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그룹, 현대차 상대 명예훼손 소송 취하

    ... 주목된다. 현대그룹은 30일 보도자료를 내고 현대건설 인수와 관련해 현대차그룹을 상대로 제기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취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소송 취하는 현정은 회장의 장녀인 정지이 현대유엔아이 전무의 내달 3일 결혼식을 앞두고 범현대가의 화합을 도모하기 위해 현대그룹이 일방적으로 결정하는 형식으로 이뤄졌다. 그러나 현대그룹은 소송 취하에도 불구하고 한국외환은행 등 채권단을 상대로 한 양해각서 부당해지 관련 민사 소송은 변함없이 진행된다는 점을 분명히 밝혔다. ...

    연합뉴스 | 2011.08.30 00:00

  • "대세는 '사재 출연'인데…" 재계, 靑 회동 고민

    ... 풀어놓을지 주목된다. 청와대 모임은 이 대통령이 8.15 경축사에서 새로 제시한 '공생발전'의 개념을 설명하면서 협조를 당부하고 그룹 회장들이 돌아가며 구체적인 전략을 소개하는 형식으로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몽준 의원을 비롯한 범현대가 오너와 계열사들이 5천억원의 사회공헌기금을 조성하기로 한 데 이어 정몽구 현대차 회장이 5천억원의 개인재산을 기부하기로 하는 등 '선수'를 치자 다른 그룹도 앞서거니 뒤서거니 공생발전 방안을 발표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범현대가 ...

    연합뉴스 | 2011.08.29 00:00

  • 汎현대가 2주만에 1조 기부…사회나눔 앞장

    ... 현대차그룹 회장이 28일 5천억원대의 사재를 기부하기로 함으로써 고 아산(峨山) 정주영 명예회장의 유지를 받든 범현대가가 2주만에 무려 1조원을 사회에 공헌한 진기록을 세우게 됐다. 아직도 사회공헌활동은 기업 위주로 하는 풍토가 강한 ... 현금 300억원과 주식 1천700억원 등 총 2천억원을 출연키로 하고, 정상영ㆍ정몽근ㆍ정몽규ㆍ정몽윤ㆍ정몽석 등 현대가문 오너들도 240억원의 사재를 내기로 해 주목받았다. 범현대가의 장자격인 정 회장이 쾌척키로 한 5천억원은 100%가 ...

    연합뉴스 | 2011.08.28 00:00

  • '汎현대가의 충격'…재계에 바람 일으키나

    ... 가진 자가 사회적 책무를 다하는 '노블리스 오블리주' 문화가 뿌리를 내릴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범(汎) 현대가 그룹사들이 공동으로 5천억원 규모의 사회복지재단을 설립키로 해 화제를 모은 지 2주 만에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도 ... 보유 주식을 해비치 사회공헌문화재단에 기부금으로 추가 출연하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이로써 현대차그룹을 포함한 범현대가는 2주만에 총 1조원의 사회공헌기금을 출연키로 해 나눔 문화 확산에 앞장서는 기업이라는 인상을 확실히 각인시키게 ...

    연합뉴스 | 2011.08.28 00:00

  • 범현대家, 5천억 규모 '아산나눔재단' 설립

    정몽준 의원·가족 2240억원 사재 출연 현대차그룹과 현대그룹을 제외한 범 현대가가 故 정주영 회장 10주기를 맞아 사회 양극화 해소를 위한 사회복지재단을 설립하기로 했다. 현대중공업 그룹과 KCC, 현대해상, 현대백화점, 현대산업개발 등 범 현대가 그룹 사장단은 16일 서울 종로구 계동 현대빌딩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5000억원 규모의 '아산 나눔재단'을 설립한다고 발표했다. 이 재단의 설립기금은 현대중공업그룹 6개사가 2380억원, KCC그룹 ...

    조세일보 | 2011.08.16 00:00

  • [사설] 정몽준 의원의 빛나는 개인 기부가 확산되려면

    정몽준 한나라당 의원을 주축으로 한 범현대가 그룹들이 5000억원을 출연해 사회복지재단인 아산나눔재단을 출범시키기로 했다. 특히 정 의원은 개인재산 2000억원을 이 재단에 기부할 방침이다. 아산나눔재단은 고(故) 정주영 현대 명예회장의 도전 정신과 개척 정신을 본받아 양극화 해소와 청년 창업정신을 고취시키는 사업에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리는 아산나눔재단이 지향하는 철학에서 기업 이윤의 단순한 자선적 환원이 아니라 기업과 사회가 함께하는 ...

    한국경제 | 2011.08.16 00:00 | 오춘호

  • 정몽준 의원, 대권행보 본격화?

    내년 대선을 향한 한나라당 정몽준 전 대표의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정 전 대표의 사재 2000억 원을 포함해 범현대가가 5000억 원 규모 재원으로 '아산나눔재단'을 설립키로 한 것을 놓고 정치권 일각에서 대권행보의 신호탄을 쏘아 올린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이와 관련, 정 전 대표 측은 16일 “이번 재단 설립과 대권 행보는 무관하다”고 말했다. 하지만 정 전 대표와 가까운 한 의원은 “선친인 고(故) 정주영 전 회장의 10주기를 뜻깊게 ...

    한국경제 | 2011.08.16 00:00 | janus

  • 정몽준 의원 5000억원 규모 재단 설립…네티즌 관심도 높아

    정몽준 한나라당 의원이 범현대가와 함께 사회복지재단 설립을 선언했다. 현대가 관계자들은 16일 오전 서울 계동 사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 의원의 사재 2000억 원을 포함한 5000억 원 규모의 '아산나눔재단' 설립 계획을 ... 알려졌다. 이를 두고 정치권 일각에서는 정 의원이 본격적인 대선 행보에 나선 것이 아니냐는 추측을 내놓고 있다. 현대가 측은 "선친인 정주영 명예회장의 10주기를 뜻깊게 기리려는 것일 뿐 대선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 며 "정 의원이 ...

    한국경제 | 2011.08.16 00:00 | janus

  • thumbnail
    사재 출연한 정몽준, 대권 행보 '박차'

    ... '사재출연'을 계기로 대선행보에 속도를 낼 태세다. 정 전 대표 측은 이번 출연이 대선행보와는 무관하다고 강조하지만 정치권은 이번 조치가 사실상 정 전 대표의 대권신호탄으로 분석하고 있다. 정 전 대표가 내놓은 2000억원을 포함해 범현대가가 5000억원 규모의 '아산나눔재단'을 설립하기로 하자 정치권의 관심은 수조원에 이르는 정 전 대표의 재산을 어떻게 정리할 것인지에 모아지고 있다. 정 전 대표는 2002년 대선 출마 당시 현대중공업 지분의 명의신탁 가능성을 거론한 ...

    한국경제 | 2011.08.16 00:00 | 구동회

  • KCC "만도지분 전량처분…6천370억"

    ...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회사측은 "투자자금 회수를 위해 보유 지분을 모두 처분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KCC는 이번에 만도 지분을 모두 처분하면서 투자 원금대비 2배의 수익을 거두게 됐다. KCC는 2008년 1월 범현대가의 일원으로 한라건설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네덜란드계 투자사인 선세이지로부터 만도 지분 81.9%를 인수했다. KCC의 몫은 29.99%였으며 총 2천670억원을 투자했다. 작년 5월 만도의 기업공개(IPO) 과정에서 지분 일부를 구주매출을 ...

    연합뉴스 | 2011.07.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