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맨땅에서 한강의 기적까지'…재벌 1·2세 시대 역사 속으로

    ... 건강도 관심 일제강점기와 한국전쟁을 거치며 폐허가 된 땅 위에서 '한강의 기적'을 이룬 1·2세대 기업인들의 시대가 저물고 있다. 19일 롯데그룹을 매출 83조원, 한국 재계 5위 재벌 기업으로 키워낸 롯데 창업주인 신격호 명예회장의 ... 올해 82세로 고령인 편이지만,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회장을 맡아 활발히 '재계의 어른' 역할을 하고 있다. 범현대가에서는 정주영 창업주 회장의 아들인 2세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83세로 고령에 속해 안팎에서 건강에 대한 우려가 ...

    한국경제 | 2020.01.19 19:57 | YONHAP

  • thumbnail
    HDC, 3년간 아시아나 고용승계 의무…새 대표에 마원 교수 거론

    ... 앞서 아시아나항공은 지난달 27일 이사회를 열어 주당 액면가 5천원에 2억9천329만7천400주의 보통주식(신주) 발행을 결의했다. 이는 현산 컨소시엄과의 신주인수계약 금액(2조1천772억원) 중 1조4천665억원에 대한 1차 유상증자 결의 사항이다. 남은 7천억원 가량의 2차 유상증자에는 범현대가(家)가 대거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업계 안팎에서는 현대백화점과 오일뱅크, KCC 등이 유상증자에 참여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08 06:31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현대가(家) 품으로…HDC현산 2.5조 들여 인수

    아시아나항공이 창립 31년 만에 금호를 떠나 범현대가(家)의 품에 안겼다. 새 주인은 건설·호텔·면세점 사업을 하는 HDC현대산업개발이다.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 컨소시엄은 27일 금호산업과 주식매매계약을 ... 4899억원을 부담해 약 15%의 지분을 보유한다. 여객 수요 감소, 과당경쟁 등 대내외 변수로 항공산업의 고성장 시대가 마감됐다는 평가가 나오는 가운데 업계에서는 아시아나항공 매각을 계기로 국내 항공시장 새판 짜기가 본격화될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19.12.27 14:23 | 안혜원

  • thumbnail
    [종합] "이제부터 HDC아시아나"…정몽규, 항공 숙원 이뤘다

    ... 아시아나항공이 제출기한을 하루 넘겨 공시한 감사보고서가 감사의견 '한정'을 받으며 시장의 우려를 키웠고 결국 박 전 회장은 같은달 28일 그룹 내 모든 직책을 내려놓고 경영 일선에서 물러났다. 이로써 아시아나항공은 범현대가의 일원으로 새출발을 하게 됐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인수금액 2조5천억원 중 유상증자를 통해 확보할 2조1772억원 규모의 '실탄'을 아시아나항공의 재무구조 개선 등에 쏟아부을 예정이다. 이 경우 아시아나항공의 자본은 ...

    한국경제 | 2019.12.27 13:27

  • thumbnail
    "아듀! 금호"…아시아나항공, HDC그룹 품에서 비상할까(종합)

    ...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인생의 모든 것"이라고 불렀던 아시아나항공이 창립 31년 만에 금호를 떠나 범현대가(家)의 품에 안긴다. 항공업계가 대내외 악재로 불황을 겪는 가운데 새 주인을 맞게 된 아시아나항공이 날개를 펴고 ... 수 있다. 현대오일뱅크, 현대중공업, 현대백화점 등 항공 물류 기능이 필요한 계열사가 많기 때문이다. 이미 범현대 계열사들과 아시아나항공 인수시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후 항공기 정비와 ...

    한국경제 | 2019.12.27 13:10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 안은 HDC, 모빌리티 종합그룹의 꿈에 '성큼'

    ... 터다. 항공사 운영 경험이 없는 HDC그룹이 과연 대형 국적 항공사인 아시아나항공을 성공적으로 인수해 경영 정상화를 달성하고 그룹 계열사들과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지에 대해 시장의 이목이 쏠린다. 아시아나항공 인수 이후 범현대가 주요 계열사들이 아시아나 유상증자에 참여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자동차그룹이나 현대백화점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모두 항공물류가 중요한 산업을 영위하지만 항공사를 계열사로 둔 적이 없었다. 정몽규 회장은 지난달 기자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2019.12.27 12:26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 안은 HDC, '모빌리티 종합그룹'의 꿈 이룰까

    ... 터다. 항공사 운영 경험이 없는 HDC그룹이 과연 대형 국적 항공사인 아시아나항공을 성공적으로 인수해 경영 정상화를 달성하고 그룹 계열사들과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지에 대해 시장의 이목이 쏠린다. 아시아나항공 인수 이후 범현대가 주요 계열사들이 아시아나 유상증자에 참여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대자동차그룹이나 현대백화점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모두 항공물류가 중요한 산업을 영위하지만 항공사를 계열사로 둔 적이 없었다. 정몽규 회장은 지난달 기자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2019.12.27 11:46 | YONHAP

  • thumbnail
    "아듀! 금호"…아시아나항공, HDC그룹 품에서 비상할까

    ...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인생의 모든 것"이라고 불렀던 아시아나항공이 창립 31년 만에 금호를 떠나 범현대가(家)의 품에 안긴다. 항공업계가 대내외 악재로 불황을 겪는 가운데 새 주인을 맞게 된 아시아나항공이 날개를 펴고 ... 수 있다. 현대오일뱅크, 현대중공업, 현대백화점 등 항공 물류 기능이 필요한 계열사가 많기 때문이다. 이미 범현대 계열사들과 아시아나항공 인수시 사업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도 체결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후 항공기 정비와 ...

    한국경제 | 2019.12.27 11:28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금호에서 HDC현산 품으로…이사회 최종 통과

    ... 부채비율도 현재 660%에서 300% 수준으로 낮아지게 된다. 아시아나항공에서는 강도높은 구조조정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내년 초 아시아나항공의 새로운 이사진을 세우고 유상증자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범현대가에서는 현대백화점과 현대오일뱅크, KCC 등이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때 재계 7위까지 올랐던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아시아나항공 매각 후 사실상 금호산업과 금호고속 등 2개 계열사만 남게 ...

    한국경제 | 2019.12.27 10:55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31년만에 금호에서 HDC현산으로 둥지 옮긴다

    ... 부채비율도 현재 660%에서 300% 수준으로 낮아지게 된다. 아시아나항공에서는 강도높은 구조조정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내년 초 아시아나항공의 새로운 이사진을 세우고 유상증자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범현대가에서는 현대백화점과 현대오일뱅크, KCC 등이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시장 일각에서는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인 에어부산과 에어서울의 추가 매각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한때 재계 7위까지 ...

    한국경제 | 2019.12.27 09:3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