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20,5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울역·여의도·양재…역세권 빌딩, 오피스텔로 속속 변신

    서울 역세권 오피스를 허물고 주거용 오피스텔로 용도변경(컨버전·conversion)하는 사례가 이어지고 있다. 컨버전은 옛 도심의 낡거나 기능을 상실한 건물을 환경 변화에 맞춰 새로운 용도로 바꾸는 것을 말한다. 다중 역세권에 자리잡은 오피스텔이 특히 인기를 모을 것으로 부동산 전문가들은 예상했다. 옛 종로학원 본원 부지인 중구 중림동 363에선 쌍용건설이 이달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투시도) 오피스텔을...

    한국경제 | 2020.02.19 17:13 | 허란

  • thumbnail
    만화 주인공 '아톰' 이야기 유료

    ... 수필에 “의과대학 계단식 강의실에서 노트와 함께 켄트지를 펼쳐놓고 수업 중에 만화를 그리다가, 수업이 끝나면 나카노시마 다리 밑에서 교복과 교모 대신 가방 안의 베레모와 점퍼를 꺼내 입고 스스로 의사에서 만화가로 변신했다”고 담담하게 적고 있다. 그럼에도 그는 1961년에 의학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당시 만화가는 사회적 지위로 보나 경제적 안정 측면에서 보나 의사보다 더 낫다는 명분도 실리도 없었다. “네가 하고 싶으면...

    모바일한경 | 2020.02.19 14:18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예지, 새 싱글 '홈' 3월 5일 발표…女 솔로 아티스트 역량 뽐낸다

    ... '마이 그래비티(My Gravity)'로 폭발적인 가창력과 고음 소화력을 자랑하며 여성 솔로 보컬리스트로서의 도약을 알렸다. 예지는 이번 '홈'을 통해 '마이 그래비티'와는 또 다른 콘셉트로 변신을 시도한다. 그는 폭 넓은 음악적 장르와 보컬, 랩, 퍼포먼스까지 3박자를 고루 갖춘 아티스트 면모로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앞서 예지는 19일 자정 네이버 공식 V LIVE로 깜짝 생방송을 진행해 "'마이 그래비티'를 ...

    HEI | 2020.02.19 11:33 | 김수영

  • thumbnail
    인터뷰+ㅣ정우성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노메이크업 이유는…"

    ... '호구잡았다'고 생각했던 고등학교 동창한테도 당한다. 하지만 극 후반부엔 통쾌한 반전을 담당하며 극의 중심을 잡는 인물이다. 태영 속에 정우성하면 떠오르는 '부드러운 카리스마'는 찾아볼 수 없었다. 정우성의 파격적인 변신에 "전도연 씨도, 감독님도 놀랐다"고 할 정도. 극중 빵빵 터지는 장면 대부분은 정우성이 준비한 애드리브였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로 정우성은 자신의 이미지를 스스로 던져 버리는 데 성공했다. ...

    HEI | 2020.02.19 09:55 | 김소연

  • thumbnail
    광고 보면 포인트 주는 버즈빌…티끌 모아 '유니콘' 도전

    ... 해외 시장도 함께 공략했다. 2013년 일본에, 2014년엔 대만에 진출했다. 2016년에는 미국 잠금화면 기업 슬라이드조이를 인수하며 덩치를 키웠다. 인도 파키스탄 잠금 앱 1위인 슬라이드도 사들였다. 리워드형 광고 플랫폼으로 변신 잠금화면 광고로 승승장구하던 2017년 10월, 갑작스러운 위기가 닥쳤다. 구글이 일반 앱에 잠금화면 모듈을 넣어 광고수익을 올리는 것을 금지했다. 애초에 잠금기능이 주 목적인 앱이 아니라면 광고기능을 넣지 말라는 얘기였다. 잠금화면 ...

    한국경제 | 2020.02.18 17:11 | 조수영

  • thumbnail
    GS,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GS칼텍스 주유소 '모빌리티 융복합 스테이션' 변신

    GS는 허태수 GS 회장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전환)’ 전략 아래 정보통신기술(ICT)과 사물인터넷(IoT) 등 기술을 결합해 사업구조를 바꾸고 있다. 허 회장은 “중장기적으로 우리가 보유한 핵심 기술에 ‘디지털 역량’을 접목하고, 우리의 핵심 사업과 연관된 사업으로 신사업을 확장해야 한다”며 “국내 시장을 넘어 글로벌 시장으로 확대해 간다면 누구도 따라올 수 없는 ...

    한국경제 | 2020.02.17 15:22 | 이수빈

  • thumbnail
    '3년 만에 다시 뭉친 보수' 미래통합당 출범식…구름 인파[라이브24]

    ... 조국이 시름시름 앓는 모습을 목격했다. 그런 모습을 더 이상 용인하기 어려웠다. 그런 현실 앞에서 (한국당과의)작은 차이를 극복해야 했고 결단을 내렸다. 우리는 하나다. 나라와 역사의 부름 앞에서 작은 나를 버리고 더 큰 우리로 변신해야 한다"고 했다. 한편 미래통합당은 중도·보수 진영을 아우르는 정당을 출범시켰다고 자평했지만, 정치권에선 '도로 친박당'에 그쳤다는 비판이 나온다. 유승민 새보수당 의원이 출범식에 참여하지 않았기 ...

    한국경제 | 2020.02.17 15:12 | 김명일

  • thumbnail
    '콜' 박신혜 "올해 17년 차, 몰랐던 내 모습 발견"

    ... 박신혜는 20년 전, 같은 집에 살고 있는 ‘영숙’(전종서)과 우연히 전화 한 통으로 연결된 뒤 과거를 바꾸려는 인물 서연 역을 맡는다. 박신혜는 시시각각 변화하는 상황에 따른 헤어, 의상 스타일 등 외적인 변신은 물론 섬세한 감정 변화까지 완벽하게 표현하며 강렬한 존재감으로 극을 이끌어나갈 예정이다. '콜'은 2019년에 살고 있는 서연(박신혜)과 1999년 과거에 살고 있는 영숙(전종서)이 전화 한 통으로 연결되며 벌어지는 ...

    HEI | 2020.02.17 11:13 | 김예랑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중견기업, 속속 '지주사 전환' 막차 탄다

    ... 지주회사에 현물출자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양도차익에 대한 과세 특례를 2022년부터 중단하기로 했다. 해당 내용을 담은 세법 개정안이 지난해 말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2년 뒤부터는 인적분할 이후 현물출자 유상증자를 통해 지주회사로 변신하려는 기업의 주주는 이 과정에서 얻는 차익에 대한 세금을 4년 거치 후 3년간 분할 납부해야 한다. 한 증권사 기업금융 담당임원은 “비용 대비 효과로 보면 지주회사 전환은 여전히 매력적인 승계 방식”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2.16 18:01 | 김진성

  • thumbnail
    강승수 회장 "한샘, 인테리어를 빅데이터 비즈니스로…7년내 年매출 10조 목표"

    ... “인테리어 시장에서 어느 글로벌 대기업도 이뤄내지 못한 성과를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대기업에 다니다가 1995년 대리로 한샘에 입사한 강 회장은 부엌가구 사업에 머물던 한샘을 인테리어 가구 회사로 변신시키는 데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 대규모 직매장, 온라인 사업 진출 등으로 국내 1위 가구 회사에 올려놓는 데도 일조했다. ▷입사 25년 만에 회장직에 올랐습니다.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뒤 대한항공 법무팀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죠. ...

    한국경제 | 2020.02.16 17:37 | 심성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