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큰 인물이 떠나셨다" 애도 이어져…문 대통령 "나눔과 상생, 큰 가르침"

    ... 사제품을 받았다. 1968년에는 이탈리아 유학길에 올라 1970년 교황청 우르바노대학원에서 교회법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만 39세 때인 1970년 청주교구장으로 임명되면서 최연소 주교로 서품됐고 2006년 2월 교황 베네딕토 16세로부터 고(故)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한국에서 두 번째 추기경으로 임명됐다. 1989년 라틴어 교회법전을 한국어로 번역했고, 15권의 교회법 해설서 등 50권이 넘는 저서와 역서를 펴낸 학구파 추기경이었다. 김동욱 기자

    한국경제 | 2021.04.28 17:16 | 김동욱

  • thumbnail
    "청주교구 초석 놓으신 분"…정진석 추기경 선종 추모 물결

    ... 선종한 정 추기경은 전날 오후 10시 15분 노환으로 서울성모병원에서 선종했다. 1931년 12월 7일 서울 중구 수표동의 독실한 가톨릭 가정에서 태어난 그는 1954년 가톨릭대 신학부에 입학했고, 1961년 3월 사제품을 받았다. 정 추기경은 만 39세 때인 1970년 최연소 청주교구장으로 임명돼 28년간 봉직했다. 그는 고(故)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두 번째로 2006년 2월 교황 베네딕토 16세로부터 추기경으로 임명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28 13:23 | YONHAP

  • thumbnail
    정광 교수 "정 추기경, 늘 책만 쓰고 무슨 재미로 사나 했어요"

    ... 경쟁하듯이 책을 냈다고 보면 됩니다. 정 추기경은 제가 책을 냈다고 말씀드리면 그렇게 좋아하셨어요. " 정 교수는 정 추기경이 서울대교구장으로 있는 동안 고민을 놓지 못했던 때를 조심스럽게 언급하기도 했다. 고민 끝에 베네딕토 16세 교황에게 사의를 밝혔으나 받아들여지지 않았던 일화를 그는 소개했다. "정 추기경이 서울대교구장 때 정의구현(전국)사제단과 관계로 고민이 많았어요. (교구장 정년인) 75세 때 물러나라고 해서 실제 베네딕트 교황에게 ...

    한국경제 | 2021.04.28 13:02 | YONHAP

  • thumbnail
    '사제 수품 60주년'에 세상 떠난 정진석 추기경

    ... 지난달 24일은 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에서 그의 추기경 서임식이 있은 지 15년이 되는 날이기도 하다. 당시 전 세계에서 정 추기경을 포함해 15명이 서임 예식에서 추기경 자리에 올랐다. 그를 한국의 두 번째 추기경으로 임명한 베네딕토 16세 교황은 서임식에서 추기경을 상징하는 진홍색 사각모 '비레타(Biretta)'를 수여했다. 정 추기경은 그해 2월 24일 추기경 임명 소식 뒤 교계 언론과 인터뷰에서 "추기경 추가 임명은 한국 교회가 아시아 선교를 위해 막중한 ...

    한국경제 | 2021.04.28 08:00 | YONHAP

  • thumbnail
    정진석 추기경, 병세 악화에도 "행복하게 사는 것이 하느님의 뜻"

    ... 받았다. 마리아 고레티 성녀 시성 20주년인 1970년 국내 최연소 주교로 서품됐다. 이후 28년간 청주교구장을 지내며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등을 지냈다. 1998년부터 2012년까지 서울대교구장과 평양교구장 서리를 겸임했다. 2006년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그를 추기경에 임명하면서 한국에서는 고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두 번째 추기경이 됐다. 고인은 방대한 독서량과 왕성한 학구열로 유명하다. 1995년 김대건 신부와 함께 최양업 신부의 라틴어 서한을 완역하며 6개월간 매일 새벽 ...

