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4,8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클럽서 시비끝에 20대 숨지게 한 태권도 4단 3명 징역 12년 구형

    ... 등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의식을 잃은 A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뇌출혈로 끝내 사망했다. 김씨 등은 당초 상해치사 혐의로 구속됐으나 검찰은 범행에 고의성이 있었다고 판단해 이들에게 살인죄를 적용해 재판에 넘겼다. 그러나 변호인들은 우발적 폭행이었을 뿐 살해 의도는 없었기 때문에 살인죄를 적용해서는 안 된다는 주장을 펼쳐왔다. 구형에 앞서 A씨의 아버지는 재판부를 향해 "구둣발로 사람의 머리를 축구공 차듯이 가격해서 끝내 숨통을 끊었다. 이게 살인이 ...

    한국경제 | 2020.05.26 13:05 | YONHAP

  • thumbnail
    '반역인가 혁명인가' 10·26 사건 40년만에 재심 청구(종합)

    김재규 유족 "재심으로 구하고자 하는 건 판결보다 역사" 현대사의 물줄기를 바꾼 10.26 사건에 대한 새로운 사법적 판단과 역사적 평가를 구하는 재심이 40년 만에 청구된다.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유족과 김재규 재심 변호인단은 26일 오전 서울 서초동 민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재심 청구 의사를 밝혔다. 김재규는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 전 대통령과 차지철 전 청와대 경호실장을 살해한 혐의(내란죄)로 기소된 지 6개월만인 이듬해 5월 사형에 ...

    한국경제 | 2020.05.26 11:45 | YONHAP

  • thumbnail
    '반역인가 혁명인가' 10·26 사건 40년만에 재심 청구

    김재규 유족 "재심으로 구하고자 하는 건 판결보다 역사" 현대사의 물줄기를 바꾼 10.26 사건에 대한 새로운 사법적 판단과 역사적 평가를 구하는 재심이 40년 만에 청구된다. 26일 김재규 재심 변호인단에 따르면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유족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동 민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재심 청구 의사를 밝힐 예정이다. 김재규는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 전 대통령과 차지철 전 청와대 경호실장을 살해한 혐의(내란죄)로 이듬해 ...

    한국경제 | 2020.05.26 10:09 | YONHAP

  • thumbnail
    'n번방' 와치맨, "범죄 수익 하나도 없어"

    ...9;에 유포한 사건에 가담한 '와치맨' 전모(38)씨 측이 "범행으로 얻은 이익은 하나도 없다"는 취지로 변론했다. 25일 수원지법 형사9단독 박민 판사 심리로 열린 속행 공판에서 전모 씨의 변호인은 "피고인이 이번 범행으로 취득한 이익이 없기 때문에 본인 계좌뿐만 아니라 가족 계좌도 모두 제출할 수 있다"고 전했다. 검찰은 지난 3월 19일 전 씨에게 징역 3년 6월을 구형했다. 이후 솜방망이 처벌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5.25 18:17 | 신용현

  • thumbnail
    'n번방' 주범 '와치맨' "범행으로 얻은 이익 없어"

    변호인 "본인 뿐만 아니라 가족 계좌까지 확인해도 좋아" 미성년자 성 착취물 유포 방인 'n번방'으로의 통로 역할을 한 '와치맨' 측이 "범행으로 얻은 이익은 하나도 없다"는 취지로 변론했다. 수원지법 형사9단독 박민 판사 심리로 25일 열린 이 사건 속행 공판에서 텔레그램 아이디 '와치맨' 전모(38·회사원) 씨의 변호인은 "피고인이 이번 범행으로 취득한 이익이 없기 때문에 본인 계좌뿐만 아니라 가족 계좌도 모두 제출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

    한국경제 | 2020.05.25 17:50 | YONHAP

  • thumbnail
    성착취물 유포 혐의 승려, '박사방' 영상물 등 1천260건 소지

    ...년이 대상인 영상물을 포함해 총 1천260건의 성 착취물을 소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은 A씨가 성 착취물을 구매해 일부를 판매한 점에 미뤄 그가 영리 목적으로 성 착취물을 소지하고 있던 것으로 판단했다. A씨의 변호인은 검찰의 공소사실에 대해 대체로 인정한다는 입장을 보이면서도 검찰이 제출한 증거목록의 누락 부분을 확인하고, 일부 증거물과 관련한 열람 후에 의견을 밝히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에 앞서 머리를 짧게 자른 모습의 A씨는 재판부의 ...

