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범현대가, 고 정주영 회장 14주기 맞아 한자리에

    범현대가가 20일 고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4주기를 맞아 한자리에 모인다. 고 정 회장의 차남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과 3남 정몽근 현대백화점 명예회장, 6남 정몽준 전 국회의원, 며느리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7남 ... 정몽일 현대기업금융 회장 등은 이날 오후 고인이 살던 서울 종로구 청운동의 옛 집에 모여 제사를 지낸다. 범 현대가는 고인이 타계한 21일 하루 전인 20일에 모여 제사를 지내왔다. 올해 제사에는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과 정지선 ...

    한국경제 | 2015.03.20 09:27 | 정형석

  • 상장기업 창업자 3명중 1명은 범4대 그룹 출신

    ... 1천828개의 39.8% 수준이다. 범삼성 계열사 출신이 89명(16.2%)으로 가장 많았고, 범LG 53명(9.7%), 범현대 27명(4.9%), SK 7명(1.3%) 순이었다. 이들 4대 그룹 출신 창업자들은 대부분 IT전기전자 업종에서 ... 경영·경제학 전공자가 31.8%로 가장 많았고, 공학은 9%에 불과했다. 창업자의 출신 대학은 서울대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학력을 공개한 창업자 482명 중 123명(25.5%)이 서울대 출신으로 4명 중 1명꼴이었다. ...

    연합뉴스 | 2015.03.04 06:12

  • thumbnail
    현대시멘트·성우그룹 '정몽선 회장' 한남동 자택 경매행

    [ 김하나 기자 ]범현대가 현대시멘트·성우그룹 정몽선 회장의 한남동 자택이 법원경매에 나왔다. 16일 부동산 경매전문업체 지지옥션에 따르면 정몽선 회장이 소유하고 있는 서울특별시 용산구 유엔빌리지길 2길 42(한남동) ... 정 회장이 1995년 토지를 매입해 1997년 준공한 건물이다. 해당 주택 이웃에는 정몽구 회장 일가를 비롯한 현대가 일가가 함께 모여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토지 및 주택에 대한 등기부를 살펴보면 성우종합건설(주)이 채무자, ...

    한국경제 | 2015.02.16 08:13

  • 현대증권 새 주인에 일본계 오릭스

    ... 진출을 확대하고 있다. 리먼브러더스 부회장을 지낸 조건호 회장이 이끄는 파인스트리트는 의욕적으로 인수전에 참여했지만 우리투자증권에 이어 현대증권 인수전에서도 고배를 마시게 됐다. 현대증권 매각은 현대차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등 범현대가 기업들이 인수전에 불참하면서 초기 흥행에 실패하기도 했다. 결국 지난해 7월과 10월 두 차례나 본입찰이 연기된 바 있다. 그러나 인수가가 장부가를 웃돈 것으로 알려지면서 매각이 어느 정도 성공을 이뤘다는 평가가 나오고 있다. ...

    연합뉴스 | 2015.01.30 19:20

  • 현대증권 매각 본입찰에 2개사 참여…일본계 VS 토종

    ... 그러나 일각에서는 증권업의 수익성이 악화한 데다 인수희망자가 많지 않아 이번 현대증권 매각이 흥행에 실패한 것 아니냐는 목소리도 나온다. 매각 초기 업계에서는 현대증권이 갖는 상징성을 고려해 현대차그룹, 현대중공업그룹 등 범현대가 기업들을 유력한 인수자로 전망했으나 인수의향서를 제출하지 않았다. 현대그룹은 당초 현대증권 지분 매각으로 최소 7천억원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그러나 시장 평가가치가 기대치보다 적은 것으로 알려져 최종 매각 성사까지 고비는 ...

    연합뉴스 | 2015.01.26 15:18

  • thumbnail
    현대차 "한라비스테온 매각 강행땐 별도 대책 강구"

    ... 일본 덴소로 바꿨다. 연간 생산능력 30만대인 앨라배마 공장은 쏘나타와 아반떼를 각각 62%, 38%가량 만든다. 덴소는 일본 도요타자동차에서 분리돼 1949년 설립됐으며 세계 1위 공조업체이자 세계 2위의 자동차 부품업체다. 범현대가로 분류되는 한라그룹의 만도는 현대차 물량을 노리고 덴소와 합작해 공조 업체를 설립하는 방안도 추진해왔다. 만도는 현대차에 브레이크와 스티어링 등을 납품하고 있다. 한라비스테온의 매출 중 현대차그룹에 대한 의존도는 50%가 넘는다. ...

    한국경제 | 2014.12.16 21:46 | 정인설

  • thumbnail
    지분매각 계획에 뚝 뚝 뚝…맥 못추는 한라비스테온공조

    ... 소식이 전해진 이후 12.42% 급락했다. 전문가들의 의견은 엇갈리고 있다. 삼성증권 유진투자증권 KTB투자증권 등은 투자의견을 기존 매수에서 중립으로 낮췄다. 일각에서는 한앤컴퍼니가 향후 지분을 현대차그룹이나 한라그룹 등 범현대가에 매각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이 경우 한라비스테온공조 매출에서 범현대가가 차지하는 비중은 늘고 포드 등 해외업체의 비중은 줄어들게 돼 고객 다변화 측면에서 우려 요인이라는 지적이다. 반면 박인우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

    한국경제 | 2014.11.25 20:39 | 이고운

  • 현대자동차그룹 계열사도 '현대' 상표등록 함부로 못한다

    ... 아닌데도 그룹 명칭 상표를 사용하면서 법적 분쟁이 벌어지기도 하고 소비자는 같은 대기업 계열사로 오인하는 등 혼란이 있었다. 2005년 롯데 그룹에서 독립했지만 여전히 롯데 상표를 사용하고 있는 롯데관광개발이 대표적 사례다. 범현대가(家) 가운데 현대 상표를 사용하는 그룹은 현대자동차, 현대중공업, 현대백화점 등 6곳에 달한다. 이들 계열사 100곳 이상이 그룹 명칭이 들어간 상표를 사용하고 있다. 소비자 입장에서는 현대 상표가 붙어 있어도 어떤 대기업 소속인지 ...

    한국경제 | 2014.11.20 21:36 | 김태훈

  • 현대百, 위니아만도 인수…지분 100% 1500억원에

    ... 출발했으며, 외환위기 직후인 1999년 분사돼 CVC파트너스에 팔렸다. 한라그룹은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바로 아래 동생인 고 정인영 회장이 창업한 회사로, 위니아만도는 사모펀드에 매각된 지 15년 만에 다시 범(汎)현대가의 품으로 돌아가게 됐다. 위니아만도는 김치냉장고와 함께 에어컨 에어워셔 등을 생산하고 있으며 지난해 매출 4128억원을 기록했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사업다각화 차원에서 위니아만도를 인수키로 했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4.08.10 20:44 | 유승호

  • 대기업 그룹 순환출자 고리 1년새 107개→50개

    ... 동부제철→ 동부생명→ 동부건설→ 동부제철로 이어졌던 순환출자 고리 5개가 재무구조 개선 과정에서 모두 해소됐다. 금융부문은 수직계열화 됐고 제철은 지분을 매각해 유동성을 확보했다. 현대차(2개)를 비롯해 현대중공업(1개), 대림(1개), 현대(4개), 현대백화점(3개), 한라(1개), 현대산업개발(4개) 등 범현대가와 한솔(7개)은 순환출자 고리 변동이 없었다.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fusionjc@yna.co.kr

    연합뉴스 | 2014.08.06 06: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