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4,7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유전자가위 특허 부당 이전' 김진수 전 교수 혐의 부인

    26일 대전지법서 사기·업무상 배임 사건 첫 재판 변호인 통해 검찰 공소사실 반박…재판부 "사실관계 차근차근 살필 것" 유전자 가위 기술 특허 빼돌리기 혐의 등으로 기소된 세계적 석학 김진수(55) 전 서울대 교수가 사기와 업무상 배임 등 자신의 혐의를 부인했다. 김 전 교수 사건 첫 공판은 26일 대전지법 232호 법정에서 형사3단독 구창모 부장판사 심리로 열렸다. 김 전 교수는 2010∼2014년 한국연구재단을 통해 받은 연구비 29억여원으로 ...

    한국경제 | 2020.05.26 15:38 | YONHAP

  • thumbnail
    박정희 암살한 김재규 '내란목적' 무죄될까…40년 만에 재심 청구

    ... 대통령을 암살한 '10·26 사건'에 대한 재심이 40년 만에 청구된다. 김 전 부장의 살해동기가 '내란목적'이 아니라는 점을 밝히겠다는 취지다.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유족과 김재규 재심 변호인단은 26일 서울 서초동 민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날 서울고등법원에 재심 청구서를 제출한다고 밝혔다. 변호인단은 "최근 공개된 녹취록 등을 통해 당시 보안사령부가 쪽지 재판으로 재판에 개입한 사실, 공판조서에 피고인들이 ...

    한국경제 | 2020.05.26 15:26 | 안효주

  • '클럽 폭행 사망' 태권도 유단자 3명에 징역 12년 구형

    ... 상해 혐의로 보고, 초범이고 반성한다는 이유로 선처한다면 저들은 피해자인 우리를 우롱하고 조롱할 것"이라고 호소했다. 김씨 등은 당초 상해치사 혐의로 구속됐으나 검찰은 범행의 고의성이 있다고 판단, 살인죄를 적용해 재판에 넘겼다. 하지만 김씨 등의 변호인은 우발적 폭행이었을 뿐 살해 의도는 없었기 때문에 살인죄를 적용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해왔다. 이들에 대한 선고공판은 내달 25일 열린다. 최다은 기자 max@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5.26 15:25 | 최다은

  • thumbnail
    클럽서 시비끝에 20대 숨지게 한 태권도 4단 3명 징역 12년 구형

    ... 등 폭행한 것으로 조사됐다. 의식을 잃은 A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뇌출혈로 끝내 사망했다. 김씨 등은 당초 상해치사 혐의로 구속됐으나 검찰은 범행에 고의성이 있었다고 판단해 이들에게 살인죄를 적용해 재판에 넘겼다. 그러나 변호인들은 우발적 폭행이었을 뿐 살해 의도는 없었기 때문에 살인죄를 적용해서는 안 된다는 주장을 펼쳐왔다. 구형에 앞서 A씨의 아버지는 재판부를 향해 "구둣발로 사람의 머리를 축구공 차듯이 가격해서 끝내 숨통을 끊었다. 이게 살인이 ...

    한국경제 | 2020.05.26 13:05 | YONHAP

  • thumbnail
    '반역인가 혁명인가' 10·26 사건 40년만에 재심 청구(종합)

    김재규 유족 "재심으로 구하고자 하는 건 판결보다 역사" 현대사의 물줄기를 바꾼 10.26 사건에 대한 새로운 사법적 판단과 역사적 평가를 구하는 재심이 40년 만에 청구된다.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유족과 김재규 재심 변호인단은 26일 오전 서울 서초동 민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재심 청구 의사를 밝혔다. 김재규는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 전 대통령과 차지철 전 청와대 경호실장을 살해한 혐의(내란죄)로 기소된 지 6개월만인 이듬해 5월 사형에 ...

