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1,4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수수료 인상' 한발 물러선 구글…돌연 "한국은 내년 10월로 연기"

    ... 강제가 콘텐츠 사업자들의 결제 방식 선택권을 박탈하고, 높은 수수료가 서비스 혁신을 막을 것이라고 주장한다. 수수료 강제로 콘텐츠 사용료가 올라 소비자 후생에도 부정적인 영향을 준다며 반발했다. 이런 이유로 법무법인 정박과 공동 변호인단은 공동소송 플랫폼 ‘화난사람들’을 통해 24일 구글을 공정거래위원회에 신고할 계획이다. 구글의 인앱결제 강제 조치는 공정거래법상 시장지배적 지위남용 및 불공정거래 행위에 해당한다는 주장이다. 업계 “악영향은 ...

    한국경제 | 2020.11.23 17:26 | 김주완

  • thumbnail
    국내 앱 스타트업, '인앱결제' 강제한 구글 공정위에 신고

    국내 스타트업들이 인앱결제(앱 내 결제) 적용 범위를 확대한 구글을 공정거래위원회에 집단 신고한다. 법무법인 정박의 정종채 변호사 등 공동변호인단 14명은 구글의 인앱결제 확대로 피해를 입은 스타트업을 대리해 24일 공정위에 신고서를 낸다고 23일 밝혔다. 구글의 인앱결제 확대가 공정거래법상 시장지배적 지위 남용 및 불공정거래 행위에 해당한다는 것이다. 공동변호인단은 공동소송 플랫폼 화난사람들을 통해 지난 7월부터 피해를 입은 기업을 모아 왔다. ...

    한국경제 | 2020.11.23 15:52 | 최한종

  • 트럼프 캠프 "펜실베니아 개표 참관인 접근 불충분" 소송 취하 번복

    ... 되면서 개표가 조작됐다는 말이다. 조 바이든 당선인은 막판 우편투표와 대도시 개표 등에 힘입어 선거인단 20명이 걸린 펜실베이니아에서 역전승을 거뒀다. 트럼프 캠프는 지난 15일 두 번째 소장에서는 해당 내용을 취하한 바 있다. 캠프 변호인단을 이끄는 루디 줄리아니는 당시 취하는 캠프 변호사들에 대한 공격과 위협에서 촉발된 의사소통 오류 때문이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캠프는 이 내용이 다시 포함된 소장에서 펜실베이니아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승자로 명명되거나 주 의회가 선거인단을 ...

    한국경제 | 2020.11.20 04:23 | 신현보

  • '대선 불복' 트럼프 변호인단, 새벽 2시 긴급 기자회견

    대선 결과에 불복하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측 변호인단이 미 동부시간으로 19일 오후 12시(한국시간 20일 오전 2시)에 버지니아주 알링턴에 있는 공화당 전국위원회에서 기자회견을 연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아주 확실한 승소의 길을 걷고 있는 변호사들이 중요한 기자회견을 연다"며 "모든 것이 제대로 흘러가고 있다"고 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 소송 업무는 루돌프 줄리아니 전 ...

    한국경제 | 2020.11.19 23:29 | 박상용

  • thumbnail
    [속보] 트럼프 변호인단, 20일 새벽 2시(한국시간) 기자회견

    2020년 미국 대선 결과에 불복하고 있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사진 ) 측 변호인단이 19일 낮 12시(한국시간 20일 새벽 2시) 버지니아주 알링턴에 있는 공화당 전국위원회에서 기자회견을 연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매우 명확하게 승소로 향할 길을 가고 있는 변호사들이 오늘 중요한 기자회견을 연다"면서 "모든 것이 제대로 되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대선 불복 소송 ...

    한국경제 | 2020.11.19 23:07 | 이보배

  • thumbnail
    '상습폭행 혐의' 한진家 이명희 오늘 항소심 선고

    ... 11월부터 2018년 4월까지 운전기사와 경비원 등 9명에게 20여 차례에 걸쳐고성을 지르고 손으로 때려 다치게 한 혐의를 받는다. 비슷한 시기 자택 관리소장에게 화분과 모종삽을 던진 혐의도 있다. 이명희씨 측 변호인단은 사실관계를 인정하면서도 검찰과 상습성 여부를 다퉈왔다. 1심은 범행의 상습성과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해 이씨에게 징역 2년에 집행유예 3년, 사회봉사 80시간을 선고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11.19 07:45

  • thumbnail
    코로나 시대 '뉴노멀 중재'…랜선 타고 분쟁해결 빨라진다

    ... 코트 챔버스(영국 로펌) 전문중재인은 “원래 법원 소송의 대체 수단이었던 중재는 저비용·고효율이 장점인데 점차 비용이 늘고 진행이 느려지면서 변화가 요구됐다”며 “특히 중재판정부는 변호인단을 통해 중재 과정에서 사건을 이해하게 되는 방식(‘Anglo-US’ 모델)에 기대왔는데 이제는 보다 사전에 준비된 상태로 사건을 이끌어 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적법 절차에 대한 강박 관념에서 벗어나 ...

    한국경제 | 2020.11.08 17:15 | 문혜정

  • 美 법원 "우편투표 빨리 보내라"…우체국 "힘든데" [2020 미국의 선택]

    ... 점검을 마치고 오후 4시 30분까지 우편투표 용지가 남아있지 않는다는 것을 증명하라고 명령했다. 이는 투표권 단체인 보트포워드 등 시민단체들이 제기한 소송에 따른 것이다. 그러나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USPS을 대변하는 법무부 변호인단은 법원에 제출한 문서에서 법원 명령상의 시간 제약과 USPS의 업무가 전국적으로 진행되는 점을 고려할 때 법원의 명령대로 처리할 수 없다고 답했다. 다만 USPS는 법원에 “대선 당일 이뤄져야 하는 핵심 업무에 지장이 ...

    한국경제 | 2020.11.04 14:04 | 김정은

  • 이재용, 합병 관련 첫 재판…공소사실 부인

    ... 미래전략실장(부회장), 김종중 전 미래전략실 전략팀장(사장) 등에 대한 첫 번째 공판준비기일을 진행했다. 공판준비기일엔 피고인 출석의무가 없어 이 부회장 등은 법정에 출석하지 않았다. 이날 검찰은 공소사실의 요지를 읽지 않았고 이 부회장 변호인단은 짧게만 입장을 밝혔다. 이 부회장 측은 “통상적 경영활동인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의 합병 및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회계처리가 범죄라는 검찰의 시각에 전혀 동의할 수 없다”며 “공소사실도 인정할 수 없다”고 ...

    한국경제 | 2020.10.22 18:09 | 남정민

  • thumbnail
    이재용 측, 첫 재판서 공소사실 부인…檢 "신속·집중 심리 필요"

    ... 미래전략실장(부회장), 김종중 전 미전실 전략팀장(사장) 등에 대한 첫번째 공판준비기일을 진행했다. 공판준비기일엔 피고인 출석의무가 없어 이 부회장 등은 법정에 출석하지 않았다. 이날 검찰은 공소사실의 요지를 따로 읽지 않아 이 부회장 변호인단은 짧게만 입장을 밝혔다. 이 부회장 측은 "통상적인 경영활동인 제일모직과 삼성물산의 합병, 그리고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회계처리가 범죄라는 검찰의 시각에 전혀 동의할 수 없다"며 "공소사실도 인정할 수 없다"고 ...

    한국경제 | 2020.10.22 15:56 | 남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