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정진문 사장 "50대 예금 받아 2030에 공급…세대 연결 뉴트로뱅크 만들겠다"

    ... 버금가는 서비스와 고객에게 실질적으로 줄 수 있는 가치를 담자고 했다. 앱의 편리함도 중요했고, 이자를 높게 쳐주는 보통예금을 담는 데도 신경을 썼다. 시중은행과 인터넷전문은행의 정기예금 금리에 ‘플러스알파’를 주기로 ... 국민을 대상으로 금융업을 할 순 없다. 2금융권을 이용하는 고객 사이에서 1위를 유지하면 된다. 상대적으로 높은 예금금리를 주는 저축이 저축은행의 기본이다. ‘저축가요 캠페인’ 등의 마케팅을 하는 것도 이 ...

    한국경제 | 2019.12.05 15:26 | 송영찬/김대훈

  • thumbnail
    롯데쇼핑·기업은행·메리츠화재…단풍 들기전 배당주 찜하세요

    ... 있다. 연말 배당시즌을 앞두고 미리 배당주를 사놓으려는 투자자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저금리 기조와 증시 주변 불확실성 완화, 기업의 배당정책 강화 등 배당주 투자에 유리한 환경이 조성됐다”며...익)은 사상 처음 30%를 돌파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저금리가 고착화되면서 정기예금과 채권 등의 금리가 크게 하락한 점은 배당주 투자의 매력을 높이는 요인이다. 현재 주요 시중은행의 1년 만기 정기예금 금리는 연 1% ...

    한국경제 | 2019.10.20 15:42 | 오형주

  • thumbnail
    뱅크런 32兆·피해자 10만…저축銀 PF대출 부실로 드러난 최대 금융비리

    ... 한꺼번에 들이닥쳤다. 같은 부산저축은행그룹 관계사인 부산·대전저축은행의 영업정지 소식에 놀라 달려온 예금자들이었다. 정부가 원금을 보장하는 5000만원 이하 예금자까지 인출 요구가 쏟아지면서 대기표 1000여 장이 순식간에 ... 겪자 적금과 비슷한 ‘상호신용부금’의 취급을 허용했다. 5년 뒤에는 서민금융 활성화 차원에서 보통예금 성격의 ‘신용부금가입자 예수금’ 상품까지 판매할 길을 터줬다. 적금과 예금의 허용은 상호신용금고의 ...

    한국경제 | 2019.10.11 16:57 | 이태호

  • thumbnail
    '배당株 계절'이 돌아왔다…괴리율 높은 우선株 노려라

    ... 나왔다. 지난 10년 동안 우선주지수의 10월 수익률은 항상 코스피지수를 웃돌았던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초저금리 시대를 맞아 보통주보다 배당을 많이 주는 우선주의 투자 매력도 커지고 있다는 분석이다. 9일 에프앤가이드와 한국투자증권에 ...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는 대신 통상 보통주보다 배당수익률(주당배당금/주가)이 높게 책정된다. 은행의 1년 만기 정기예금의 세후 이자율이 연 1% 중반에도 미치지 못하는 초저금리 시대에 투자자들의 관심을 끌 수 있는 요인이다. 또한 스튜어드십 ...

    한국경제 | 2019.10.09 18:09 | 김기만

  • thumbnail
    카드 긁을 때마다 펀드 자동투자 '쏠쏠'

    ... 카드 결제를 할 때마다 가입자가 미리 정한 금액이나 1만원 미만의 잔돈을 적금이나 펀드로 자동이체해주는 상품이다. 웰컴저축은행의 ‘잔돈모아올림 적금’도 잔돈을 쌓는 재테크 방법의 대표적인 예다. 자신의 보통예금 계좌에서 1000원 미만 또는 1만원 미만의 잔돈을 자동으로 저축하는 적금이다. 가입 기간은 최대 2년이며, 금리는 연 2.8~3.0%다. 간편송금 앱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물건을 구매한 뒤 1000원 ...

