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독일 방문 후 질병으로 기력 쇠약해져"(종합)

    독일언론, 최근 베네딕토 16세 면담한 전기 작가 인용 보도 교황청 "질환에 따른 심한 통증 있지만 우려할 상황 아냐" 베네딕토 16세(93) 전 교황이 지난 6월 임종을 앞둔 친형을 만나러 독일을 방문한 뒤 질병으로 크게 쇠약한 모습을 보인다고 AFP 통신이 3일(현지시간) 독일 일간 '파사우어 노이에 프레세'를 인용해 보도했다. 파사우어 노이에 프레세 보도의 소스는 지난 1일 바티칸에서 베네딕토 16세를 면담한 그의 전기 작가 페터 제발트이다. ...

    한국경제 | 2020.08.04 02:06 | YONHAP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독일 방문 후 질병으로 기력 쇠약해져"

    독일언론, 최근 베네딕토 16세 면담한 전기 작가 인용 보도 베네딕토 16세(93) 전 교황이 지난 6월 임종을 앞둔 친형을 만나러 독일을 방문한 뒤 질병으로 크게 쇠약한 모습을 보인다고 AFP 통신이 3일(현지시간) 독일 일간 '파사우어 노이에 프레세'를 인용해 보도했다. 파사우어 노이에 프레세 보도의 소스는 지난 1일 바티칸에서 베네딕토 16세를 면담한 그의 전기 작가 페터 제발트이다. 페터 제발트에 따르면 베네딕토 16세는 현재 세균성 ...

    한국경제 | 2020.08.03 18:55 | YONHAP

  • thumbnail
    '남미가톨릭 성지' 브라질 아파레시다 대성당 넉달만에 부분개방

    ... 보려는 방문객이 계속 늘어나면서 1888년에 대형 성당으로 증축됐으며 이후 수십 차례의 개·보수 과정을 거쳐 1955년 현재의 모습으로 완공됐다. 아파레시다 대성당을 찾는 신자와 관광객은 한 해 평균 1천200만명 정도다. 아파레시다 대성당은 역대 교황들의 단골 방문 장소이기도 하다. 서거한 요한 바오로 2세 교황은 1980년, 베네딕토 16세 전임 교황은 2007년에 방문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013년에 이곳을 찾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29 05:30 | YONHAP

  • thumbnail
    [신간] 칸니 명상

    ... 변화하는 강력한 치유 경험을 했다고 한다. 명상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칸니 명상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번역과정에서 어려운 한문 불교 용어 대신 우리말로 풀어 설명했다. 운주사. 596쪽, 3만원. ▲ 종말론 = 글 베네딕토 16세 교황 요셉 라칭거, 옮김 조한규 2013년 교황직을 자진 사임한 베네딕토 16세 교황 요셉 라칭거의 저서다. 그는 교황 이전에 독일 출신의 유명한 신학자였다. 1981년부터 23년간 교황청 신앙교리성 장관을 지냈다. 저서는 ...

    한국경제 | 2020.07.27 16:51 | YONHAP

  • thumbnail
    교황, 친형 잃은 베네딕토 16세에 서한…"깊은 위로"

    프란치스코 교황(84)이 친형을 하늘로 먼저 보낸 베네딕토 16세(93)에게 위로 서한을 보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2일(현지시간) 베네딕토 16세 앞으로 보낸 서한에서 "사랑하는 형을 떠나보낸 데 대해 가장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주님이 천국으로 그를 인도하고 충실한 복음 전파자를 위해 준비한 보답을 해주실 것"이라고 썼다. 교황은 이어 "당신과 당신의 거룩함을 위해서도 기도한다"며 "희망과 평화의 근원이신 부활하신 그리스도에 대한 ...

