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금호에서 HDC현산 품으로…이사회 최종 통과

    ... 부채비율도 현재 660%에서 300% 수준으로 낮아지게 된다. 아시아나항공에서는 강도높은 구조조정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내년 초 아시아나항공의 새로운 이사진을 세우고 유상증자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범현대가에서는 현대백화점과 현대오일뱅크, KCC 등이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때 재계 7위까지 올랐던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아시아나항공 매각 후 사실상 금호산업과 금호고속 등 2개 계열사만 남게 ...

    한국경제 | 2019.12.27 10:55 | YONHAP

  • thumbnail
    아시아나항공, 31년만에 금호에서 HDC현산으로 둥지 옮긴다

    ... 부채비율도 현재 660%에서 300% 수준으로 낮아지게 된다. 아시아나항공에서는 강도높은 구조조정이 벌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HDC현대산업개발은 내년 초 아시아나항공의 새로운 이사진을 세우고 유상증자 등도 진행할 예정이다. 범현대가에서는 현대백화점과 현대오일뱅크, KCC 등이 유상증자에 참여하는 방안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시장 일각에서는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인 에어부산과 에어서울의 추가 매각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다. 한때 재계 7위까지 ...

    한국경제 | 2019.12.27 09:39 | YONHAP

  • thumbnail
    창립 31년만에 새주인 맞는 아시아나…닷새후 HDC로 넘어가(종합)

    ... 주도권은 금호아시아나그룹에서 HDC그룹으로 넘어간다.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004년 그룹 명칭을 '금호'에서 '금호아시아나'로 바꿀 정도로 애정을 쏟은 그룹의 대표 브랜드였지만 27일을 기점으로 금호를 떠나 범현대가(家)의 품에 안기는 것이다. 일단 현대산업개발은 인수금액 2조5천억원 중 3천200억원만 금호산업이 보유한 구주에 투입하고 2조원이 넘는 금액은 유상증자를 통해 아시아나항공 재무구조 개선 등 기업 정상화 자금으로 쏟아부을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19.12.22 18:35 | YONHAP

  • thumbnail
    창립 31년만에 새주인 맞는 아시아나…닷새후 HDC로 넘어가

    ... HDC그룹으로 넘어간다.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이 2004년 그룹 명칭을 '금호'에서 '금호아시아나'로 바꿀 정도로 애정을 쏟은 그룹의 대표 브랜드였지만 27일을 기점으로 금호를 떠나 범현대가(家)의 품에 안기는 것이다. 일단 현대산업개발은 인수금액 2조5천억원 중 3천200억원만 금호산업이 보유한 구주에 투입하고 2조원이 넘는 금액은 유상증자를 통해 아시아나항공 재무구조 개선 등 기업 정상화 자금으로 쏟아부을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19.12.22 08:01 | YONHAP

  • thumbnail
    한국경제 고도성장 이끈 1·2세대 기업가 시대 역사 속으로…

    ... '부고'…이건희·정몽구 등 건강도 관심 한국 경제의 고도성장기 '한강의 기적'을 선두에서 이끌었던 1·2세대 기업인들의 시대가 저물고 있다. 14일 오전 LG그룹 2대 회장으로 1970년부터 25년간 LG를 이끌었던 구자경 LG 명예회장이 ... 올해 81세로 고령인 편이지만,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 회장을 맡아 활발히 '재계의 어른' 역할을 하고 있다. 범현대가에서는 정주영 창업주 회장의 아들인 2세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82세로 고령에 속해 건강에 대한 우려가 있는 ...

    한국경제 | 2019.12.14 14:30 | YONHAP

  • thumbnail
    정몽규 회장의 '모빌리티 DNA'...자동차 10년, 건설 20년, 그리고 항공까지

    ... HDC그룹에 넘기게 된 금호아시아나그룹은 재계 28위에서 80위권으로 밀려나면서 대기업 집단에서 제외될 전망이다. ◆ 범현대가 시너지로 '승자의 저주' 극복할까 장밋빛 전망만 있는 것은 아니다. 입찰 금액이 시장 예상 금액보다 높고 경쟁 ... “직접적 연관이 있는 범현대가 기업이 추가적 전략적 투자자로 합세해 지분 투자도 기대해 볼 수 있다”고 내다봤다. 범현대가에는 외부에 잘 알려지지 않은 현대가 아들들의 모임인 '몽(夢)'자 돌림 모임이 있어 이들의 도움을 받을 수 있을 ...

    한경Business | 2019.11.25 17:30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HDC의 아시아나 인수에 汎현대가 참여한다

    ▶마켓인사이트 11월 21일 오후 4시33분 아시아나항공 인수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HDC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에 범(汎)현대가가 참여할 채비를 하고 있다. 21일 금융권에 따르면 현대중공업 계열의 현대오일뱅크와 현대종합상사, 현대백화점, 한라그룹, KCC, 현대해상화재보험 등 범현대 계열 6개사가 HDC현산 컨소시엄에 지분 투자하는 방안을 유력하게 검토하고 있다. 범현대가 외에 패션업체 에프앤에프(F&F) 등도 참여를 고려하고 ...

    한국경제 | 2019.11.21 17:41 | 이상은

  • 재계 순위 18위로 껑충…정유·백화점·보험 등 汎현대가 시너지 기대

    ... HDC그룹이 가진 항만이나 도로 등 인프라와 결합해 모빌리티 플랫폼의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다. ‘범(汎)현대가’ 단위의 협업을 통한 다양한 부가가치 창출도 기대된다. 라진성 키움증권 연구위원은 최근 펴낸 보고서를 ... 전반적인 예상보다 크게 나타날 수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이 호텔과 레저, 면세점을 운영하는 기업에 그치는 게 아니라 범현대가에 속하는 회사여서다. 현대오일뱅크와 항공유사업을 하고, 현대백화점그룹과는 면세점 및 기내식사업을 협업할 수 있다. ...

    한국경제 | 2019.11.21 15:48 | 전형진

  • thumbnail
    모빌리티 그룹 열망에 '통큰 베팅'…'포니정' DNA가 그를 움직였다

    ... 분리되는 과정에서 현대차 경영권이 정몽구 회장에게 넘어갔고, 정세영 회장은 현대산업개발을 받게 됐다. 범(汎)현대가의 한 관계자는 “현산의 임원들 사이에서는 정세영 명예회장의 옛 포부를 이어받아 건설업에만 머물지 않겠다는 ... 우발채무가 더 존재할 수 있고, 에어부산·아시아나IDT 등 아시아나항공의 자회사 처리 문제도 남아 있다. 현대가의 지원이 실제 어디까지 이뤄질지도 미지수다. 일부 전문가는 범현대가가 FI로 지원사격을 할 수 있다고까지 전망하지만 ...

    한국경제 | 2019.11.21 15:41 | 구민기

  • thumbnail
    키움증권 "HDC현산, '승자의 저주' 피해갈 것…투자의견↑"

    ... 크다"며 "대한항공의 경영 불확실성이 지속하는 상황에서 아시아나항공이 정상화에 성공한다면 이는 1위 사업자로 발돋움할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경영 시너지 측면에서도 "이번 인수는 단순히 건설사의 인수라기보다 '범현대가'의 인수라고 보는 것이 명확하다"며 "향후 아시아나항공은 범현대가와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구체적으로 그는 "현대오일뱅크는 항공유, 현대백화점 그룹은 면세점 및 기내식, 현대해상은 보험, 현대카드는 마일리지 ...

    한국경제 | 2019.11.18 08:4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