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몽선 회장, 현대시멘트 사장의 직무집행정지 신청

    범현대가인 현대시멘트·성우그룹 정몽선 회장이 서울중앙지법에 현대시멘트 대표이사 사장 및 이사 직무집행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고 현대시멘트가 5일 공시했다. 현대시멘트는 "소송 결과에 따라 대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gogogo@yna.co.kr

    연합뉴스 | 2015.10.05 17:34

  • thumbnail
    대기업 신사업 투자 잇따라 '쓴맛'

    ... 기업 청산을 공시하면서 이 같은 해산 사유를 밝혔다. 이 회사는 2009년 6월 한라그룹 계열인 한라I&C와 현대해상화재보험 계열사인 현대씨앤알 등이 20억원을 투자해 세운 합작회사다. 출범 당시 회사 측은 “범현대가의 해외 네트워크와 의료 및 보험 인프라를 활용한 시너지가 가능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결과는 참담했다. 매년 실적은 고꾸라졌고 지난해는 매출 2억원대에 영업 손실 1억원대를 기록해 완전히 ‘구멍가게’ ...

    한국경제 | 2015.07.29 18:26 | 정소람

  • "현대리바트, 하반기 본격 실적 개선 전망"-이베스트

    ... 높아지는 시기"라며 "이익 개선 시기에 점진적으로 B2C 비중 증가를 위한 여러 가지 시도를 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향후 직매장 확대로 브랜드 가치 상승 효과를 거둘 것이란 전망이다. 박 연구원은 "범현대가 중심의 B2B 사업의 안정성 때문에 한샘과 같은 B2C 시장으로 진입이 늦었다"며 "우선 직매장을 확대하면서 브랜드 경쟁력을 강화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이어 "모기업인 현대백화점 출점 전략과 ...

    한국경제 | 2015.06.03 08:21 | 노정동

  • thumbnail
    범현대가 한자리에…고 정주영 회장 14주기

    범(汎) 현대가(家)가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4주기를 맞아 20일 저녁 서울 종로구 청운동 고인의 생전 자택에 모였다. 정 명예회장의 6남인 정몽준 전 의원(왼쪽부터)과 7남 정몽윤 현대해상화재보험 회장, 손자 정의선 현대자동차 부회장, 며느리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등 가족들은 이날 저녁 함께 제사를 지낸 뒤 고인의 탄생 100주년 기념행사 등을 논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오는 11월25일이 고인의 탄생 100주년 기념일이다. 다른 일정으로 ...

    한국경제 | 2015.03.21 03:32

  • 고 정주영 회장 14주기…정몽구 회장 8년만에 불참

    고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4주기를 맞아 범 현대가가 20일 저녁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자택에 모여 제사를 지냈다. 차남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은 이날 오전 선영을 찾아 추모한 뒤 제사에는 '중요한 약속'을 ... 막냇동생인 정상영 KCC 명예회장, 고 정인영 회장의 장남 정몽원 한라그룹 회장 등도 참석했다. 제사에 참석한 범현대가 사람들은 차에서 내리지 않고, 곧바로 자택으로 향했다. 범현대가는 올해 제사에서 아산 탄생 100주년과 관련된 ...

    연합뉴스 | 2015.03.20 20:07

  • 범현대가, 고 정주영 회장 14주기 맞아 한자리에

    범현대가가 20일 고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4주기를 맞아 한자리에 모인다. 고 정 회장의 차남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3남 정몽근 현대백화점 명예회장, 6남 정몽준 전 국회의원, 며느리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7남 ... 정몽일 현대기업금융 회장 등은 이날 오후 고인이 살던 서울 종로구 청운동의 옛 집에 모여 제사를 지낸다. 범 현대가는 고인이 타계한 21일 하루 전인 20일에 모여 제사를 지내왔다. 올해 제사에는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과 정지선 ...

    한국경제 | 2015.03.20 09:27 | 정형석

  • 상장기업 창업자 3명중 1명은 범4대 그룹 출신

    ... 1천828개의 39.8% 수준이다. 범삼성 계열사 출신이 89명(16.2%)으로 가장 많았고, 범LG 53명(9.7%), 범현대 27명(4.9%), SK 7명(1.3%) 순이었다. 이들 4대 그룹 출신 창업자들은 대부분 IT전기전자 업종에서 ... 경영·경제학 전공자가 31.8%로 가장 많았고, 공학은 9%에 불과했다. 창업자의 출신 대학은 서울대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학력을 공개한 창업자 482명 중 123명(25.5%)이 서울대 출신으로 4명 중 1명꼴이었다. ...

    연합뉴스 | 2015.03.04 06:12

  • thumbnail
    현대시멘트·성우그룹 '정몽선 회장' 한남동 자택 경매행

    [ 김하나 기자 ]범현대가 현대시멘트·성우그룹 정몽선 회장의 한남동 자택이 법원경매에 나왔다. 16일 부동산 경매전문업체 지지옥션에 따르면 정몽선 회장이 소유하고 있는 서울특별시 용산구 유엔빌리지길 2길 42(한남동) ... 정 회장이 1995년 토지를 매입해 1997년 준공한 건물이다. 해당 주택 이웃에는 정몽구 회장 일가를 비롯한 현대가 일가가 함께 모여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토지 및 주택에 대한 등기부를 살펴보면 성우종합건설(주)이 채무자, ...

    한국경제 | 2015.02.16 08:13

  • 현대증권 새 주인에 일본계 오릭스

    ... 진출을 확대하고 있다. 리먼브러더스 부회장을 지낸 조건호 회장이 이끄는 파인스트리트는 의욕적으로 인수전에 참여했지만 우리투자증권에 이어 현대증권 인수전에서도 고배를 마시게 됐다. 현대증권 매각은 현대차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등 범현대가 기업들이 인수전에 불참하면서 초기 흥행에 실패하기도 했다. 결국 지난해 7월과 10월 두 차례나 본입찰이 연기된 바 있다. 그러나 인수가가 장부가를 웃돈 것으로 알려지면서 매각이 어느 정도 성공을 이뤘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

    연합뉴스 | 2015.01.30 19:20

  • 현대증권 매각 본입찰에 2개사 참여…일본계 VS 토종

    ... 그러나 일각에서는 증권업의 수익성이 악화한 데다 인수희망자가 많지 않아 이번 현대증권 매각이 흥행에 실패한 것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온다. 매각 초기 업계에서는 현대증권이 갖는 상징성을 고려해 현대차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등 범현대가 기업들을 유력한 인수자로 전망했으나 인수의향서를 제출하지 않았다. 현대그룹은 당초 현대증권 지분 매각으로 최소 7천억원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그러나 시장 평가가치가 기대치보다 적은 것으로 알려져 최종 매각 성사까지 고비는 ...

    연합뉴스 | 2015.01.26 15: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