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33,2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욕증시, 인프라 부양책 기대에도 혼조…다우 0.26%↓마감

    ... 계획안과 경제 지표, 코로나19 봉쇄 조치 등을 주시했다. 월스트리트저널 등 외신들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2조 달러 이상의 인프라 건설 투자 계획안을 발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최종 규모는 수정될 수 있지만, 이번 계획안에는 법인세를 21%에서 28%로 인상하는 방안 등 세율 인상안도 포함될 예정이다. 공화당의 미치 매코널 상원 원내대표는 바이든 대통령의 2조 달러 규모 인프라 정비 계획에 대해 지지하지 않을 것이라며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경기 회복 속도가 ...

    한국경제 | 2021.04.01 05:37 | YONHAP

  • 뉴욕증시, 바이든 부양책 주시하며 상승 출발

    ... 이날 발표할 인프라 계획안과 경제 지표 등을 주시했다. 월스트리트저널 등 외신들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이 2조 달러 이상의 인프라 건설 투자 계획안을 발표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최종 규모는 수정될 수 있지만, 이번 계획안에는 법인세를 21%에서 28%로 인상하는 방안 등 세율 인상안도 포함될 예정이다. 1조9천억 달러 규모의 코로나19 부양책에 이어 2조 달러 이상의 대규모 경기 부양책이 나오면서 미국의 경기 회복 속도는 더욱 빨라질 전망이다. 경기 회복 ...

    한국경제 | 2021.03.31 22:51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건설 인프라에 2,500조원 메머드급 예산 투입

    ... 정부는 이같은 대규모 인프라 투자에 필요한 재원 조달을 위해 증세를 추진할 방침이다. ABC 방송은 바이든 대통령이 인프라 투자 계획과 함께 수조 달러 규모의 증세를 제안할 것으로 예상되며,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시절 인하됐던 법인세 등 기업과 고소득자에 초점을 맞춰 증세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인터넷매체 악시오스는 바이든 대통령이 법인세율을 21%에서 28%로, 연소득 40만 달러(약 4억5천만원) 이상 고소득자의 소득세율은 37%에서 39.6%로 ...

    한국경제TV | 2021.03.31 20:41

  • thumbnail
    "바이든 정부, 인프라에 2천500조원 투입…법인세율 21%→28%"(종합)

    ... 정부는 이같은 대규모 인프라 투자에 필요한 재원 조달을 위해 증세를 추진할 방침이다. ABC 방송은 바이든 대통령이 인프라 투자 계획과 함께 수조 달러 규모의 증세를 제안할 것으로 예상되며,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 시절 인하됐던 법인세 등 기업과 고소득자에 초점을 맞춰 증세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인터넷매체 악시오스는 바이든 대통령이 법인세율을 21%에서 28%로, 연소득 40만 달러(약 4억5천만원) 이상 고소득자의 소득세율은 37%에서 39.6%로 ...

    한국경제 | 2021.03.31 19:19 | YONHAP

  • [속보] "바이든 행정부, 법인세율 21→28%로 인상 추진"[AFP]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31 18:07 | YONHAP

  • thumbnail
    父회사 로고, '공짜 사용'한 子…조사하고도 '증여세' 놓쳤다

    ... 결과를 공개했다. 감사원에 따르면, 서울국세청은 2019년 당시 A주식회사에 대한 법인통합조사에서 7개 법인이 A사의 상표권을 무상으로 사용한 사실을 확인하고, 약 40억원을 익금에 산입하도록 조치했다. '부당행위계산 부인(법인세법 52조)'을 적용한 과세 사례였다. 이를 끝으로 법인통합조사는 마무리 지었다. 그러나 세무조사를 하고도 놓친 세금이 있었다. 2016년부터 2018년까지 상표권을 무상으로 사용한 3개 법인의 지배주주에 대해 증여세를 부과하지 ...

    조세일보 | 2021.03.31 16:53

  • thumbnail
    A법인, 주택 팔아 수십억 남겼는데…과세 놓친 국세청

    ... 수십억원의 차익을 남긴 법인에 대해 국세청이 세금을 제대로 징수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감사원에 따르면 서울지방국세청은 2016년부터 2018년까지 54개 법인이 양도한 96채에서 양도소득이 발생했는데도 추가납부 법인세를 징수하지 않았다. 15개 법인은 국민주택 규모(1세대당 85㎡)를 초과한 주택 20채를 양도한 후 부가가치세를 납부하지 않았지만, 국세청의 별 다른 조치가 없었다. 법인세법은 법인이 주택을 양도한 경우 양도소득에 대한 법인세에 ...

    조세일보 | 2021.03.31 16:41

  • thumbnail
    코스피, 美 인프라·증세 관망 속 하락…원·달러 1131.8원 마감

    ... 코스피지수는 전날보다 8.58포인트(0.28%) 내린 3061.42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장중 3093.89까지 오르기도 했으나 기관의 매도물량이 쏟아지면서 상승폭을 모두 반납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31일(현지시간) 법인세 인상안 등 증세방안이 포함된 최대 3조 달러 규모의 인프라 투자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최근 미 언론들은 내부 관계자를 인용해 바이든이 28년만에 법인세와 소득세 등을 크게 올리는 대규모 증세로 부양책 비용을 충당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

    한국경제 | 2021.03.31 16:08 | 류은혁

  • thumbnail
    SC제일은행, 작년 순익 2천571억원…전년보다 18.2%↓

    ...당성향 19.7% SC제일은행은 지난해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2천571억원으로 전년보다 18.2%(573억원) 감소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주로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경기 둔화를 반영한 충당금전입액의 추가 적립과 이연법인세자산의 재평가로 인한 법인세 비용 증가에 따른 것이라고 SC제일은행은 설명했다. 작년 4분기 순이익은 742억원으로 전년대비 23.7% 늘었다. 지난해 이자수익은 9천565억원으로 전년보다 0.6% 증가했다. 두 차례에 걸친 한국은행의 ...

    한국경제 | 2021.03.31 15:39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정부, 인프라에 2천500조원 투입…증세로 조달"

    바이든, 31일 인프라 투자 최종안 발표 예정 내달 두번째 인프라 패키지 발표 준비…법인세·소득세율 인상 추진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31일(현지시간) 2조2천500억 달러(약 2천548조원) 규모의 인프라 건설 투자 계획안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워싱턴포스트(WP) 등 미 언론이 보도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이달 중순 서명한 1조9천억 달러(약 2천150조원) 규모의 코로나19 부양법안에 이어 이날 발표될 '매머드급' 인프라 투자 계획은 바이든 ...

    한국경제 | 2021.03.31 15: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