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3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범현대家, 코인 쓰나

    대가 3세인 정대선 현대BS&C 사장이 발행한 ‘현대코인’이 조만간 범현대가 계열사에서 쓰일 전망이다. 블록체인 기업 HDAC(에이치닥)테크놀로지는 13일 서울 삼성동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파트너십 계획을 발표했다. 조문옥 HDAC테크놀로지 최고기술책임자(CTO)는 “범(汎)현대가 계열사를 대상으로 블록체인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며 “사물인터넷(IoT) 및 인공지능(AI)을 융합한 ...

    한국경제 | 2019.03.13 17:51 | 윤희은

  • thumbnail
    에이치닥 "원화 연동 스테이블코인 'H포인트' 선보일 것"

    ... BaaS 솔루션을 준비하고 있다. 국내외 BaaS 솔루션을 제공해 글로벌 시장에서 경쟁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BaaS 솔루션 개발을 위한 개념증명(PoC)도 진행 중이다. 조 CTO는 "제조업 기반의 범현대가 기업에서 스마트팩토리에 블록체인 인프라를 적용하는 실험을 하고 있다"며 "스마트팩토리에서 사물인터넷(IoT)을 통해 나오는 빅데이터를 인공지능(AI)과 결합해 분석하는 모든 작업을 블록체인 상에서 융합하는 게 목표"라고 ...

    한국경제 | 2019.03.13 12:53 | 오세성

  • thumbnail
    ICO 금지에 해외로 간 국내 블록체인 기업들, 스위스선 '인정'

    ... 잠재웠다. 아이콘은 서울시 블록체인 시범사업,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차세대 선거시스템 구축 등에 참여했고, 네이버의 일본 자회사인 라인과 함께 조인트벤처 '언체인'을 설립해 블록체인 생태계 확장에도 힘쓰고 있다. 범현대가 3세 정대선 현대BS&C 사장이 설립한 에이치닥(Hdac) 테크놀로지는 프라이빗과 퍼블릭 블록체인을 모두 지원하는 하이브리드 블록체인 기술기업. 2017년 10월 ICO로 2억5800만달러(약 3000억원)을 모아 그해 ...

    한국경제 | 2019.02.18 11:06 | 오세성

  • thumbnail
    [가상화폐 10년] 스위스서 인정받은 에이치닥, 직접 블록체인 비즈니스 나선다

    ... 가상화폐(암호화폐) 열풍이 불던 2017년 글로벌 최대 규모의 암호화폐 공개(ICO)를 성공시킨 에이치닥(Hdac)이다. 현대가(家) 3세인 정대선 현대BS&C 사장이 설립했다. 에이치닥은 당시 ICO로 약 2800억원을 모집, 지금까지도 ... 플랫폼 구축도 진행한다. 에이치닥은 이같이 올해 실생활에서 체감할 수 있는 비즈니스 모델 개발에 직접 나서면서 범현대가와의 협력관계 지속 확대, 브릿지 노드 개발에도 힘쓸 방침으로 알려져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가상화폐 10년] ...

    한국경제 | 2019.01.11 08:59 | 오세성

  • thumbnail
    대기업 CEO 4명중 1명 '외부영입'…범삼성맨 '스카우트 1순위'

    ... 사장(삼성정밀화학), 차정호 신세계인터내셔날 사장(삼성물산) 등도 '전직 삼성맨'이었다. 이어 외국계 기업 출신 CEO가 18명(12.6%)이었고, 관료 출신과 금융사 출신 CEO가 각각 15명(10.5%)으로 집계됐다. 이밖에 범현대가 11명(7.7%), 범대우 및 범LG 출신이 각각 6명(4.2%)으로 나타났다. 500대 기업을 그룹별로 구분하면 CJ가 12명의 CEO 가운데 7명을 외부영입 인사로 채워 가장 많았고, 부영과 SK가 각각 4명으로 그 뒤를 이었다. ...

