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4,7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캐나다 법원, 화웨이 멍완저우 재판 진행…中강력 반발 예상

    ... 국가로 인도되기 위해서는 그의 혐의가 해당 국가에서 범죄로 인정돼야 한다는 요건이다. 미국이 멍 부회장을 은행 사기 등을 통해 대(對)이란 제재를 위반했다며 기소하고 캐나다 당국에 범죄인 인도를 요구해온 가운데 멍 부회장의 변호인 측은 그동안 캐나다는 '이란 제재' 관련 법이 없기 때문에 멍 부회장에 대한 혐의는 캐나다에서 범죄가 되지 않는다면서 석방을 촉구해왔다. 이에 대해 캐나다 검찰은 이란에 대한 제재법안 유무에 상관없이 멍 부회장이...

    한국경제 | 2020.05.28 08:17 | 조아라

  • thumbnail
    "죄지었다면 캐나다서도 범죄"…캐나다 법원, 멍완저우 재판지속(종합)

    `캐나다에선 범죄안된다' 변호인측 주장 거부…'이중범죄' 충족 판단 멍 부회장, 범죄인 인도 재판에서 불리…중국, 강력히 반발할 듯 중국 화웨이 런정페이(任正非) 창업자의 딸인 멍완저우(孟晩舟) 부회장이 캐나다 법원으로부터 미국으로의 범죄인 인도 여부와 관련한 재판에서 불리한 결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멍 부회장의 범죄인 인도 여부에 대한 재판은 계속 진행된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캐나다 법원은 27일(현지시간) 미국에서 기소된 멍 부회장의 ...

    한국경제 | 2020.05.28 05:05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법원 "화웨이 멍완저우, 범죄인 인도 재판 계속 진행"

    ... 계속된다. 멍 부회장에게는 불리한 결정이다. 이른바 '쌍방 가벌성' 충족 여부는 이번 재판의 핵심 쟁점이었다. 범죄인 인도를 청구한 청구국과 피청구국 양쪽에서 범죄가 성립해야 신병을 인도할 수 있다. 그동안 멍 부회장의 변호인 측은 캐나다가 인도 절차를 개시했을 당시 미국과 달리 이란에 대한 제재를 부과하지 않아 인도 조건이 성립하지 않는다고 주장해왔다. 멍 부회장은 미국의 요청으로 지난 2018년 12월 1일 밴쿠버에서 캐나다 당국에 의해 체포됐다. ...

    한국경제 | 2020.05.28 03:46 | YONHAP

  • thumbnail
    박사방 '부따' 강훈, 첫 재판서 "조주빈이 협박, 나도 피해자"

    ... 강훈(18)이 27일 첫 재판에서 주범 조주빈(24)의 협박으로 범행에 가담하게 됐다며 선처를 호소했다. 자신 역시 피해자라는 주장이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1부(조성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강 군에 대한 첫 공판에서 그의 변호인은 "조주빈은 자신의 지시에 완전히 복종하며 일할 하수인이 필요 했고, 그 하수인이 바로 강 군이었다"고 밝혔다. 강 군은 텔레그램 '박사방'에서 피해자들에게 성착취물 제작을 요구하고, 박사방 관리·홍보와 ...

    한국경제 | 2020.05.27 17:53 | 이보배

  • thumbnail
    '부따' 강훈 "협박당해 가담…조주빈 단독 범행이었다"

    ... 잡혀" 성 착취물을 유포한 '박사방' 운영에 가담한 10대 공범 '부따' 강훈(18)이 주범 조주빈(24·구속기소)의 협박 때문에 범행을 저지르게 됐다며 법정에서 선처를 호소했다. 강군의 변호인은 27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31부(조성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강군에 대한 첫 공판에서 "조주빈은 자신의 지시에 완전히 복종하며 일할 하수인을 필요로 했고 그 하수인이 바로 강군이었다"고 밝혔다. 변호인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0.05.27 16:15 | YONHAP

  • thumbnail
    법원 "조국 동생, 증거인멸 공동정범 소지"…보석후 첫 재판(종합)

