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0,8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야권, 與 겨냥 '부정부패 무공천법' 발의…류호정 참여

    미래통합당 등 야권이 선출직 공직자의 부정부패 등으로 실시되는 보궐선거에 후보를 내지 못하게 선거법 개정을 추진한다. 당헌에 해당 조항을 둔 민주당을 겨냥한 것으로, 국민의당과 정의당도 법안 발의에 동참해 관심을 모은다. 통합당 박수영 의원은 28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이러한 내용의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국회의원 41명이 공동 발의한다고 말했다. 개정안은 대통령 선거를 제외한 모든 공직선거의 당선인, 지역구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 ...

    한국경제 | 2020.07.28 15:14 | YONHAP

  • thumbnail
    통합·국민·정의당, '민주당 서울·부산시장 보궐 공천' 막는 법 발의

    미래통합당, 국민의당, 정의당 의원들이 공직선거 당선자, 국회의원, 지방자치단체장이 중대과실이나 부정부패를 이유로 낙마했을 경우 실시되는 재보궐 선거에서 원인제공 정당은 후보자를 추천할 수 없도록 하는 법안을 발의했다. 이는 더불어민주당 당헌·당규에 명시된 내용이다. 정치권에선 이들 정당이 내년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민주당의 무공천을 압박하기 위해 합심한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나온다. 박수영 통합당 의원은 28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

    한국경제 | 2020.07.28 11:34 | 조준혁

  • thumbnail
    부산 방문 이틀째 이낙연 "확장성 고려하면 가덕신공항 해야"

    ... "총리실 산하 김해신공항 검증 위원회가 8월 중에 1차 보고서를 취합하고 보이고 그다음은 정부가 판단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내년 부산시장 재보궐선거에 민주당 후보를 낼 것인가와 관련 "연말쯤 결정해도 된다. 지금은 국난 극복, 경제충격 완화, 민생문제 해결이 더 급하고 재보궐 선거로 티격태격하는 것은 지혜롭지 못하다"는 의견을 나타냈다. 이 후보는 국가 균형 발전과 관련 "문재인 정부가 향후 5년간 한국판 뉴딜을 추진하는데 구체적인 ...

    한국경제 | 2020.07.28 11:33 | YONHAP

  • thumbnail
    서울대‧KBS 지방으로, 헌재는 광주로…서울 '힘빼기' 나선 與

    ... 외 지방 국공립대를 연계해 이들을 국립1대학, 2대학 등 하나로 묶는 방안 등도 제시됐다. 전당대회 최고위원 선거에 출마한 김종민 의원은 "행정수도 완성을 신호탄으로 2차 공공기관 이전, 국공립대 통합과 사립대 지방 이전 ... 비판이 나왔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민주당이 생각이 굳건하다면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수도 이전 공약을 내걸고 서울 시민의 의사부터 확인해달라"고 했다. 김명일 한경닷컴 기자 mi73...

    한국경제 | 2020.07.28 10:19 | 김명일

  • thumbnail
    김태년 "통합당 지도부, 행정수도 함구령…선거공학 소재 삼아"

    ... 실망스럽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28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김종인 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은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행정수도 이전을 공약으로 내걸라며 선거공학 소재로 삼는 모습까지 보였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최악의 정치는 국가 미래를 선거에 끌어들여 정쟁화하는 것"이라며 "국가 이익보다 정당의 유불리 먼저 생각하는 전형적 계산 정치고 정치공학"이라고 비판했다. ...

    한국경제 | 2020.07.28 10:16 | 김소현

  • thumbnail
    김태년 "통합당 지도부 행정수도 입장 밝혀야"

    ... 지도부는 입장을 분명히 밝혀달라"고 촉구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함구령까지 내리며 당내 행정수도 찬성 의견을 억누르는 통합당 지도부의 모습은 실망스럽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수도 이전을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 민주당 공약으로 내라는 통합당 김종인 비대위원장의 전날 발언에 대해 "정당 유불리만 먼저 생각하는 전형적 계산정치이자 정치 공학"이라면서 "책임 있는 공당의 자세가 아니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여당의 제안에 대안없이 무책임하게 논평하는 ...

    한국경제 | 2020.07.28 10:08 | YONHAP

  • thumbnail
    "'박원순 성추행 의혹'에 여권 대응 '부적절했다' 55.5%"

    ... 보호나 진상규명보다 고인을 옹호하는 것처럼 보여 부적절했다'는 응답이 55.5%나 됐다. '사실관계가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신중한 대응이었다'는 응답은 37%에 그쳤다. 내년 4월 서울시장과 부산시장 보궐선거 공천에 대해선 '민주당 당헌대로 공천하지 않아야 한다' 48%, '당헌을 고쳐 공천해야 한다' 44.3%로 의견이 비슷했다. 민주당 지지층에선 '공천해야 한다'는 의견이 26.8%포인트나 높았다. ...

    한국경제 | 2020.07.27 22:07 | 고은빛

  • thumbnail
    與 "수도 이전 속전속결" 野 "서울시장 공약으로 내걸라"

    ...로 삼겠다며 당장 전국 순회 토론회부터 열겠다고 밝혔다. 미래통합당은 민주당의 의지가 굳건하다면 내년 서울시장 보궐선거 때 수도 이전을 공약으로 내걸라고 맞불을 놨다. 통합당 일각에선 무조건 반대만 할 게 아니라 적극적으로 이전 논의에 ... 여야 분열 없이 최선을 다해 해결해야 한다”며 야당의 협조를 요청했다. 통합당 “서울시장 선거 공약하라” 통합당 지도부는 민주당의 수도 이전 논의가 부동산 대책 실패 등을 무마하기 위한 &ls...

    한국경제 | 2020.07.27 17:10 | 고은이/김소현

  • thumbnail
    野, 이해찬 '서울천박' 발언 맹공…"서울, 의문의 1패"(종합)

    ...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비대위 회의에서 "도시의 발전과정을 제대로 인식하지 못하는 데서 나온 발상"이라고 이 대표를 직공했다. 회의실 벽 뒷걸개(백드롭)도 '아름다운 수도, 서울…의문의 1패'로 바꿨다. 내년 4월 서울시장 보궐선거를 의식한 것으로 해석된다. 통합당은 지난 2011년 선거를 비롯해 연거푸 3차례 선거에서 민주당에 서울시를 내줬다. 정진석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에서 "지역 갈등을 조장하는 막말"이라며 "2022년 대선을 정권심판 프레임에서 벗어나 ...

    한국경제 | 2020.07.27 16:40 | YONHAP

  • thumbnail
    김종인 "민주, 서울시장 선거에 수도이전 공약하라"

    "'천박한 도시' 이해찬, 도시 발전과정 제대로 몰라"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27일 "더불어민주당이 수도이전 생각이 굳건하다면 내년 4월 7일 서울시장 보궐선거에서 수도이전 공약을 내걸고 서울시민의 의사부터 확인해달라"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비대위 회의에서 "민주당에서 최근 왜 이렇게 급작스러운 수도이전 이야기에 불을 붙이는지 모르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민주당 대표는 (수도이전이) 헌법 사항이라 얘기하고, 원내대표는 ...

    한국경제 | 2020.07.27 14: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