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日축구 오미야도 베어벡 전 감독 추모…승격PO 경기 전 묵념

    일본 프로축구 J2리그(2부리그) 오미야 아르디자도 암과 싸우다 세상을 떠난 핌 베어벡(네덜란드) 전 감독을 추모했다. 63세를 일기로 지난 28일 사망한 베어벡 감독은 J2리그 출범을 앞둔 1998년 7월 오미야 구단 최초의 외국인 사령탑으로 부임해 프로팀으로서 기틀을 마련했다. 오미야는 29일 구단 홈페이지에 모리 마사시 대표이사 이름으로 "핌 베어벡 감독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에 구단 관계자 모두 깊은 슬픔에 싸여 있다. 구단을 대표해 ...

    한국경제 | 2019.11.30 11:03 | YONHAP

  • thumbnail
    "냉정한 지략가이자 따뜻한 친구"…축구협회, 베어벡 감독 추모

    대한축구협회가 63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난 핌 베어벡(네덜란드) 전 축구 대표팀 감독을 추모했다. 암과 싸워 온 베어벡 전 감독은 28일 사망했다. 네덜란드 출신 고인은 한국 축구의 '월드컵 4강 신화'에 큰 힘을 보탠 지도자다. 2001년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수석코치로 한국 대표팀에 합류해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성적을 내는 데 기여했다. 역시 네덜란드 출신인 딕 아드보카트 감독 체제이던 2005년 한국 대표팀에 복귀해 2006년 ...

    한국경제 | 2019.11.29 16:37 | YONHAP

  • 2002 월드컵 '4강 신화' 주역 핌 베어벡 감독, 암 투병 끝 별세…향년 63세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역인 핌 베어벡(네덜란드) 감독이 세상을 떠났다. 시드니모닝헤럴드를 비롯한 호주 언론은 28일(현지시간) "베어벡 감독이 이날 4년간 암과 싸우다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향년 63세. 베어벡 감독은 1981년 네덜란드 도르드레흐트 코치를 시작으로 네덜란드에서 주로 활동하다 1998년 일본 구단인 오미야 아르디자 감독을 맡으며 아시아에서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2001년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

    연예 | 2019.11.29 16:11 | 방정훈

  • thumbnail
    핌 베어백 전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 사망..."암 투병"

    한국 축구대표팀을 이끌었던 핌 베어벡(네덜란드) 감독이 암 투병 끝에 사망했다. 향년 63세. 시드니모닝헤럴드를 비롯한 호주 언론은 28일 "베어벡 감독이 암과 싸우다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베어벡 감독은 1981년 네덜란드 도르드레흐트 코치를 시작으로 네덜란드에서 주로 활동하다 1998년 일본 오미야 아르디자 감독을 맡으며 아시아에서도 활동했다. 2001년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로 한국 대표팀에 합류해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

    한국경제TV | 2019.11.29 07:25

  • thumbnail
    베어벡 전 한국축구대표팀 감독, 암 투병 끝 사망…향년 63세

    한국 축구대표팀을 이끌었던 핌 베어벡(네덜란드) 감독이 암 투병 끝에 사망했다. 향년 63세. 시드니모닝헤럴드를 비롯한 호주 언론은 28일 "베어벡 감독이 암과 싸우다 사망했다"고 보도했다. 베어벡 감독은 1981년 네덜란드 도르드레흐트 코치를 시작으로 네덜란드에서 주로 활동하다 1998년 일본 오미야 아르디자 감독을 맡으며 아시아에서도 활동했다. 2001년 거스 히딩크 감독을 보좌하는 코치로 한국 대표팀에 합류해 2002년 한일 월드컵 4강 ...

