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길용우 아들, 현대家 사위로…직업은 평범한 학생

    ... 8일 재계에 따르면 길용우 씨의 아들 성진 씨와 정성이 고문의 장녀 선아영 씨가 11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결혼식을 치를 예정이다. 정성이 고문은 정몽구 회장의 장녀다. 이날 결혼식은 정 회장과 정의선 부회장을 비롯, 범현대가 일가친척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길용우 씨의 연예계 지인들도 식장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신랑 성진 씨는 대학원 진학을 앞둔 평범한 학생으로 알려졌다. 정 고문은 올해 4월 아들을 결혼시킨 데 이어 7개월 만에 딸의 결혼식을 ...

    HEI | 2016.11.08 10:27 | 정충만

  • thumbnail
    길용우, 현대家 사돈 된다..오는 11일 아들 결혼

    ... 선아영(30)이 오는 11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길용우의 아들 길 씨는 현재 대학원 진학을 준비 중인 평범한 학생 신분으로 알려졌다. 이날 결혼식에는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을 비롯해 범현대가 일가친척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유명 탤런트인 길용우 씨의 연예계 지인들도 식장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신부 어머니인 정성이 고문은 대전 선병원 설립자인 고 선호영 박사의 차남 선두훈 대전선병원 이사장과 결혼해 1남1녀를 ...

    텐아시아 | 2016.11.08 08:39 | 김유진

  • thumbnail
    정몽구 회장 외손녀, 탤런트 길용우 아들과 11일 결혼

    ... 대전선병원 이사장과 결혼해 1남1녀를 뒀다. 이번에 결혼하는 선씨는 큰딸이다. 정 고문은 올해 4월 아들을 결혼시킨 데 이어 7개월 만에 딸의 결혼식을 치르게 됐다. 정 고문의 아들은 채형석 애경그룹 총괄 부회장의 차녀와 결혼했다. 이날 결혼식에는 정몽구 회장과 정의선 부회장을 비롯해 범현대가 일가친척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길용우씨의 연예계 지인들도 대거 식장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안혜원 한경닷컴 기자 anhw@hankyung.com

    한국경제 | 2016.11.08 08:24 | 안혜원

  • 정몽구 회장 외손녀·탤런트 길용우 아들 결혼

    ... 고문의 장녀 선아영(30) 씨가 오는 11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화촉을 밝힌다. 신랑 길씨는 대학원 진학을 준비 중인 평범한 학생 신분으로 알려졌다. 이날 결혼식에는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과 정의선 현대차그룹 부회장을 비롯해 범현대가 일가친척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유명 탤런트인 길용우 씨의 연예계 지인들도 대거 식장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신부 어머니인 정성이 고문은 대전 선병원 설립자인 고 선호영 박사의 차남 선두훈 대전선병원 이사장과 결혼해 ...

    연합뉴스 | 2016.11.08 07:46

  • 범현대家 건설사, 하도급법 상습 위반 낙인 '불명예'

    '정대선씨 지분 100%' 현대BS&C, 공정위 공개 명단에 이름 올려 범(凡)현대가 건설사인 현대BS&C가 하도급법 상습 위반업체 중 하나로 선정돼 회사명이 공개되는 불명예를 안게 됐다. 24일 공정거래위원회에 따르면 현대BS&C는 2013년부터 2015년까지 3년간 하도급법 위반으로 정해진 기준 이상의 제재를 받아 올해의 상습법 위반 사업자로 선정됐다. 현대BS&C는 고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

    연합뉴스 | 2016.08.25 06:36

  • thumbnail
    고 변중석 여사 9주기…범현대가 한자리에 모여

    고(故) 아산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 부인인 변중석 여사의 9주기를 맞아 범(汎)현대가 인사가 한자리에 모였다. 범현대가는 변 여사의 9주기를 하루 앞둔 16일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의 서울 한남동 자택에서 제사를 지냈다. 범현대가의 맏형인 정몽구 회장이 손님을 맞은 가운데 아산의 동생 정상영 KCC 명예회장과 6남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7남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 며느리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등 일가친척 40여명이 이날 제사에 참석했다. ...

    한국경제 | 2016.08.16 18:24 | 김순신

  • 증권사 줄줄이 매물로…"대기업 계열도 예외 없다"

    ... 나올 때마다 인수 후보군 물망에 오르고 있다. 신한금융지주도 사정이 비슷하다. 자기자본이 2조5천억원 수준인 신한금융투자를 종합금융투자사업자로 육성하기 위해선 인수합병이 필요한 상황이다. 현대차그룹 계열인 HMC투자증권은 범현대가라는 이유에서 인수 후보군에 올라 있다. 그러나 HMC투자증권 관계자는 "하이투자증권을 인수해도 자기자본이 1조5천억원에 못 미친다"며 "인수 가능성은 제로에 가깝다"고 일단 선을 그었다. 하이투자증권이 ...

    연합뉴스 | 2016.06.02 19:56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조선업 부진'…신용등급 7단계 추락한 동국제강, 더 떨어지나

    ... 추락한 것은 주력 제품인 후판 매출이 급감하면서다. 후판 가격은 2012년부터 조선업 부진으로 전체적인 수요가 줄어든 가운데 중국산 저가 제품이 수입되면서 지난 5년 동안 30%가량 떨어졌다. 현대중공업그룹 계열사들이 후판 공급처를 범현대가인 현대제철로 옮긴 것도 타격을 줬다. 후판 매출은 2011년 3조800억원에서 지난해 8725억원으로 쪼그라들었고 영업적자는 2014년 1266억원에서 지난해 1500억원 이상으로 확대됐다. 신평사 관계자는 “포항 제2 ...

    한국경제 | 2016.05.26 19:29 | 서기열

  • thumbnail
    현대증권 브랜드 사라지나

    ... 1986년부터 현재의 이름을 사용했다. 1999년 출시해 국내 최대 히트상품의 하나로 떠오른 바이코리아 펀드 덕분에 현대증권 ‘이름값’도 치솟았다. 현대증권 사명이 사장(死藏)될 처지에 놓이자 HMC투자증권 하이투자증권 등 범현대가 계열 증권사들이 가장 아쉽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HMC투자증권은 현대자동차그룹에 인수된 2008년 사명을 ‘현대차IB증권’으로 결정했지만 현대그룹과 소송을 벌인 끝에 ‘현대’라는 ...

    한국경제 | 2016.05.04 18:08 | 김익환

  • thumbnail
    현대차그룹 "현대중공업·현대상선 인수 관심없다"

    "車 키우기도 벅차다"…수직 계열화만 집중 현대가의 맏형인 현대자동차그룹이 최근 경영난에 빠진 현대중공업과 현대상선을 인수할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다. 글로벌 빅3 완성차 업체로 도약하려면 비핵심 ... 현대상선에는 관심이 없으며 지금도 마찬가지다"고 말했다. 정부가 현대차그룹의 현대상선 인수를 염두에 둔 것은 범현대가라는 점과 더불어 현대차그룹이 글로비스라는 물류회사를 보유하고 있기 때문이다. 글로비스는 유코카캐리어스와 함께 국내 ...

    연합뉴스 | 2016.04.26 06: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