "바람과 야망"은 일반 극장보다는 아이맥스관에 더 잘 어울릴 수 있는 영화다. 삐거덕 거리는 스토리 전개는 보잘 것 없지만 시원스레 펼쳐지는 요트경기 모습만은 장관이기 때문이다. "버디"의 매튜 모딘이 윌 파커역을 맡았다. 캐롤 발라드 감독. (필름 링크제작, 7월2일 씨네하우스 동숭아트센터 이화예술극장 개봉)

    한국경제 | 1994.06.2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