    한국경제 | 2020.07.02 22:42 | YONHAP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전 교황의 형 별세…지휘자 사제로 명성

    과거 소년 단원들에게 한 체벌로 명예 실추…베네딕토 16세, 최근 형 방문 베네딕토 16세(93) 전 교황의 형인 가톨릭 사제 게오르크 라칭거(96)가 1일(현지시간) 별세했다. 독일 언론에 따르면 라칭거는 이날 독일 바이에른주(州) 레겐스부르크에서 숨을 거뒀다. 베네딕토 16세 전 교황(본명 요제프 라칭거)은 최근 형의 건강이 급격히 나빠지자 지난달 18일 레겐스부르크를 찾아 닷새 간 형을 만나고 돌아왔다. 베네딕토 16세 전 교황이 2013년 ...

    한국경제 | 2020.07.01 22:45 | YONHAP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짧은 독일 방문 마치고 바티칸 복귀

    독일서 닷새 내내 건강 악화한 친형과 함께 지내 베네딕토 16세(93) 전 교황이 건강이 좋지 않은 친형 위문을 위한 닷새 일정의 독일 방문을 마치고 22일(현지시간) 바티칸으로 복귀했다고 교황청이 밝혔다. 베네딕토 16세는 이날 오후 이탈리아 공군기 편으로 독일 뮌헨 공항을 떠나 바티칸으로 돌아왔다. 독일로 갈 때와 마찬가지로 주치의와 간호사, 개인 비서인 게오르크 겐스바인 대주교 등이 동행했다. 고령으로 쇠약해진 그는 뮌헨 공항에서 휠체어에 ...

    한국경제 | 2020.06.22 23:47 | YONHAP

  • thumbnail
    모국 방문한 베네딕토 16세, 부모 묘소 앞에서 기도

    베네딕토 16세 전 교황이 모국인 독일에 있는 부모의 묘소를 찾았다. AP통신은 20일(현지시간) 베네딕토 16세가 휠체어에 탄 채 독일 레겐스부르크 인근 펜틀링에 있는 사저를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베네딕토 16세는 고향 주민들과 인사를 나누고 부모의 묘소에 가 기도를 올렸다. 93세인 베네딕토 16세는 세 살 위 친형의 병문안을 만나기 위해 지난 18일 독일을 방문했다. 본명이 요제프 라칭거인 베네딕토 16세는 2005년 요한 바오로 2세의 ...

    한국경제 | 2020.06.21 10:25 | YONHAP

  • thumbnail
    이민자 몰리던 富國은 왜 '상습 부도국가' 됐나

    ...o;를 연다. 외부와 단절된 채 새로운 교황을 뽑는 의식이다. 참석한 전원이 후보이자 투표자다. 외부에서는 굴뚝 연기의 색으로 투표 결과를 알 수 있다. 당시 선거는 베르고글리오 추기경 등 개혁파와 요제프 알로이스 라칭거 추기경(베네딕토 16세, 앤서니 홉킨스 분) 등 보수파의 대결로 관심이 컸다. 두 번의 검은 연기가 피어올랐다. 과반을 득표한 추기경이 없다는 뜻이었다. 세 번째 연기는 흰색이었다. 요한 바오로 2세의 뒤를 이은 주자는 보수적 원칙주의자로 꼽히는 베네딕토 ...

    한국경제 | 2020.06.19 17:27 | 강영연

  • thumbnail
    베네딕토 16세, 9년만에 독일 방문…친형 건강 악화

    이전 교황인 베네딕토 16세(93세)가 건강이 좋지 않은 친형을 보고자 급히 모국인 독일로 돌아갔다. 교황청은 18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베네딕토 16세가 친형인 게오르크 라칭거 신부가 있는 독일 바이에른주 레겐스부르크로 갔으며 그곳에서 당분간 두 사람이 함께 지낼 것이라고 밝혔다. 베네딕토 16세의 독일행에는 그의 개인 비서로 활동하는 게오르크 겐스바인 대주교와 전담 의사 및 간호사 등이 동행했다고 AP 통신은 전했다. 그는 2013년 ...

    한국경제 | 2020.06.19 00:0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