    한국경제 | 2019.09.15 15:31 | 정지은

  • thumbnail
    'P2P법' 정무위 법안소위 통과…대출 중개업 '법제화 길' 열렸다

    ... ‘무쟁점 법안’으로 꼽혀 국회 통과를 바라볼 수 있게 됐다. 금융거래지표법은 은행 간 거래에 쓰이는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나 코스피200 등 주요 지표를 관리할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금융위원회가 중점 추진해온 법안이다. ... ‘가명조치’를 도입해 개별 동의 없이 이용하거나 제공할 수 있도록 하는 게 골자다. 개인정보보호법, 정보통신법과 함께 데이터경제 활성화를 위한 ‘빅데이터 3법’으로 불린다. 소비자단체는 개인 정보가 ...

    한국경제 | 2019.08.14 21:50 | 김대훈/김소현

  • thumbnail
    [심은지의 글로벌컴퍼니]2분기 호실적 DBS…금리 인하 기조로 '역풍' 우려

    싱가포르 최대 은행인 DBS가 올 2분기 호실적을 거뒀다. 하지만 금리 인상에 따른 수익 증가인 만큼 전 세계적으로 금리 인하 분위기가 확산되면 오히려 역풍을 맞을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DBS는 지난 2분기(3~6월) 순이익이 ... 29일 발표했다. 이는 로이터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15억싱가로프달러)를 앞지른다. 회사 측은 “금리 인상에 따른 이자 마진이 커진 덕분”이라고 말했다. 은행 예금자에게 지불해야 하는 이자와 대출에서 회수하는 ...

    한국경제 | 2019.07.29 09:53 | 심은지

  • thumbnail
    금리 내려가니 인컴펀드 매력 '쑥쑥'…부동산 등 투자해 年5~10% 안정적 수익

    금리가 낮아지자 부동산 등에 투자해 안정적인 수익을 얻을 수 있는 인컴펀드 매력이 부각되고 있다. 연 5~10% 수익을 안정적으로 올릴 수 있다는 점이 주목받으면서 예금금리에 만족하지 못하는 투자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주요 ... 맥쿼리인프라, 맵스리얼티, 이리츠코크렙, 신한알파리츠 등 주식시장에 상장된 특별자산 펀드 비중이 60%, 배당수익률이 높은 보통주 및 우선주 비중이 40%다. 이들에 투자해 발생하는 배당 등을 꾸준히 쌓아가는 인컴펀드다. 한국투자신탁운용도 ...

    한국경제 | 2019.07.19 17:25 | 이호기

  • thumbnail
    주담대 '새 코픽스'로 갈아타도 대출 안줄인다

    ... 금액을 줄이지 않겠다는 뜻이다. 단, 같은 은행의 대출상품으로 갈아타는 조건이다. 새 코픽스 대출로 갈아타면 적용 금리는 최대 연 0.3%포인트가량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16일 새 코픽스 대출 출시 코픽스는 변동금리 대출상품의 ... 자금의 평균 비용을 가중 평균해 계산한다. 금융당국은 15일부터 계산법을 변경한 코픽스를 발표한다. 계산법에 요구불예금과 같은 상대적으로 금리가 낮은 상품을 포함시켜 새 코픽스 금리가 0.25~0.30%포인트 내려가도록 했다. 은행들은 ...

    한국경제 | 2019.07.14 18:03 | 박신영

  • thumbnail
    웰뱅 1년 만에 '수신 1조' 대박…저축銀 넘어 핀테크 '메기'로

    ... 모바일 상품권을 상시 할인하는 서비스도 운영했다. 웰뱅의 영업 외 시간 이용률은 절반 수준에 이른다. 저축은행에서 예금하는 패턴도 바뀌었다. 기존 고객은 시중은행 대비 높은 금리를 주는 1년 만기의 정기예금 상품에 끌려 저축은행 예금을 ... 개편했다. 웰뱅전용상품인 ‘웰컴 비대면 보통예금’ 계좌는 잔액 5000만원까지 연 1.7% 확정금리를 제공한다. 직장인 보통예금은 1000만원 예금 기준 연 2.5%의 금리를 준다. ‘잔돈모아올림 정...

    한국경제 | 2019.07.11 19:23 | 김대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