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641-13650 / 21,4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엔더스게임' 개봉 연기한 이유 알고보니…

    ... 공격에서 가까스로 살아남은 뒤, 우주함대를 결성한 인류는 지구를 지켜낼 단 한 명의 영웅으로 뛰어난 지능과 천재적 전략을 지닌 '엔더'를 선택한다. 외로움과 고통을 이겨내고 철저한 훈련과 시뮬레이션 전투를 통해 우주함대 최고의 지휘관으로 성장한 '엔더'의 최후의 반격이 시작된다. 한편, 12월 영화 '집으로 가는길' '변호인' '용의자' 등 국내 대작들이 줄줄이 개봉하면서 연말 치열한 스크린 전쟁이 예상된다.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13.12.11 19:54 | 김현진

  • thumbnail
    송강호, 한국갤럽 선정 '올해를 빛낸 배우' 1위

    ... 만이다. 올해 송강호는 영화 ‘설국열차’와 ‘관상’을 히트 시키면서 도합 1,700만 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했다. 오는 18일에는 고(故) 노무현 대통령을 다룬 영화 ‘변호인’으로 또 한번 관객을 찾는다. 송강호에 이어 2위에 오른 배우는 하정우다. ‘베를린’과 ‘더 테러 라이브’를 통해 관객을 만난 하정우는 18.9%의 지지를 받았다. 이어 ‘지.아이.조 ...

    텐아시아 | 2013.12.11 19:49 | 강소은

  • thumbnail
    [포토] 이청아, '상큼 미소에 男心 흔들~'

    [변성현 기자] 배우 이청아가 11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변호인'(감독 양우석, 제작 위더스필름㈜)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송강호, 김영애, 오달수, 곽도원, 임시완, 이성민 주연의 '변호인'은 1980년대 초 빽도 없고, 돈도 없고, 가방끈도 짧은 세무 변호사 송우석(송강호), 잘나가고 돈 잘버는 변호사로 이름을 날리던 그의 인생을 송두리째 바꾼 다섯 번의 공판을 다룬 영화다. 한편 영화 '변호인'은 ...

    한국경제 | 2013.12.11 19:48 | 변성현

  • thumbnail
    [포토] 이청아, '환한 미소가 사랑스러워~'

    [변성현 기자] 배우 이청아가 11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린 영화 '변호인'(감독 양우석, 제작 위더스필름㈜)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송강호, 김영애, 오달수, 곽도원, 임시완, 이성민 주연의 '변호인'은 1980년대 초 빽도 없고, 돈도 없고, 가방끈도 짧은 세무 변호사 송우석(송강호), 잘나가고 돈 잘버는 변호사로 이름을 날리던 그의 인생을 송두리째 바꾼 다섯 번의 공판을 다룬 영화다. 한편 영화 '변호인'은 ...

    한국경제 | 2013.12.11 19:46 | 변성현

  • 오바마에 독극물 보낸 여배우, 유죄인정…형량은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마이클 블룸버그 뉴욕 시장에게 독극물 리친이 든 편지를 보낸 혐의로 기소된 30대 여배우가 유죄를 인정했다고 CNN과 AP 통신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피고인인 섀넌 리처드슨(35)의 변호인은 이날 텍사스주 연방 지법에서 열린 공판에서 검찰이 제기한 독극물 생산 및 소지 혐의를 인정했다. 리처드슨의 피고인은 검찰과 형량경감 협상 끝에 검찰이 최고 형량을 징역 18년으로 하는 조건으로 유죄를 인정하는 데 지난달 ...

    연합뉴스 | 2013.12.11 09:06

  • [인터뷰] '변호인' 송강호 "제 평생 가장 힘든 배역이예요"

    올들어 '설국열차'(934만명)와 '관상'(913만명)을 잇따라 히트시키며 '충무로 흥행 킹'임을 과시한 송강호(46)가 고(故) 노무현 대통령 역할을 한 '변호인'으로 오는 18일 관객들을 다시 찾는다. 1981년 대학생 간첩단에 관한 부림사건 실화를 모티프로 만든 이 영화에서 송강호는 부산상고 출신의 세무전문 변호사 송우석 역할을 맡아 우연한 사건을 계기로 인권변호사로 탈바꿈하게 된다. 시사회를 통해 영화를 접한 관객들은 인터넷과 트위터 상에서 ...

    한국경제 | 2013.12.11 07:33 | 유재혁

  • 막바지 향하는 효성그룹 수사…사법처리 수위는

    ... 거론된다. 조 사장은 수백억원대의 횡령·배임 혐의를 받고 있다. 효성그룹은 검찰 수사와 관련, "공적자금을 받는 대신 10여년 동안 이익을 내 부실을 털어내는 과정이었을 뿐 비자금이나 개인 횡령은 없었다"고 반박하고 있다. 변호인들도 이번 사건은 최근 CJ그룹의 탈세 및 비자금 사건이 아니라 과거 2000년대 초반 대기업들의 분식회계 사건과 비슷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는 2000년대 초·중반께 대기업들이 분식회계를 스스로 금융당국에 고백하거나 ...

    연합뉴스 | 2013.12.10 17:13

  • thumbnail
    '집으로' vs '변호인' vs '용의자'…연말 특수 극장가 3파전

    ... 대서양 건너 외딴 섬 마르티니크 감옥에 2년 간 수감된 평범한 함국인 주부의 실화를 다룬 작품이다. 전도연은 '칸의 여왕'이라는 수식어가 아깝지 않을 만큼 온몸으로 울며 신들린 연기를 선보였다. 흥행 배우 송강호 주연의 영화 '변호인'은 실존 인물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은다. 이 작품은 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젊은 시절 실제 이야기를 모티브로 다뤘다는 점에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2011년 당시 '도가니'를 통해 사회적인 공분을 이끌어내며 ...

    한국경제 | 2013.12.10 16:23 | 김현진

  • 승부조작 씨름선수 3명 첫공판…혐의 인정

    ... 혐의(국민체육진흥법 위반)로 기소된 씨름선수들이 첫 재판에서 혐의를 인정했다. 전주지법 형사 제3단독(서재국 판사) 심리로 10일 오전 열린 1차 공판에서 씨름선수인 안태민(26·구속), 장정일(36·구속), 이용호(28·불구속) 씨는 변호인을 통해 씨름대회에서 두차례 승부조작을 대가로 돈을 주고받은 사실을 시인했다. 서 판사는 선수들에게 "일반 사건과 달리 스포츠 조작은 경기를 본 관객을 바보로 만드는 일로 사안이 중대하다"고 설명하고 10여분만에 재판을 마쳤다. ...

    연합뉴스 | 2013.12.10 14:04

  • 내란음모 17차 공판…압수수색 적법성 공방 계속

    검찰과 변호인단은 내란음모 공판에서 국가정보원의 압수수색 절차가 적법했는지를 두고 공방을 계속했다. 10일 수원지법 형사12부(부장판사 김정운) 심리로 열린 제17차 공판에는 진보당 경기도당 부위원장 홍순석 피고인에 대한 8월 28일 압수수색에 참여한 국정원 수사관 조모씨가 증인으로 출석했다. 조씨는 "홍순석 피고인 자택에서 휴대전화 4대 등 디지털 저장매체 23점을 압수해 분석했다"며 "김일성 주체사상과 관련된 파일 1개와 비폰(비밀 휴대전화)으로 ...

    연합뉴스 | 2013.12.10 13: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