    한국경제 | 2019.11.28 21:32 | YONHAP

  • '할릴호지치가 옳았다' 일본, 호주 꺾고 월드컵 본선행

    ... 4년간(2010.08~2014.07) 일본대표팀을 맡았다. 특히 자케로니는 일본선수들의 이탈리아 세리에A 진출을 도왔다. 반면, 한국축구대표팀은 이번에도 외국인 감독이 4년 임기를 채우지 못했다. 울리 슈틸리케, 움베르투 쿠엘류, 조 본프레레, 핌 베어벡 등이 모두 중도하차하며 씁쓸한 뒷맛을 남겼다.한국은 오는 5일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로 이동, 우즈벡과 러시아월드컵 아시아최종예선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반드시 이겨야 자력으로 월드컵 본선에 진출할 수 있다.데일리뉴스팀 김진영 기자 ...

    한국경제TV | 2017.09.01 11:04

  • 슈틸리케 축구대표팀 감독 "승리가 중요하다"

    ... 선임된 슈틸리케 감독은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우루과이와의 평가전을 지켜보려고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 탈락 등 최근 대표팀이 부진한 모습을 보인 가운데 슈틸리케 감독은 2007년 7월 핌 베어벡(네덜란드) 감독 이후 7년 만에 한국 축구 대표팀의 외국인 사령탑으로 낙점됐다. 슈틸리케 감독은 스페인 프로축구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면서 외국인 선수상을 4번이나 받았고 독일 국가대표로도 1975년부터 10년간 활약하는 등 화려한 ...

    연합뉴스 | 2014.09.08 17:47

  • thumbnail
    한국축구 새 사령탑에 울리 슈틸리케, 獨 축구 '名조련사'…7년 만에 외국인 감독

    ... 직전까지 갔으나 막판에 결렬됐다. 이후 비공개 협상을 통해 차순위 후보자들과 접촉해왔다. 이달 중 열리는 A매치(8일 우루과이)는 신태용 박건하 김봉수 코치 체제로 치러진다. 한국 축구 대표팀의 외국인 사령탑은 2007년 7월 핌 베어벡 감독(네덜란드) 이후 7년 만이다. 독일 출신 감독은 1991년 1월 올림픽 대표팀을 맡았던 데트마르 크라머 감독 이후 23년 만이다. 슈틸리케 신임 대표팀 감독은 화려한 선수 경력을 갖고 있다. 수비형 미드필더로 뛰던 현역 시절 ...

    한국경제 | 2014.09.05 20:52 | 최만수

  • 축구협회, 독일출신 울리 슈틸리케 선임...울리 슈틸리케 누구?

    ... 사퇴 이후 공석이었던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으로 울리 슈틸리케가 선임됐다. 축구협회는 독일 출신의 슈틸리케 감독과 오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까지 4년간 계약했다. 축구 대표팀을 외국인 감독이 이끌게 된 건 지난 2007년 베어벡 이후 7년 만으로 울리 슈틸리케 감독은 현역 시절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에서 뛰면서 외국인 선수상을 4번이나 받았다. 독일 국가대표로도 42경기에 출전한 스타 출신으로 은퇴 이후 1989년 스위스 대표팀 감독에 선임돼 지도자 생활을 ...

    한국경제TV | 2014.09.05 20:51

  • 울리 슈틸리케, 한국 대표팀 새로운 사령탑 발탁… “한국 정서 이해하는 유일한 감독”

    ... 사항은 조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슈틸리케 감독은 협회의 입장을 잘 이해해줬고 A매치가 없는 휴식기에 유소년 축구 발전에 힘써줄 수 있는 사람"이라고 전했다. 외국인이 한국 축구대표 팀을 이끄는 것은 2007년 7월 핌 베어벡(네덜란드) 감독 이후 이번이 7년 만이다. 또 독일 출신 한국 축구 대표팀 감독은 1991년 1월 데트마르 크라머 감독이 올림픽 대표팀 총감독을 맡은 이후 23년 만이다. 울리 슈틸리케 감독은 1975년부터 1984년까지 10년간 ...

    한국경제TV | 2014.09.05 15: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