    한국경제 | 2020.05.25 16:56 | YONHAP

  • thumbnail
    채널A 기자측 "진상조사는 추정적 결론…절차·인권 무시"(종합)

    변호인 통해 입장발표…주요 증거물 '휴대전화 2대' 검찰 제출 확인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의 핵심 당사자인 채널A 이모(35) 기자 측이 채널A의 진상조사위원회 발표와 관련해 그 내용이 추정에 불과하다며 반박하고 나섰다. 또한 진상조사 과정에서 적법한 절차와 이 기자의 인권이 무시됐다고 비판했다. 이 기자 측 변호인은 25일 입장문을 내고 "진상조사위 발표 내용은 스스로도 인정한 것처럼 부실한 조사 및 한정된 증거를 토대로 성급히 추정적 결론을 ...

    한국경제 | 2020.05.25 15:12 | YONHAP

  • thumbnail
    '내 수사에 허점 없었나'…강원경찰, 공판 참여제 시행

    ... 공판 과정을 직접 참관하는 '자기 사건 공판 참여제'를 시행 중이라고 25일 밝혔다. 올해 3월부터 시행 중인 공판 참여제는 수사관이나 수사부서의 과장 또는 팀장이 담당 사건의 공판 과정을 지켜보며 재판장의 관심과 검사와 변호인 간 쟁점 등을 직접 확인해 경찰 수사 과정과 결과에 오류나 미흡한 점이 없었는지 살피는 제도다. 현재까지 도내 수사부서 근무자 734명 중 160명이 공판에 참여했다. 태백경찰서 지능범죄수사팀 수사관 3명은 자신들이 붙잡은 ...

    한국경제 | 2020.05.25 15:04 | YONHAP

  • thumbnail
    채널A 기자측 "회사 진상조사는 추정적 결론…절차·인권 무시"

    변호인 통해 입장발표…주요 증거물 '휴대전화 2대' 검찰 제출 확인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의 핵심 당사자인 채널A 이모(35) 기자 측이 채널A의 진상조사위원회 발표와 관련해 그 내용이 추정에 불과하다며 반박하고 나섰다. 또한 진상조사 과정에서 적법한 절차와 이 기자의 인권이 무시됐다고 비판했다. 이 기자 측 변호인은 25일 입장문을 내고 "진상조사위 발표 내용은 스스로도 인정한 것처럼 부실한 조사 및 한정된 증거를 토대로 성급히 추정적 결론을 ...

    한국경제 | 2020.05.25 14:50 | YONHAP

  • thumbnail
    채널A 기자 "녹취록은 그냥 창작"…'검언유착' 규명 제자리

    ... 했지만 녹음파일 등 당사자를 밝힐 물증은 역시 발견되지 않았다. 이 기자는 사내 보고와 진상조사 과정에서 이 통화 당사자에 대한 진술을 두 차례 바꿨다. 이 기자는 검찰 수사가 본격화한 이달 들어 회사의 추가 조사를 거부하고 변호인을 통해 의견서를 냈다. "(조사위에) 사실과 전혀 다른 녹취록을 제시한 바 있고, 지씨의 요구로 6∼7초간 들려준 녹음은 검사장이 아닌 제3자의 목소리를 들려준 것이라는 최초 진술이 사실에 부합한다"는 취지다. 3월31일 MBC의 ...

    한국경제 | 2020.05.25 11: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