    한국경제 | 2019.01.09 06:38 | YONHAP

  • thumbnail
    최근 4년 ROE 개선된 중소형 건설주 1위는 한라

    ... 사업부문의 양호한 원가율에도 불구하고 매출 부진에 따른 영향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배곧신도시 준공에도 주택부문 원가율은 84.5%로 양호한 수준을 유지했고, 토목부문은 일부 현장의 설계변경 등으로 원가율이 크게 개선됐다. 또 범현대가, 삼성전자 등 우량 발주처로부터 수주한 현장들의 매출이 발생하고 있는 건축부문 역시 원가율 개선이 추세적으로 나타나고 있다. 매출만 회복되면 실적 개선은 자연스레 될 것으로 예상된다. 매출 성장이 중요한 시점인 가운데 신규 수주가 ...

    한국경제 | 2019.01.03 20:46 | 한경탐사봇

  • KCC·만도 회사채에 수요 몰려…모집액 두 배 넘는 기관 매수주문

    범현대가 기업인 KCC와 만도가 회사채 발행시장에서 나란히 모집액의 두 배가 넘는 투자수요를 확보했다. 23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KCC가 3000억원어치 회사채 발행을 위해 전날 기관투자가를 상대로 벌인 수요예측(사전 청약)에 총 6300억원의 매수주문이 들어왔다. 2200억원어치를 발행할 계획인 3년물에 4900억원, 800억원 규모로 발행 예정인 5년물에 1400억원이 모였다. 이 회사의 우량한 재무구조를 눈여겨본 기관투자가들이 ...

    한국경제 | 2018.10.23 18:12 | 김진성

  • '현대코인' HDAC, 260억원 규모 소각 나선 이유는

    ... 총 5억1779만4000개를 소각한 셈이 된다. 현재 HDAC이 가상화폐 거래소 ‘비박스’에서 약 50원 가량에 거래되는 점을 감안하면 약 260억원 규모가 증발하는 것이다. HDAC은 ‘범현대가’로 분류되는 정대선 사장의 현대BS&C에서 개발한 가상화폐다. 본사는 스위스 주크에 있다. 사물인터넷(IoT)에 활용되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투자자들 사이에서는 일명 현대코인으로 불리며 지난 해 높은 ...

    한국경제 | 2018.09.26 18:49 | 윤희은

  • thumbnail
    "블록체인 생태계 선점하라"… 네이버·카카오·KT도 '코인 경쟁'

    ... 일반인 개발자로 구성된 소규모 개발팀이거나 스타트업(신생 벤처기업)이었다. 그나마 규모가 큰 기업은 ‘범현대가’로 분류되는 정대선 사장의 현대BS&C 정도였다. 이 회사는 지난해 스위스에서 ‘... “대기업들은 기술력이 뛰어난 데다 다양한 사용처를 확보하고 있어 이 같은 문제를 극복할 수 있다는 기대가 크다”고 말했다. 다만 대기업들이 발행한 가상화폐도 거래량이 늘어날수록 급격한 시세변동 이슈에 휘말릴 ...

    한국경제 | 2018.09.26 18:18 | 윤희은

  • thumbnail
    [한경로보뉴스] '현대건설' 5% 이상 상승, 2018.2Q, 매출액 4,240십억(+0.8%), 영업이익 221십억(-17.1%)

    ... 평균 분기 영업이익을 82% 상회하는 수준이다. 이 회사의 매출액 증가율과 영업이익 증가율은 각각 코스피 하위 35%, 하위 39%에 랭킹되고 있다. [표]현대건설 분기실적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범현대가’ 대장의 힘 - 키움증권, BUY(Maintain) 08월 22일 키움증권의 라진성 애널리스트는 현대건설에 대해 "상반기까지 부진했던 해외매출은 하반기부터 공정진행이 본격화되는 7개 현장(이라크 카르발라 정유공장, 쿠웨이트 ...

    한국경제 | 2018.08.23 11:44 | 한경로보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