    ... "피고인이 증거인멸 혐의와 관련해 A·B씨가 서류를 옮기고 파쇄하는 등 증거인멸 전 과정에서 현장에 함께한 것으로 보인다"며 "그렇다면 피고인을 교사범이 아닌 공동정범으로 봐야 하는 것이 아닌가"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검찰과 변호인 양측에 조씨를 증거인멸 공동정범으로 간주하는 데 대한 의견서를 제출하라고 요구했다. 이 같은 언급은 재판부가 앞서 변론 재개 결정을 내린 이유로 해석된다. 재판부는 당초 지난 12일 조씨에 대한 선고 공판을 열려다 전날 이를 취소하고 ...

    한국경제 | 2020.05.27 15:24 | YONHAP

  • thumbnail
    '손석희 공갈미수 혐의' 김웅 징역 1년6개월 구형

    ... 김씨는 2018년 8월부터 2019년 1월까지 손 대표에게 '2017년 차 사고를 기사화하겠다', '폭행 혐의로 고소하겠다'며 채용과 2억 4천만원의 금품을 요구했으나 미수에 그친 혐의로 기소됐다. 변호인 측은 "피고인은 손 사장에게 폭행을 당한 뒤 진정한 사과를 요구했을 뿐이고, 접촉사고를 언급하거나 돈을 요구하지 않았다"며 "투자나 용역 제안은 손 사장이 먼저 했고, 진정성 있는 사과가 없는 피해자의 ...

    한국경제 | 2020.05.27 14:57 | YONHAP

  • thumbnail
    "부산이란 도시 이미지 실추됐다" 오거돈 상대 손배소 추진

    ... 사퇴로 가덕도 신공항, 경부선 지하화 등 대규모 사업은 잠정 중단되는 등 부산 발전도 퇴보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단체들은 이날 선포식 이후 단체별로 서명운동을 벌여 시민 1만명의 서명을 받으면 이언주 미래통합당 의원 등으로 구성된 변호인단에 의뢰해 부산지법에 소송을 제기할 예정이다. 같은 시각 부산경찰청 앞에서는 20여개 단체로 구성된 부산시여성단체협의회가 기자회견을 열고 오 전 시장에 대한 경찰의 엄정한 수사를 촉구했다. 부산시여성단체협의회는 "경찰이 오 전 시장의 ...

    한국경제 | 2020.05.27 14:41 | YONHAP

  • thumbnail
    전 서울대 서문과 교수 성추행 피해자 "국민참여재판 반대"

    ... 국민참여재판도 가능" 피해자 "사람들 앞에서 피해진술 원치않아…실명공개 맥락 이해해야" 대학원생 제자를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된 전 서울대 서어서문학과 A씨 사건을 국민참여재판으로 진행할지에 대해 법정에서 공방이 벌어졌다. A씨의 변호인은 27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9부(김창형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준비기일에서 혐의를 부인하며 국민참여재판을 통해 판단을 받아보고싶다는 의사를 고수했다. A씨는 서울대 교수이던 2015∼2017년 외국 학회에 제자 B씨와 ...

    한국경제 | 2020.05.27 12:38 | YONHAP

  • thumbnail
    법원 "조권, 증거인멸교사 아닌 공동정범 소지"…보석후 첫 재판

    ... 것이 옳지 않으냐는 게 재판부의 판단이다. 검찰은 조씨가 지난해 8월 말 웅동학원 관련 수사가 시작되자 관련 업체 직원에게 문서 세단기를 빌려 웅동학원 공사와 민사소송 관련 서류들을 파쇄하라고 시켰다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검찰과 변호인 양측에 조씨를 증거인멸 공동정범으로 간주하는 데 대한 의견서를 제출하라고 요구했다. 이날 공판은 조씨가 지난 13일 재판부의 직권 보석 결정으로 서울 동부구치소에서 석방된 이후 불구속 상태로 받는 첫 재판이다. 앞선 공판에 종종 ...

    한국경제 | 2020.05.27 12:2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