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5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범현대家 4년반만에 청운동서 한자리에…고 변중석 여사 12주기

    ... 옛자택서 4년5개월 만에 제사 지내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의 12주기를 맞아 범(汎)현대 일가가 한자리에 모였다. 현대가 가족들은 고 변 여사의 12주기를 하루 앞둔 16일 오후 7시께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 모여 제사를 지냈다. 범현대가가 청운동에서 제사를 지낸 것은 정 명예회장의 14주기였던 2015년 3월 이후 약 4년 5개월 만이다. 현대가는 2015년 8월 고 변 여사의 8주기 ...

    한국경제 | 2019.08.16 19:52 | YONHAP

  • thumbnail
    변중석 여사 12주기…범현대家 한자리에 모였다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부인 고 변중석 여사 12주기를 맞아 범(汎)현대가 가족이 한자리에 모였다.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수석부회장 등 범현대 일가는 변 여사 12주기를 하루 앞둔 16일 서울 청운동 고인의 자택에 ... 고문,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정대선 현대BS&C 사장 등이 참석했다. 범현대가가 청운동 자택에서 제사를 지낸 것은 정 명예회장의 14주기였던 2015년 3월 이후 약 4년5개월 만이다. 현대가는 ...

    한국경제 | 2019.08.16 17:13 | 장창민

  • thumbnail
    범현대家 4년반만에 청운동서 한자리에…고 변중석 여사 12주기

    ...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이날 제사는 오후 7시께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서 지낼 예정이다. 범현대가가 청운동에서 제사를 지내는 것은 정 명예회장의 14주기였던 2015년 3월 이후 약 4년 5개월 만이다. 현대가는 ... 현대차그룹 회장 자택으로 옮긴 바 있다. 이날 제사에는 정몽구 회장과 장손인 정의선 현대차그룹 총괄수석부회장 등 범현대 일가가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11주기 제사에는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과 정몽윤 현대해상화재 회장, 정몽일 ...

    한국경제 | 2019.08.16 09:00 | YONHAP

  • thumbnail
    강다니엘·지효 포착 한남동 유엔빌리지, 방탄소년단·송혜교…유명인 거주지

    ... 뿐만 아니라 김태희와 비 부부, 빅뱅 태양과 민효린 부부, 션과 정혜영 부부가 유엔빌리지에 거주하고 있다. 또 유엔빌리지는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도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유명하다.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기일이면 범현대가가 정몽구 회장의 자택인 한남동 유엔빌리지로 모이는 모습이 언론에 포착되고 있다. 또한 롯데, 금호, 두산 등 대기업 회장들도 거주하고 있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

    연예 | 2019.08.05 18:22 | 김소연

  • thumbnail
    정교선, 1년 만에 현대그린푸드 주식 쇼핑 재개...왜?

    ... 참여한 바 있다. 2015년 8월 2만8500원까지 올랐던 현대그린푸드 주가는 현재 1만2000원대로 3년10개월 만에 약 55% 떨어졌다. 주가 하락의 가장 큰 요인으로는 식수 감소가 꼽힌다. 현대중공업과 현대자동차그룹 등 범현대가(家)를 주요 거래처로 뒀던 현대그린푸드는 경기둔화 등으로 이들 공장에서의 식수가 감소하면서 실적에 타격을 받았다. 실제 2016년 6575억원이었던 현대그린푸드의 급식(푸드서비스) 매출은 2017년 5850억원, 지난해 6290억원으로 ...

    한국경제 | 2019.06.11 11:18 | 노정동

  • thumbnail
    한진家 경영권 '남매의 난' 겪나…과거 재벌家 분쟁사례 주목

    범현대가 '형제의 난' 대표적…금호·롯데·두산·효성 등도 내홍 겪어 한진그룹 조양호 전 회장 일가가 조 전 회장 별세 후 경영권 분쟁을 겪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과거 ... 것을 두고도 롯데 측이 나서 "동기가 의심된다"고 밝히는 등 형제 관계가 회복되지 않고 있다. 범현대가는 2001년 정주영 전 현대그룹 명예회장이 타계할 무렵 불거진 경영권 분쟁이 10년이 넘게 지속됐다. 현대가 장남 ...

    한국경제 | 2019.05.08 17:53 | YONHAP

  • KCC, 美 모멘티브 인수 위해 범현대家 주식 장내매도 나서

    ... 삼성물산(지분율 8.97%)이 1조7945억원으로 가장 많고 이어 현대중공업(6006억원), HDC현대산업개발(502억원), 현대종합상사(446억원), 현대건설기계(350억원) 등 순이다. 삼성물산을 제외한 나머지는 대부분 ‘범(汎)현대가’ 관련 지분이다. 증권업계에서는 현대일렉트릭 지분 매각이 미국 모멘티브퍼포먼스머티리얼(모멘티브) 인수와 관련돼 있을 것으로 봤다. KCC는 지난해 사모펀드(PEF) 운용사 SJL파트너스, 원익그룹 등과 손잡고 세계 3위 ...

    한국경제 | 2019.04.23 17:43 | 오형주

  • thumbnail
    故 정주영 회장 18주기 모인 범현대가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8주기를 하루 앞둔 20일 범(汎)현대가 인사들이 서울 한남동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자택에서 열린 제사에 참석하고 있다. 윗줄 왼쪽부터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정몽윤 현대해상화재보험 회장, 정몽국 엠티인더스트리 회장, 정몽원 한라그룹 회장, 정몽혁 현대종합상사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정대선 현대비에스앤씨 사장과 노현정 전 아나운서 부부.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9.03.20 22:15

  • thumbnail
    故 정주영 회장 18주기…정몽구 회장 자택에 범현대가 집결

    고(故) 아산(峨山)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8주기를 맞아 범현대가(家)가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자택에 집결한다. 재계에 따르면 정 명예회장의 18주기를 하루 앞둔 20일 오후 6시께부터 서울 용산구 한남동 정몽구 ... 건 이번이 네 번째로 지난 2015년까지는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의 옛 자택에 모여 제사를 지냈다. 범현대 일가는 기일인 21일 경기도 하남시 창우동에 있는 선영을 찾아 고인을 기릴 것으로 알려졌다. 현대차그룹 경영진들도 ...

    한국경제 | 2019.03.20 11:06 | YONHAP

  • 범현대家, 코인 쓰나

    대가 3세인 정대선 현대BS&C 사장이 발행한 ‘현대코인’이 조만간 범현대가 계열사에서 쓰일 전망이다. 블록체인 기업 HDAC(에이치닥)테크놀로지는 13일 서울 삼성동 인터컨티넨탈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이 같은 파트너십 계획을 발표했다. 조문옥 HDAC테크놀로지 최고기술책임자(CTO)는 “범(汎)현대가 계열사를 대상으로 블록체인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며 “사물인터넷(IoT) 및 인공지능(AI)을 융합한 ...

    한국경제 | 2019.03.13 17:51 | 윤희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