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21-13630 / 14,3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세풍'사건 등 12일 공판

    ... 이번 재판이 언제 끝날지는 점치기 어려운 상황이다. 이 공판 직후에는 안기부 사건으로 기소된 강삼재 전 신한국당 사무총장(한나라당 의원)과 김기섭 전 안기부 운영차장에 대한 공판이 열린다. 안기부의 모든 계좌를 확인해 봐야 한다는 변호인측 주장으로 재판이 다소 공전중인 가운데 이날은 강 의원으로부터 선거자금 세탁을 도와준 대가로 금품을 제공받은 혐의로 기소된 주영도 전 종금사 지점장이 증인으로 나올 예정이다. 한편 11일 오후에는 같은 재판부 심리로 `이용호 게이트'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이수동씨, 특검팀 고소

    이수동 전 아태재단 상임이사는 8일 차정일 특별검사팀이 피의자신문조서를 위조했다며 특검팀을 허위공문서 작성 및 공무상 기밀누설 혐의로 서울지검에 고소했다. 이씨는 가족과 변호인을 통해 제출한 고소장에서 "특검팀은 피의자신문조서를 받은 뒤 밖으로 가지고 나가 2-3시간 지나 일부 내용이 누락된 조서를 갖고와 서명날인을 강요했으며 수사상 알게 된 비밀을 언론기관에 누설했다"고 주장했다. 이씨는 정.관.군 등 각종 인사에 개입했다고 보도해 명예를 훼손했다며 ...

    연합뉴스 | 2002.03.08 00:00

  • MS, 화해안 반대 9개주 청원 기각 요청

    ... 제출한 문서에서 지난해 11월 마련된 법무부와 MS간 화해안에 반대하는 이들 9개 주가 반독점 정책을 결정하는 과정에서 연방정부를 대신할 수는 없는 일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와 관련, 화해안에 반대하는 9개 주는 3월11일 열리는 심리에서 콜라 코틀리연방지법 판사에게 자신들의 주장을 제기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MS측 변호인들은 3월6일 개별적으로 열리는 청문회를 통해 이들 9개주가 화해안을 승인하도록 설득한다는 방침이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2.02.28 09:39

  • 김영재씨 개입여부 집중조사

    ... 부탁을받고 당시 재단 사무부총장이던 K대 황모 교수를 통해 김영재 전 금감원 부원장보와이용호씨와의 만남을 주선, 선처가 이뤄지도록 한 뒤 이듬해 3월 이용호씨로부터 사례비 명목으로 5천만원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그러나 이씨측 변호인은 이날 "이수동씨에게 부탁해 김영재씨를 만났다는 도씨의 진술은 거짓"이라며 지난 24일 아침 이-도씨간 통화내용이 담긴 녹취록을 법원에제출했다. 녹취록은 `이수동씨가 금감원 조사무마 청탁을 받고 황 교수를 통해 김영재씨를소개해줬다'는 ...

    연합뉴스 | 2002.02.28 00:00

  • '이용호 게이트' 관련자 '총출동'

    ... 대검 중수3과장과 노승권 대검 연구관 등 5명이 등장하는 보기드문 장면이 연출됐다. 과거 옷로비,파업유도 사건과 달리 이번 사건에서는 특검에도 공소유지 권한이부여돼 사상 처음으로 검찰과 함께 재판에 참여하게 된 것. 맞은편 변호인석 역시 이용호씨 변호인인 검사장 출신의 제갈융우 변호사와 승환씨 남매의 변론을 맡은 원용복 변호사 등 모두 9명이 나와 자리를 가득 채웠다. 이용호씨를 제외한 피고인들은 모두 첫 공판이어서 특검.검찰의 주신문과 변호인측 반대신문이 ...

    연합뉴스 | 2002.02.26 00:00

  • 보험사, JP 모건 고소

    일부 보험회사들은 JP 모건 체이스가 파산한 엔론사의 부채 은닉을 지원했다는 이유로 이번 주안에 소송을 제기할 것이라고 뉴욕타임스가 25일 보도했다. 이 신문에 따르면 크로니시, 리브, 웨이너, 헬먼사의 변호인 앨런 레빈은 JP모건이 부채를 상업 거래로 위장, 엔론사가 부채를 숨기는데 일조했다며 소송을 준비중이다. 레빈 변호사는 "체이스가 보험 업체들을 속이기 위해 고의로 엔론에 대한 대출을 상업 거래로 숨겼다는 결론은 체이스측이 다른 업체들과 ...

    연합뉴스 | 2002.02.26 00:00

  • SEC, 기업인 부당이득 회수시사.."스톡옵션 취소가능"

    ...권거래위원회(SEC)는 회계 조작이나 내부 거래로 기업 경영자가 부당 이익을 취할 경우 이를 원천적으로 회수하는 방안을 모색하고 있는 것으로 SEC 책임자가 22일 시사했다. SEC의 하비 패트 위원장은 워싱턴에서 증권전문변호인단 모임에 참석한후 기자들과 만나 "기업 경영자가 (불법으로) 단기 이익을 취하지 못하도록 할 것"이라면서이 점을 "의무화하게될지 모른다"고 말했다. 그는 "부당한 방법으로 돈을 버는 것이미국 사회의 기본 이념에 위배된다"고 강조했다. ...

    연합뉴스 | 2002.02.23 00:00

  • [케이블 하이라이트] (22일) '생방송 뮤직큐' 등

    ... 재능 있는 DJ로 인정받고 있는 라디오 진행의 묘미는 무엇인지 알아보고 남는 시간을 어떻게 활용하고 있는지 살펴본다. □의혹의 밤(OCN 채널22 오후 10시)=워싱턴의 포토맥 강가에서 20대 여자가 목이 잘린 시체로 발견된다. 현장에서 칼 웨인 앤더슨이라는 부랑자가 용의자로 체포된다. 국선 변호인 캐서린 라일리가 이 사건을 맡게 된다. 재판이 계속될수록 용의자가 무죄라는 심증이 굳어지지만 이들을 협박하는 검은 그림자가 점점 다가온다.

    한국경제 | 2002.02.21 14:54

  • 이석희씨 "소환에 불응" .. 美 법정출두 강력반발

    ... 심리 재판에서 "체포영장과 인도 요청 등 관련 사실을 잘 알고 있으나 신병 인도에 동의하지 않는다"며 자진 귀국할 의사가 없음을 명확히 했다. 이날 열린 인정 심리는 전체적인 범죄인 인도재판 본안 심리중 첫 단계다. 한국계 변호인 2명을 추가로 선임해 모두 4명의 변호인단을 구성한 이씨는 뇌물 수수 등 한국 정부가 제시한 혐의 사항을 담당 판사가 낭독하자 자신의 변호인을 바라보며 단호하게 고개를 가로젓는 등 완강히 부인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 체포영장에 기재된 ...

    한국경제 | 2002.02.20 18:18

  • "이석희씨 불법 체류자 아니다" .. 이씨측

    지난 1998년8월 이후미국에서 도피 생활을 하고 있는 이석희 전 국세청 차장이 당초 알려진 것과 달리 합법적인 체류자라는 주장이 나와 관심을 끌고 있다. 이씨의 친형 이명희씨와 변호인단에 새로 합류한 현태훈(미국명 제임스 현) 변호사는 19일 오후(한국 시간 20일 새벽) 미국 미시간주 서부 연방지법에서 열린 이씨 인도 소송 인정 심리가 끝난 후 기자들에게 이씨가 불법 체류자라는 언론 보도는완전 오보라고 주장했다. 이씨측의 주장대로 이씨가 합법 ...

    연합뉴스 | 2002.02.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