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1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신서 금니 빼낸 장례지도사 징역 10개월…"생활고 때문에"

    ... 야간건조물침입절도, 사체손괴 혐의로 기소된 A씨에게 징역 10개월을 선고했다고 12일 밝혔다. A씨는 5월 14일 부산 한 병원 장례식장 시신 안치실에 침입해 펜치와 핀셋으로 시신 금니 10개를 훔친 혐의로 기소됐다. A씨 변호인은 재판과정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A씨에게 갑자기 일감이 줄어 월수입이 100만원 내외에 불과해 우발적으로 범행을 저질렀다"며 선처를 호소했다. 재판부는 "범행 수단과 방법, 결과 등에 비추어 볼 때 죄질이 ...

    한국경제 | 2020.07.12 11:01 | YONHAP

  • thumbnail
    '선수선발 비리 의혹' 고종수 전 감독 법정에 처음 선다

    ... 명목으로 지인으로 부터 7만원 상당 양주를 대접받기도 했다고 덧붙였다. 재판부는 앞서 3∼5월에 3차례의 공판 준비 절차를 진행했다. 피고인 출석 의무가 없어서, 고 전 감독 등은 나오지 않았다. 공판 준비 기일에서 고 전 감독 변호인은 선수 선발이 감독의 일이지, 구단 사무는 아니라는 점에서 대전시티즌 업무를 방해한 게 아니라고 주장했다. 김 전 의장 측은 "공소장에 이번 사건과 관련 없는 불필요한 부분이 기재돼 있다"며 공소장 일본주의(一本主義)에 어긋난다고 ...

    한국경제 | 2020.07.12 08:00 | YONHAP

  • thumbnail
    "비서들, 싫다는 얘길 안 해" 박원순 과거 발언 재조명

    ... 지적했다. 한편 박원순 시장에게 성추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미투 폭로자는 현재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원순 시장의 전 비서 A씨는 지난 8일 서울지방경찰청에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사건 고소장을 접수하고 변호인과 함께 조사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본인 외에도 더 많은 피해자가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박원순 시장이 두려워 아무도 신고를 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피해자 A씨의 고소장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은 2016년 ...

    한국경제 | 2020.07.11 13:48 | 김명일

  • thumbnail
    '그루밍 성범죄' 왕기춘, 합의하 성관계 주장…"연애 감정 있었다"

    미성년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전 유도 국가대표 왕기춘(32)이 혐의를 부인했다. 지난 10일 대구지법 형사12부(이진관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국민참여재판 진행 여부 결정을 위한 공판준비기일에서 왕기춘 측 변호인은 "합의하에 성관계를 가졌다"고 주장했다. 또 "피고인과 피해자는 연애 감정이 있었고, 성관계 과정에서 폭행 등은 없었다"면서 "성 착취도 아니다"고 강조했다. 이날 ...

    한국경제 | 2020.07.11 12:05 | 이보배

  • thumbnail
    "맑은 분" "엄격해서" 박원순 추모 메시지 2차 가해 논란

    ... 우려했다. 한편 박원순 시장에게 성추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미투 폭로자는 현재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원순 시장의 전 비서 A씨는 지난 8일 서울지방경찰청에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사건 고소장을 접수하고 변호인과 함께 조사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본인 외에도 더 많은 피해자가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박원순 시장이 두려워 아무도 신고를 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7@hankyu...

    한국경제 | 2020.07.11 11:08 | 김명일

  • thumbnail
    가족장 논의하다 갑자기 서울특별시장(葬)…유족 요구?

    ... 지적했다. 박원순 시장에게 성추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미투 폭로자는 현재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원순 시장의 전 비서 A씨는 지난 8일 서울지방경찰청에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사건 고소장을 접수하고 변호인과 함께 조사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본인 외에도 더 많은 피해자가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박원순 시장이 두려워 아무도 신고를 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피해자 A씨의 고소장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은 2016년 ...

    한국경제 | 2020.07.11 09:17 | 김명일

  • thumbnail
    성범죄 억만장자 돕다 구속된 전 연인 "코로나 무서워" 보석신청

    ... 60억원에 GPS 감시 제안 미국 억만장자 제프리 엡스타인과 미성년 성범죄를 공모한 혐의로 구속된 그의 전 여자친구 길레인 맥스웰(58)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이 우려된다며 보석을 신청했다. 맥스웰 측 변호인은 10일(현지시간) 미 뉴욕 법원에 맥스웰이 교도소에서 코로나19에 걸릴 위험이 "심각하다"며 이같이 주장했다고 영국 BBC방송이 보도했다. 이들은 보석금으로 500만 달러(약 60억원)를 제시했다. 법원은 보석 허용 여부를 ...

    한국경제 | 2020.07.11 09:15 | YONHAP

  • thumbnail
    "왜 4년이나 참았나?" 박원순 피해자에 쏟아지는 2차 가해

    ... 넘어섰다. 박원순 시장에게 성추행 피해를 당했다고 주장한 미투 폭로자는 현재 정신과 치료까지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원순 시장의 전 비서 A씨는 지난 8일 서울지방경찰청에 업무상 위력에 의한 성추행 사건 고소장을 접수하고 변호인과 함께 조사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A씨는 본인 외에도 더 많은 피해자가 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박원순 시장이 두려워 아무도 신고를 하지 못하고 있었다고 전했다. 피해자 A씨의 고소장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은 2016년 ...

    한국경제 | 2020.07.11 08:16 | 김명일

  • thumbnail
    인권변호사→시민운동가→행정가…급작스럽게 끝맺은 박원순의 '족적' [라이브24]

    ... 고소장에 적은 마지막 문장은 깊은 여운을 남겼다. "호숫가에서 아이들이 장난삼아 던진 돌멩이로 개구리를 맞춘다. 아이들은 장난이지만 개구리는 치명적 피해를 입는다"는 내용이었다. 박 시장은 같은해 이 사건의 변호인 자격으로 받은 '올해의 여성운동상' 상금을 한국여성단체연합에 기부하기도 했다. 진보적 시민운동계의 기둥으로 자리 잡은 박원순 박원순 시장은 1994년 국내의 대표적인 시민단체인 '참여연대' 설립을 ...

    한국경제 | 2020.07.11 08:00 | 조준혁

  • thumbnail
    크렘린궁의 손보기?…야당소속 러 하바롭스크 주지사 2개월 구속

    ... 주지사(50)가 2개월 동안 구속 수사를 받게 됐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모스크바 바스만니 구역법원은 10일(현지시간) 구속전 피의자 심문에서 푸르갈을 9월 9일까지 2개월간 구속수사할 수 있게 해달라는 수사당국의 요청을 받아들였다. 변호인단은 즉각 항소 의사를 밝혔다. 푸르갈 주지사도 이날 심문에서 자신에 대한 모든 혐의를 부인하면서 범죄에 개입한 바 없다고 주장했다. 중대범죄 수사를 담당하는 연방수사위원회와 정보기관인 연방보안국(FSB)은 전날 아침 출근 중이던 ...

    한국경제 | 2020.07.11 00: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