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 정주영 회장 16주기…'정몽구 회장댁' 범현대가 패밀리가 뜬다

    고 아산(峨山)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6주기 전날인 20일 저녁 범현대가가 한자리에 모인다. 고 정주영 명예회장의 제사는 2015년까지 서울 종로구 청운동에 위치한 생전 자택에서 지내왔다. 그러나 지난해부터 처음으로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의 서울 한남동 자택에서 지내게 되었다. 범현대가는 앞으로도 정몽구 회장의 자택에서 고 정주영 명예회장의 제사를 지내기로 했다. 이날 오후 7시쯤부터 시작되는 고 정주영 명예회장의 제사에는 정몽구 회장과 ...

    스타엔 | 2017.03.20 16:07

  • thumbnail
    고 정주영 회장 16주기…범현대가 모여

    고 아산(峨山)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6주기를 하루 앞둔 20일 저녁 범 현대가가 한자리에 모인다. 정 명예회장 제사는 2015년까지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 생전 자택에서 지내왔으나 작년부터는 정몽구 현대차그룹 ... 제사도 2015년부터 청운동 대신 정몽구 회장의 자택에서 지내고 있다. 이날 저녁 7시께부터 시작되는 제사에는 범현대가 일가가 대거 참석할 것으로 보인다. 정 명예회장의 아들 중 정몽구 회장과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정몽윤 현대해상 ...

    한국경제 | 2017.03.20 15:52

  • thumbnail
    범현대가 한자리에…정주영 명예회장 16주기

    [ 박상재 기자 ] 고(故)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 16주기를 맞아 범현대가(家)가 한자리에 모인다. 정 명예회장 16주기를 하루 앞둔 20일,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등 현대그룹 일가는 서울 한남동 정 회장 자택에서 제사를 지내기로 했다. 이날 저녁 7시께부터 시작되는 제사에는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 정의선 현대차 부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 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 전무 등이 참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또 정상영 ...

    한국경제 | 2017.03.20 14:20 | 박상재

  • thumbnail
    고 정주영 회장 16주기…범현대가 한자리에

    [ 포토슬라이드 2017032015818 ] 고 아산(峨山) 정주영 현대그룹 명예회장의 16주기를 하루 앞둔 20일 저녁 범현대가 40여 명이 한자리에 모여 제사를 지냈다. 정 명예회장 제사는 2015년까지 서울 종로구 청운동 정 명예회장 생전 자택에서 지내왔으나 작년에 처음으로 정몽구 현대차그룹 회장의 서울 한남동 자택에서 지냈고 앞으로는 정몽구 회장 자택에서 제사를 지내기로 했다. 정주영 명예회장 부인인 고 변중석 여사의 제사도 2015년부터 ...

    연합뉴스 | 2017.03.20 08:55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현대중공업 "백기사 모십니다"

    ... 쏟아지면 현대로보틱스 주가가 급락할 것이란 우려도 있다. 현대미포조선이 현대로보틱스 지분을 백기사에 매각한다는 방침을 세운 이유다. 송명준 현대중공업 재무팀장(전무)은 “우호주주와 협상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범현대가 참여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며 “전략적 투자자(SI) 및 재무적 투자자(FI) 등과 협의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익환 기자 love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17.03.16 18:57 | 김익환

  • [마켓인사이트]"현대미포조선, 로보틱스 지분 우호적투자자에 매각"

    ... "주식 물량이 시장에 쏟아져 주가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은 방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재무적 투자자(FI)와 전략적투자자(SI) 매각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며 "범현대가에 매각할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현대중공업은 다음달 1일 인적분할을 통해 현대중공업(조선해양 사업 부문) 현대건설기계(건설장비) 현대일렉트릭앤에너지시스템(전기·전자) 현대로보틱스(로봇) 등으로 나눠진다. 이 ...

    마켓인사이트 | 2017.03.15 17:16

  • thumbnail
    현대시멘트 되찾기 나섰다

    범현대가인 자동차 부품 업체 현대성우오토모티브가 현대시멘트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인수에 성공하면 범현대가는 2014년 채권단에 넘긴 현대시멘트를 2년여 만에 되찾게 된다. 21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현대시멘트는 예비입찰에 참여한 인수후보 중 6곳을 적격인수후보로 선정했다. 정몽선 전 현대시멘트 회장의 동생 정몽용 회장이 이끄는 현대성우오토모티브와 시멘트업계 1위 업체 쌍용양회, 한라시멘트, 사모펀드인 IMM PE, 유암코(연합자산관리), ...

    한국경제 | 2016.12.21 18:51 | 김태호

  • 삼성家, 포브스 선정 아시아 최고부호 가문…현대家는 12위

    삼성가(家)가 2년째 아시아 최고부호 가문 자리를 유지했다. 현대가(家)는 12위에 올랐다. 포브스 아시아는 최소 3대째 사업을 이어가는 아시아 가문 중 50대 부호를 선정한 결과, 삼성가가 자산 296억 달러(34조4천400억 ... 경영하며 전자부터 소매, 식료품, 엔터테인먼트, 제지를 팔아 연간 3천400억 달러를 벌어들인다는 설명이다. 범현대가도 자산 145억 달러(16조8천700억 원)로 12위에 올랐다. 현대가의 자산 절반은 현대자동차 정몽구 회장과 ...

    연합뉴스 | 2016.11.11 11:21

  • thumbnail
    길용우 "축의금 안 받아요"

    ... 아끼면서도 "많은 분들에게 축하를 받아 매우 고맙게 생각하고 있다"고 감사를 전하는 것을 잊지 않았다. 성진 씨는 대학원 진학을 앞둔 평범한 학생으로 알려졌으며, 결혼식에는 정 회장과 정의선 부회장을 비롯한 범현대가 일가친척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전해졌다. 정 고문은 올해 4월 아들을 결혼시킨 데 이어 7개월 만에 딸의 결혼식을 치르게 됐다. 당시도 명동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

    HEI | 2016.11.08 13:38 | 정충만

  • thumbnail
    길용우, 현대家 사돈 맺는다..오는 11일 아들 결혼

    배우 길용우가 현대가와 사돈을 맺는다. 8일 재계에 따르면 길용우의 아들 길성진 씨(32)와 정몽구 회장의 외손녀 선아영 씨(30)가 오는 11일 서울 중구 명동성당에서 화촉을 밝힌다. 이날 결혼식에는 정몽구 회장과 정의선 부회장을 비롯해 범현대가 일가친척이 대거 참석할 것으로 알려졌다. 또 길용우 씨의 연예계 지인들도 식장을 찾을 것으로 보인다. 예비신부의 어머니인 정성이 고문은 정몽구 회장의 장녀로 1남1녀를 뒀고 이번에 결혼하는 선씨가 ...

    키즈맘 | 2016.11.08 11:40 | 김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