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3,3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불량 납품 의혹 '아베 마스크' 법정 간다

    작고 불편하다는 논란이 있었던 일본 '천마스크' 일명 아베 마스크가 배포 과정을 둘러싼 의혹으로 결국 법정에 설 전망이다. 25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가미와키 히로시 고베 학원대 교수는 일본 정부가 지급한 '천 마스크 관련 정보 공개를 요구하는 소송을 오사카 지법에 제기할 예정이다. 가마와키 교수는 지난 4~5월 정보 공개 청구를 통해 공급 계약에 관한 문서와 납품서를 입수했다. 하지만 업자별 발주 수량과 단가가 가려져 있었다고 ...

    한국경제 | 2020.09.25 11:57 | 신용현

  • thumbnail
    '아베 마스크' 법정 간다…대학교수 정보공개 소송 제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가 추진한 정책 중 최악으로 꼽히는 '천 마스크'(일명 아베 마스크) 배포를 둘러싼 논란이 법정으로 비화하게 됐다. 아베 전 총리는 재임 중이던 지난 4월 1일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빨아서 다시 쓸 수 있는 천 마스크 2장씩을 전국 5천여만 가구에 배포하겠다고 전격 발표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일본 전역에서 마스크 품귀 현상이 일고 있던 상황이긴 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9.25 11:37 | YONHAP

  • thumbnail
    문장대 온천개발 또 '제동'…"주민 의견수렴 등 미흡"

    ... 알려지자 충북도와 괴산군, 환경단체 등은 괴산 신월천과 달천의 수질오염 우려를 들어 즉각 반발했다. 개발이익은 상주시와 지주조합이 챙기고, 수질오염 등 피해는 고스란히 충북이 떠안아야 한다는 주장도 제기됐다. 양측의 갈등은 법정 싸움으로 비화했다. 두 차례 법정 공방까지 가는 갈등 끝에 2003년, 2009년 대법원은 충북의 손을 들어줬다. 이후에도 지주조합은 2015년과 2018년 초 사업을 재추진했으나 환경영향평가 승인단계를 넘지 못했다.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09.25 10:58 | YONHAP

  • thumbnail
    항공사가 도넛 판매…법정관리 타이항공 '돈 되면 뭐든 한다'

    객실 레스토랑 이어 시뮬레이터 체험·관광 비행까지 '무한도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경영난을 견디지 못하고 법정관리에 들어간 태국의 대표 항공사 타이항공이 '수익 창출'에 올인하고 있다. 돈이 된다면 뭐든지 한다는 자세로 각종 아이디어를 짜내는 모습이다. 25일 일간 방콕포스트에 따르면 타이항공은 최근 세계 항공업계에 번지고 있는 관광 비행 상품을 내놓을 계획이다. 이 상품은 코로나 사태로 국경이 막히면서 '놀고 ...

    한국경제 | 2020.09.25 10:19 | YONHAP

  • thumbnail
    평택 현덕지구 '사업시행자 취소' 소송 종결…민관합동개발 탄력

    ... 평택도시공사(20%), 민간사업자(50%-1주)가 지분을 나누는 방식으로 전환해 추진하고 있다. 지난 16일 마감한 민간사업자 참가의향서 접수 결과, 18개 업체가 신청해 12월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목표로 관련 절차가 진행 중이다. 황해청 관계자는 "법정 분쟁이 해소돼 현재 진행 중인 민간사업자 공모를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며 "대체 사업시행자를 조속히 지정해 장기간 지연된 개발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9.25 10:17 | YONHAP

  • thumbnail
    내년 4월부터 상표·디자인권 고의 침해 땐 손해액 3배까지 배상

    ... 3억원으로 상향 상표법·디자인보호법·부정경쟁방지법·특허법 개정안 국회 통과 내년 4월부터 고의로 상표권이나 디자인권을 침해한 경우 손해로 인정된 금액의 최대 3배까지 배상하도록 하는 '징벌 배상제도'가 시행된다. 상표법에 규정된 법정손해배상액 한도도 5천만원에서 1억원(고의로 침해한 경우 3억원)으로 상향 조정된다. 25일 특허청에 따르면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하는 상표법, 디자인보호법, 부정경쟁방지법, 특허법 등 지식재산 보호법 개정안이 24일 국회 본회의를 ...

    한국경제 | 2020.09.25 09:59 | YONHAP

  • 경기도, 평택 현덕지구 관련 대법원 소송 승소...개발사업 추진에 탄력

    ... 지난달 28일 황해청에서는 오는 12월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을 목표로 민간사업자 공모공고를 실시했고, 16일 민간사업자 참가의향서를 접수한 결과 18개 업체가 참가의향서를 제출했다. 황해청 관계자는 “이번 대법원 판결로서 법정 분쟁이 해소되어 현재 진행 중인 현덕지구 민간사업자 공모를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대체개발사업시행자를 조속히 지정해 현덕지구를 정상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평택=윤상연 기자 s...

    한국경제 | 2020.09.25 09:37 | 윤상연

  • thumbnail
    의사가 길가 만취여성 데려가 성폭행…징역 2년 법정구속

    현직 의사가 길가에 만취한 채 앉아있던 여성을 숙박업소에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로 법정구속 됐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의사인 A(28)씨는 지난해 여름 새벽 시간대 귀가하던 중 술에 크게 취한 상태로 길가에 앉아서 몸을 가누지 못하던 20대 여성을 보고 잠시 이야기를 나눴다. 이어 그곳에서 조금 떨어진 호텔까지 함께 택시를 타고 간 뒤 객실에서 피해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불구속기소 됐다. 재판 과정에서 A씨는 "걱정이 앞서 다가가 얘기하던 중 ...

    한국경제TV | 2020.09.25 08:20

  • thumbnail
    경기도민에 1000만원씩 '마통'…이재명식 계산, 얼마들까 [박종서의 금융형통]

    요즘 고민입니다. 이재명 경기지사가 제기하는 금융 이슈에 어떻게 대응해야할지 말입니다. 금융상식에서 워낙 벗어난 이야기를 쏟아내다보니 어디서부터 문제를 삼아야할지도 모르겠습니다. 법정 최저이율을 연 10%로 제한하고, 단 돈 1조원(?)으로 전국민에게 연 1~2%짜리 마이너스 통장을 1000만원씩 열어 주겠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계속 토론을 해보자고 합니다. 이 지사의 주장들은 사법시험을 합격한 법률가가, 3년째 경기도정을 이끄는 행정가가 내놓을 ...

    한국경제 | 2020.09.25 08:10 | 박종서

  • thumbnail
    의사가 몸 못 가누는 길가 만취여성 데려가 성폭행

    준강간 징역 2년…'걱정돼 다가갔다가 성관계 합의' 피고인 주장 일축 재판부 "히포크라테스 선서 거론 않더라도 공감 능력 가져라" 현직 의사가 길가에 만취한 채 앉아있던 여성을 숙박업소에 데려가 성폭행한 혐의로 법정구속 됐다. 25일 법조계에 따르면 의사인 A(28)씨는 지난해 여름 새벽 시간대 귀가하던 중 술에 크게 취한 상태로 길가에 앉아서 몸을 가누지 못하던 20대 여성을 보고 잠시 이야기를 나눴다. 이어 그곳에서 조금 떨어진 호텔까지 ...

    한국경제 | 2020.09.25 08: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