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8,1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강원 주말 40명 확진…강릉·주문진 연쇄감염에 거리두기 2단계(종합)

    주문진 나흘간 28명 감염·원주 병사 6명 확진에 군부대도 비상 이번 주말 강원도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40명이 발생했다. 18일 강원도 보건당국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날 오후 9시까지 발생한 확진자는 강릉 23명, 원주 6명, 춘천 4명, 동해·양양 각 2명, 속초·홍천·평창 각 1명이다. 강릉에서는 이달 초 확진자와 식사를 한 50대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을 시작으로 또 다른 확진자의 접촉자 등 23명이 확진 판정을 ...

    한국경제 | 2021.04.18 21:43 | YONHAP

  • thumbnail
    강원 주말 31명 확진…강릉 주문진 연쇄 감염에 거리두기 2단계

    ... 판정을 받았다. 특히 주문진읍에서만 나흘간 확진자 19명이 발생하는 등 연쇄 감염이 잇따르자 강릉시는 주문진읍만 19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올리기로 했다. 원주 모 육군 부대에서는 휴가 복귀 후 감염 예방 차원에서 동일집단(코호트) 격리됐던 병사 6명이 격리 해제 전 진단검사에서 확진됐다. 이밖에 곳곳에서 확진자와 접촉 또는 자진 검사를 통한 확진자가 나왔다. 이로써 도내 누적 확진자 수는 2천561명으로 늘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8 17:51 | YONHAP

  • thumbnail
    '하루새 6명 확진' 원주 군부대, 170명 검사…현재까지 추가없어

    ... 부대원 170여명에 대한 검사가 진행 중이며, 이 가운데 150여명은 일단 음성으로 확인됐다. 나머지 인원에 대한 검사 결과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원주 부대에서는 전날 휴가 복귀 후 예방 차원에서 동일집단(코호트) 격리됐던 병사 6명이 격리 해제 전 진단검사에서 무더기 확진됐다. 군 당국은 감염 경로 등 역학 조사를 진행 중이며, 예방 차원에서 1인 격리 조치 등을 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날 휴직 중인 경남 창원 육군 부대 소속 군무원 1명도 ...

    한국경제 | 2021.04.18 15:00 | YONHAP

  • thumbnail
    오후 9시까지 623명, 어제보다 39명↑…18일 700명 육박할듯(종합)

    ... 6일 첫 환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11명으로 늘었다. 경남에서는 전날 오후 5시 이후 67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는데 도내 확진자 접촉 36명, 김해 보습학원 관련 13명, 진주 지인모임 관련 4명 등 대체로 지역 감염이다. 강원 원주에서는 휴가에서 복귀한 병사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 유흥주점과 관련해선 접촉자 추적관리 중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476명으로 불어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7 22:28 | YONHAP

  • thumbnail
    오후 6시까지 541명 확진...내일도 600명대 중후반 예상

    ... 급격한 환자 증가시)의 상단선을 넘어섰다. 주요 사례를 보면 서울 강남구의 한 공유오피스에서는 지난 6일 첫 환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11명으로 늘었다. 강원 원주에서는 휴가에서 복귀한 병사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 유흥주점과 관련해선 접촉자 추적관리 중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476명으로 불어났다. (사진=연합뉴스) 이휘경기자 ddehg@wowtv.co.kr ⓒ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

    한국경제TV | 2021.04.17 19:21

  • thumbnail
    코로나 확진자 오후 6시까지 541명…내일도 600명대 예상

    ... 과정에서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11명으로 늘었다. 경남에서는 전날 오후 5시 이후 67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도내 확진자 접촉 36명, 김해 보습학원 관련 13명, 진주 지인모임 관련 4명 등 지역 감염이었다. 강원 원주에선 휴가에서 복귀한 병사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 유흥주점과 관련해선 접촉자 추적관리 중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476명이 됐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4.17 19:18 | 고은빛

  • thumbnail
    오후 6시까지 541명, 어제보다 1명↑…내일 600명대 중후반 예상

    ... 6일 첫 환자 발생 이후 접촉자 조사 과정에서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11명으로 늘었다. 경남에서는 전날 오후 5시 이후 67명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는데 도내 확진자 접촉 36명, 김해 보습학원 관련 13명, 진주 지인모임 관련 4명 등 대체로 지역 감염이다. 강원 원주에서는 휴가에서 복귀한 병사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 유흥주점과 관련해선 접촉자 추적관리 중 10명이 추가돼 누적 확진자가 476명으로 불어났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7 18:43 | YONHAP

  • thumbnail
    원주 군부대 휴가 복귀 병사 6명 확진

    강원 원주지역 군부대에서 휴가 복귀한 병사 6명이 17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원주시 보건당국에 따르면 지난 5일 휴가 복귀한 병사 6명(원주 594∼599번)에 대해 이날 격리 해제 전 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시 보건당국은 역학조사팀을 보내 감염 원인 등을 확인하고 있으며, 확진 병사들은 이천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해 치료 예정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7 14:46 | YONHAP

  • thumbnail
    군 코로나19 확진자 2명 추가…휴가 복귀 병사

    군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2명 늘었다고 국방부가 16일 밝혔다. 경기도 포천의 육군 병사는 휴가 복귀 후 예방적 격리 중 증상이 나타나 검사를 받아 확진됐고, 경북 포항의 해병대 병사는 휴가 복귀 시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날 오전 10시 기준 군내 누적 확진자는 689명이다. 이 가운데 25명이 치료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4.16 10:27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알짜' 가스전 어쩌나…'군부와 결별' 포스코의 딜레마

    ... 있다. MEHL은 미얀마 군부의 핵심 자금줄 역할을 한다. MEHL 주주로는 미얀마 군사령부와 사단 및 대대 등이 포함돼 있다. 각종 사업을 통해 얻은 수익이 군부에 흘러간다. 특히 로힝야족 학살과 이번 쿠데타에 앞장선 33경보병사단에도 막대한 자금이 MEHL을 통해 흘러들어갔다. 미국과 영국 정부가 미얀마 쿠데타가 발생한 직후 MEHL을 제재 대상으로 지정한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포스코는 MEHL과 1997년부터 합작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당시 포스코는 ...

    한국경제 | 2021.04.16 09:43 | 강경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