    한국경제 | 2020.05.26 11:45 | YONHAP

  • thumbnail
    '반역인가 혁명인가' 10·26 사건 40년만에 재심 청구

    김재규 유족 "재심으로 구하고자 하는 건 판결보다 역사" 현대사의 물줄기를 바꾼 10.26 사건에 대한 새로운 사법적 판단과 역사적 평가를 구하는 재심이 40년 만에 청구된다. 26일 김재규 재심 변호인단에 따르면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유족은 이날 오전 서울 서초동 민변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재심 청구 의사를 밝힐 예정이다. 김재규는 1979년 10월 26일 박정희 전 대통령과 차지철 전 청와대 경호실장을 살해한 혐의(내란죄)로 이듬해 ...

    한국경제 | 2020.05.26 10:09 | YONHAP

  • thumbnail
    'n번방' 와치맨, "범죄 수익 하나도 없어"

    ...9;에 유포한 사건에 가담한 '와치맨' 전모(38)씨 측이 "범행으로 얻은 이익은 하나도 없다"는 취지로 변론했다. 25일 수원지법 형사9단독 박민 판사 심리로 열린 속행 공판에서 전모 씨의 변호인은 "피고인이 이번 범행으로 취득한 이익이 없기 때문에 본인 계좌뿐만 아니라 가족 계좌도 모두 제출할 수 있다"고 전했다. 검찰은 지난 3월 19일 전 씨에게 징역 3년 6월을 구형했다. 이후 솜방망이 처벌이라는 ...

    한국경제 | 2020.05.25 18:17 | 신용현

  • thumbnail
    'n번방' 주범 '와치맨' "범행으로 얻은 이익 없어"

    변호인 "본인 뿐만 아니라 가족 계좌까지 확인해도 좋아" 미성년자 성 착취물 유포 방인 'n번방'으로의 통로 역할을 한 '와치맨' 측이 "범행으로 얻은 이익은 하나도 없다"는 취지로 변론했다. 수원지법 형사9단독 박민 판사 심리로 25일 열린 이 사건 속행 공판에서 텔레그램 아이디 '와치맨' 전모(38·회사원) 씨의 변호인은 "피고인이 이번 범행으로 취득한 이익이 없기 때문에 본인 계좌뿐만 아니라 가족 계좌도 모두 제출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

    한국경제 | 2020.05.25 17:50 | YONHAP

  • thumbnail
    성착취물 유포 혐의 승려, '박사방' 영상물 등 1천260건 소지

    ...년이 대상인 영상물을 포함해 총 1천260건의 성 착취물을 소지하고 있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검찰은 A씨가 성 착취물을 구매해 일부를 판매한 점에 미뤄 그가 영리 목적으로 성 착취물을 소지하고 있던 것으로 판단했다. A씨의 변호인은 검찰의 공소사실에 대해 대체로 인정한다는 입장을 보이면서도 검찰이 제출한 증거목록의 누락 부분을 확인하고, 일부 증거물과 관련한 열람 후에 의견을 밝히겠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에 앞서 머리를 짧게 자른 모습의 A씨는 재판부의 ...

    한국경제 | 2020.05.25 16:56 | YONHAP

  • thumbnail
    채널A 기자측 "진상조사는 추정적 결론…절차·인권 무시"(종합)

    변호인 통해 입장발표…주요 증거물 '휴대전화 2대' 검찰 제출 확인 이른바 '검언유착' 의혹의 핵심 당사자인 채널A 이모(35) 기자 측이 채널A의 진상조사위원회 발표와 관련해 그 내용이 추정에 불과하다며 반박하고 나섰다. 또한 진상조사 과정에서 적법한 절차와 이 기자의 인권이 무시됐다고 비판했다. 이 기자 측 변호인은 25일 입장문을 내고 "진상조사위 발표 내용은 스스로도 인정한 것처럼 부실한 조사 및 한정된 증거를 토대로 성급히 추정적 결론을 ...

    한국경제 | 2020.05.25 15: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