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36,3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권변호사→시민운동가→행정가…급작스럽게 끝맺은 박원순의 '족적' [라이브24]

    고(故)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10일 숨진 채 발견됐다.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의혹에 휘말려 극단적 선택을 한 것 아니냐는 해석도 나오지만 인권변호사·시민운동가·행정가로 살아온 박원순 시장의 65년은 늘 '성과'로 가득했다. 검사복 벗고 인권변호사로 맹활약한 박원순 1955년 경남 창녕의 한 농가에서 7남매 중 여섯째 아들로 태어난 박원순 시장은 1974년 경기고를 졸업한 뒤 1975년 ...

    한국경제 | 2020.07.11 08:00 | 조준혁

  • thumbnail
    "故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반대한다"

    ... 자살했는지 알 것”이라고 했다. 트위터 등 SNS에서도 ‘#박원순시장의서울시5일장을반대합니다’라는 해시태그를 단 글이 확산되고 있다. 시민단체도 5일장 반대에 나섰다.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은 성명을 통해 “서울시는 즉각 피해자의 큰 고통에 아픔을 더하는 2차 가해를 유발하는 서울시장 장례절차를 재검토하고, 사건의 진상규명 및 손해배상절차에 착수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변은 “서울시는 ...

    한국경제 | 2020.07.11 07:00 | 김남영

  • thumbnail
    佛, 코로나 실업급여 대거 허위청구…檢, 수사 착수

    ... 코로나19 봉쇄 기간 셧다운(일시 영업 중지)한 기업 직원과 자영업자에게 기존 소득의 84%에서 최대 100%까지를 실업급여로 지원했다. 최고지급액은 최저임금(월 1521유로)의 4.5배까지다. 기업 직원은 물론 자영업자나 농민, 변호사·회계사·통역사 등 전문직 종사자들에게도 같은 혜택이 제공됐다. 프랑스 정부는 코로나19 봉쇄 첫 달에만 총 240억유로(32조원)를 실업급여로 지출했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

    한국경제 | 2020.07.10 20:57 | 박상용

  • thumbnail
    민주 "오늘은 추모만"…통합 "그래도 진상은 밝혀야"

    ... 찾았다. 김 전 의원 측은 “장례절차가 마무리될 때까지 당대표 선거 관련 모든 일정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김 전 의원은 전당대회 관련 일정을 당과 상의해 결정한다는 계획이다. 김 전 의원은 “인권변호사였던 고인은 시민사회의 역량을 드높여 한국 민주주의 발전에 공헌하셨다”고 페이스북에 적었다. 성추행 혐의 진상규명 요구도 일각에서는 박 시장에게 제기된 성추행 혐의에 대한 진상규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잇따르고 있다. 의혹이 ...

    한국경제 | 2020.07.10 17:29 | 김소현

  • thumbnail
    서울시장 3선에 대권 꿈꿨지만…"모두 안녕" 허망한 퇴장

    ... 국민의당 대표)을 덥석 껴안았다. 백두대간 종주를 갓 마치고 턱수염이 덥수룩한 채였다. 그렇게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단일화에 합의한 그는 2011년 나경원 당시 한나라당 후보를 꺾고 35대 서울시장에 당선됐다. 박 시장이 인권변호사, 시민운동가에서 정치인으로 탈바꿈한 순간이었다. 그 뒤 박 시장은 2014년·2018년 지방선거에서 내리 3선에 성공했다. 역대 서울시장 중 3선에 성공한 사람은 박 시장이 처음이다. 기존 정치인들과는 전혀 다른 문법과 ...

    한국경제 | 2020.07.10 17:27 | 하수정/박종관

  • 홍콩보안법 탓에…美·中 양쪽에서 얻어맞는 은행들

    ...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이마저도 홍콩보안법 38조에 외국인이 홍콩 밖에서 저지른 보안법 위반 행위도 처벌할 수 있도록 하고 있어 실효성을 확신할 수 없는 상황이다. 미 워싱턴DC 로펌인 매이어브라운의 테이머 솔리먼 변호사는 “은행들이 미·중 갈등 상황에서 정치적 축구공 신세가 됐다”고 말했다. 다른 서방 국가들도 홍콩보안법 관련 대응책을 속속 내놓고 있다. 호주는 9일 홍콩 주민의 호주 체류 기간을 연장하고, 홍콩과의 ...

    한국경제 | 2020.07.10 17:18 | 강현우

  • thumbnail
    대권후보 꿈꾸던 3선 서울시장의 허무한 퇴장

    ... 현 국민의당 대표를 덥석 껴안았다. 백두대간 종주를 갓 마치고 턱수염이 가득한 채였다. 그렇게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 단일화에 합의한 그는 2011년 나경원 전 미래통합당 의원을 꺾고 35대 서울시장에 당선됐다. 박 시장이 인권변호사, 시민운동가에서 정치인으로 탈바꿈한 순간이었다. 그 뒤 박 시장은 2014년·2018년 지방선거에서 내리 3선에 성공했다. 역대 서울시장 중 3선에 성공한 사람은 박 시장이 처음이다. 기존의 정치인들과는 전혀 다른 ...

    한국경제 | 2020.07.10 16:57 | 하수정/박종관

  • thumbnail
    박원순 빈소 찾은 이해찬, 성추행 질문에 "XX 자식!"…'피해자에 대한 예의 어디로'

    ... 빈소를 찾은 이 대표의 이같은 반응에 국민들은 "성추행 하는 건 예의인가", "피해자에 대한 예의는 없나", "앞에서는 민주화 뒤에서는 성추행", "시민운동가 인권변호사 출신이 자살하면 성추행 혐의는 덮어야 하나. 기자로서 질문할 수 있다고 본다", "당신들은 박원순의 자살이 충격적이겠지만 국민들은 앞에서는 정의로눈 척하고 뒤에서 여비서를 성추행했던 박원순의 이중인격이 충격이다" ...

    한국경제 | 2020.07.10 16:51 | 이미나

  • thumbnail
    조희연 "박원순, 노무현·노회찬과 함께 가슴에 뚫린 블랙홀"

    ... 우리의 민주주의를 오늘까지 진척시킨 주역이었다고 감히 말하고 싶다"며 "부천경찰서 성고문 사건,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 보도지침 사건, 서울대 신 교수 사건 등 우리 역사의 굵직한 사건들에서 늘 반짝반짝 빛났던 변호사 박원순을 기억한다"고 했다. 조 교육감은 "노무현 대통령, 노회찬 의원이 떠날 때 허하게 뚫려버린 가슴이 다시 아파 온다"며 "남은 생의 기간, 나 역시 가슴에 블랙홀 세 개를 간직하고 살게 될 ...

    한국경제 | 2020.07.10 15:57 | 조미현

  • thumbnail
    김학균 코스닥시장위원장, 'Stay Strong' 캠페인 참여

    ... 애쓰고 계시는 의료진과 관계자분들에게 존경의 마음을 보낸다”며 “‘K-방역’의 한 축을 담당하며 국민의 건강을 지키고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고 있는 우리 기업들의 노고에도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고 했다. 김 위원장은 다음 참여자로 강석훈 법무법인 율촌 대표 변호사, 한기정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원장, 변재상 미래에셋생명 대표이사를 지목했다. 한경제 기자 hanky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7.10 15:25 | 한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