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10,8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명 "서울·부산시장 무공천 '주장'한 바 없다…의견일 뿐"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4월 보궐선거에서 서울·부산시장 후보를 공천하지 않는 방향이 바람직하다고 언급한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 )가 22일 "서울·부산시장 무공천을 주장한 바 없다"고 밝혔다. 이재명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민주당의 서울·부산시장 공천 여부를 놓고 많은 논란과 제 입장에 대한 오보들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재명 지사는 지난 20일 CBS 라디오 '김현정의 ...

    한국경제 | 2020.07.22 13:49

  • thumbnail
    이재명 "서울·부산시장 무공천 주장한 바 없어"

    ... 뉴스쇼' 인터뷰에서 "장사꾼도 신뢰가 중요하다. 아프고 손실이 크더라도 약속을 지키고 공천하지 않는 게 맞다"고 말해 당내 논란을 촉발한 지 이틀 만에 한발 물러선 것이다. 이 지사는 "서울시장 유고를 계기로 '중대 잘못으로 보궐선거를 치르게 된 경우 공천하지 않는다'는 민주당 당규가 국민과 언론의 관심을 끌었고, 그에 대한 제 의견이 없을 수가 없었다"며 "그러나 '의견'과 이를 관철하려는 '주장'은 다르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의 한 사람이자 민주당의 ...

    한국경제 | 2020.07.22 13:37 | YONHAP

  • thumbnail
    김두관 "잘잘못 떠나 선거엔 후보 내야" vs 진중권 "약속 안 지키면 사기꾼"

    ... 당헌에 ‘당 소속 선출직 공직자가 부정부패 사건 등 중대한 잘못으로 그 직위를 상실해 재·보궐 선거를 하게 된 경우 해당 선거구에 후보자를 추천하지 않는다’는 규정을 두고 있기 때문이다. 문재인 대통령이 ... 중요하다고 본다”며 “물론 당원들의 뜻으로 결정해야 될 일이지만 개인적으로는 정당은 잘했든 못했든 선거에 후보를 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이에 민주당은 당헌을 개정해 후보를 공천하는 방안까지 검토하고 ...

    한국경제 | 2020.07.22 11:37 | 이미나

  • thumbnail
    부동산에 직접 칼 빼든 추미애… 檢에 "투기사범 엄정 대응"

    ... 언급한 것을 두둔한 것으로 풀이된다. 추 장관의 부동산 관련 발언을 두고 정치권 안팎에선 '외도'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미래통합당은 "집안일(법무부)부터 챙기라"며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 의사가 있다면 거취 표명을 하라"고 비판했다. 오세훈 전 서울시장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금부 분리, 참으로 희한한 '듣보잡(듣도 보도 못한 잡것)' 이론"이라고 말했다. 이같은 비판에 ...

    한국경제 | 2020.07.22 10:24 | 안효주

  • thumbnail
    이재명 치켜세운 주호영…"與서울·부산 재보궐 무공천해야"

    ... 원내대표( 사진 )는 22일 이재명 경기지사가 더불어민주당의 내년 서울시장·부산시장 재·보궐선거 무공천을 주장한 것과 관련해 "정말로 옳은 말씀이고 국민에게 당당한 말이다. 민주당도 그렇게 하는 것이 ... '박경수의 아침저널'과의 인터뷰에서 "원래 국민들에게 약속한 대로 자기 당 출신 자치단체장 책임으로 보궐이 생기면 후보를 내지 않도록 (당헌에) 돼 있으니 그렇게 해야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어 "서울과 ...

    한국경제 | 2020.07.22 10:00 | 조준혁

  • thumbnail
    주호영 "이재명 '무공천' 발언, 정말 옳은 말씀"

    김명수 사법부에 "자리 받으니 감사해서 뜻을 따르는 것"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22일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 더불어민주당 후보를 내지 말자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발언에 "정말로 옳은 말씀"이라고 호평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BBS 라디오 '박경수의 아침저널'에 출연해 "서울·부산시장 무공천 발언은 국민에게 당당한 말씀이다. 민주당은 그렇게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다만 "서울·부산은 워낙 많은 유권자가 있고 ...

    한국경제 | 2020.07.22 09:32 | YONHAP

  • thumbnail
    기름 부은 이재명…여권 '무공천' 논란 확산(종합)

    ... 필요 있나" 더불어민주당 내에서 고(故) 박원순 전 서울시장과 오거돈 전 부산시장의 빈자리를 채울 내년 4월 보궐선거 공천 여부를 둘러싸고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 "유권자 약속 지켜야", "고작 임기 1년" 의견 확산 21일 ... 내는 것은 쪼잔하게 보일 수 있다"며 "일년짜리 시장을 이기려 하지 말고 깨끗이 사과하는 대신 내후년 대선과 지방선거를 이기는 것이 맞다"고 동조했다. ◇ 김부겸·박주민 "현실 무시못해", 이낙연 "왜 먼저 끄집어내나" 하지만 ...

    한국경제 | 2020.07.21 18:25 | YONHAP

  • [사설] 수도 이전·개헌·그린벨트…이렇게 막 던질 이슈인가

    ... 등을 돌리는 국민의 눈길을 다른 곳으로 유인하기 위한 정치적 꼼수라는 지적에서부터 내년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와 2022년 대통령 선거를 겨냥한 정략이라는 분석까지 나온다. 노무현 전 대통령이 2002년 대선 때 행정수도 이전 ... 추진하기엔 버거운 이슈이기도 하다. 시기적으로 적절치 않다는 얘기다. 여권의 수도 이전과 개헌론이 진정성 없는 선거용일 뿐이라는 비판이 나오는 이유도 여기 있다. 만약 여당이 수도 이전과 개헌을 반드시 추진할 의지가 있다면 차라리 ...

    한국경제 | 2020.07.21 18:11

  • thumbnail
    [이학영 칼럼] '권한대행' 아닌 '직무대행'으로 부르자

    부산시에 이어 서울시도 시장의 사고로 ‘대행체제’에 들어갔다. 내년 4월 보궐선거에서 후임 시장이 선출될 때까지 행정부시장이 시장 역할을 대신한다. “지방자치단체의 장이 궐위된 경우 부단체장이 그 권한을 대행한다”고 규정한 지방자치법 111조에 근거해서다. ‘임시 시장’을 부르는 공식 명칭은 ‘시장권한대행’이다. 임시시장이 대행하는 것을 ‘권한’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7.21 18:09 | 이학영

  • thumbnail
    용인 화재에 이재명 방송출연 등 외부 일정 올스톱

    "노동자 안전 문제 원인과 책임 끝까지 따져 물을 것" 지난 16일 대법원 판결이후 부동산·보궐선거 등 현안과 관련해 거침없는 목소리를 내온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1일 용인 물류창고 화재 사고로 정치행보를 일단 멈췄다. 이 지사측 관계자는 "오늘 예정된 외부 일정을 모두 취소하고 화재 대응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취소된 일정은 고양 명지병원(고압산소치료챔버) 현장 방문과 4개 TV·라디오 프로그램 출연 등이다. 특히 대법 판결 이후 ...

    한국경제 | 2020.07.21 17:1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