    한국경제 | 2021.04.28 00:43 | 김정호

  • thumbnail
    '교회법 대가' 정진석 추기경 선종…향년 90세

    ... 석사학위를 받았다. 1970년 국내 최연소 주교로 서품됐다. 이후 28년간 청주교구장을 지내며 한국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등을 역임했다. 1998년부터 2012년까지 서울대교구장과 평양교구장 서리를 겸임했다. 2006년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그를 추기경에 임명하면서 한국에서는 고(故)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두 번째 추기경이 됐다. 정 추기경은 교회법의 대가로 불렸다. 교회법전의 한국어판 작업을 주도하고 매년 해설서를 썼다. 그가 신학교 때부터 번역, 저술한 ...

    한국경제 | 2021.04.28 00:22 | 성수영

  • thumbnail
    "위로가 되는 사람이고 싶다" 정진석 추기경 선종

    ... 석사학위를 받았다. 1970년 국내 최연소 주교로 서품됐다. 이후 28년간 청주교구장을 지내며 한국천주교 주교회의 의장 등을 역임했다. 1998년부터 2012년까지 서울대교구장과 평양교구장 서리를 겸임했다. 2006년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그를 추기경에 임명하면서 한국에서는 고(故)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두 번째 추기경이 됐다. 그는 추기경 서임 후 강론에서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나 힘겹게, 힘들게 사는 사람들에게 조그만 위로가 되는 사람이고 ...

    한국경제 | 2021.04.27 23:02 | 박의명

  • thumbnail
    [종합] 정진석 추기경 선종…천주교와 함께한 삶

    ... 받았다. 마리아 고레티 성녀 시성 20주년인 1970년 국내 최연소 주교로 서품됐다. 이후 28년간 청주교구장을 지내며 한국천주교주교회의 등을 지냈다.1998년부터 2012년까지 서울대교구장과 평양교구장 서리를 겸임했다. 2006년 교황 베네딕토 16세가 그를 추기경에 임명하면서 한국에서는 고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두 번째 추기경이 됐다. 고인은 방대한 독서량과 왕성한 학구열로 유명하다. 1995년 김대건 신부와 함께 최양업 신부의 라틴어 서한을 완역하며 6개월간 매일 새벽 ...

    한국경제 | 2021.04.27 22:59 | 조수영/성수영

  • thumbnail
    '교회법 권위자' 정진석 추기경 선종…향년 90세

    ... 주교회의 의장으로도 활동했다. 고인은 1998년 서울대교구장에 임명되며 대주교로 승품했다. 평양교구장 서리를 겸하게 된 그는 2012년 서울대교구장에서 사임하기까지 14년간 교구를 대표했다. 그는 2006년 2월 교황 베네딕토 16세로부터 추기경으로 임명됐다. 한국에서는 고(故) 김수환 추기경에 이어 두 번째 추기경이었다. 정 추기경은 자타공인 '교회법 전문가'로 꼽힌다. 가톨릭교회는 성 요한 바오로 2세 교황 때인 1983년 새 교회법전을 ...

    한국경제 | 2021.04.27 22:53 | YONHAP

  • thumbnail
    칠레 성학대 피해자 중용한 교황…미성년자보호 위원 임명

    ... 저지른 성 학대 피해자 3명 가운데 한 사람이다. 그는 성인이 된 뒤 카라디마의 만행과 현지 가톨릭교회의 은폐 시도를 고발해 주목을 받았다. 칠레 가톨릭 역사상 최악의 사제 성학대 스캔들의 도화선이 된 폭로다. 카라디마는 베네딕토 16세 재위 때인 2011년 교황청 조사에서 아동 성 학대 혐의가 인정돼 평생 속죄 및 기도의 삶 처분을 받았으나 피해자 등으로부터 너무 관대한 조처라는 지적이 그치지 않았다. 프란치스코 교황도 카라디마 신부의 제자로 그의 범행을 ...

    한국경제 | 2021.03.25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