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7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은행 요구불 예금에 '한달새 4조' 뭉칫돈

    ... 수시입출식예금(MMDA)에 많은 돈이 몰리고 있다. 10월 말 기준 5대 은행의 MMDA 잔액은 88조8097억원으로 전월 말 대비 1조7493억원 늘었다. 지난달 요구불예금 전체 증가액의 40%가량이 MMDA 몫이었다. 보통예금·당좌예금 등 단기성 자금으로 분류되는 요구불예금예금주가 원하면 은행이 언제든지 조건 없이 돈을 지급하는 예금이다. 통상 지급되는 금리가 거의 없다. 하지만 요구불예금의 한 종류인 MMDA는 금액에 따라 연 1% 미만 ...

    한국경제 | 2016.11.13 19:17 | 김은정

  • thumbnail
    묵묵함 보다는 약싹빠른 투자가 낫다

    ... 필자가 만나는 많은 수강생들의 대부분이 원금손실 중이고 마땅히 투자처를 못 찾아서 그냥 막연하게 은행의 보통예금이나 CMA통장에 돈을 넣어두고 몇 개월째 고민하는 경우를 허다하게 본다. 뭐라도 한다고 해서 저금리가 한창인 상황에서 은행의 예금이나 적금을 굳이 가입해서 이자소득세까지 내가면서 가지고 있는 것은 거꾸로 재테크라고 볼 수 있기 때문에 시야를 넓히는 자세가 필요하겠다.즉 안정성을 중심으로 한 투자를 하면서도 수익성을 겨냥한 틈새 내지는 나만의 ...

    글방 | 2016.10.04 09:54

  • thumbnail
    아는 만큼 보이는 투자 성공 전략

    ... 적용된다. 변동성이 커지고 위험 요인은 많아지는 금융시장에서도 딱 들어맞는 말이다. 지속적인 저성장·저금리 그리고 시장 변동성 확대로 특정 자산에 편중된 투자나 정기 예금상품 위주의 투자만으로는 원하는 수익을 확보하기 어렵다는 ... 높은 위험), 25% 이하면 2등급(높은 위험), 15% 이하면 3등급(다소 높은 위험), 10% 이하면 4등급(보통 위험), 5% 이하면 5등급(낮은 위험), 0.5% 이하면 6등급(매우 낮은 위험)이다. 수익률 변동성은 최근 ...

    한국경제 | 2016.10.03 13:30 | 김은정

  • thumbnail
    146년 역사 도이치뱅크의 추락…구제금융이냐, 합병이냐

    ... 자릿수(10유로 아래)로 떨어지면 투자자들은 패닉에 빠질 것”이라고 했다. 현재 바젤Ⅲ 기준 도이치뱅크의 보통주 티어(Tier) 1 자본비율은 10.8%다. 씨티그룹(12.54%), JP모간체이스(11.90%), 바클레이즈(11.60%), ... 수익성을 더 악화시켰다. 중앙은행에 예치하는 돈에 대해선 이자를 받기는커녕 보관료(연 0.4%)를 내야 하는 처지고, 예금 인출 우려로 비용을 일반 소비자에게 전가하지 못하고 있다. 초저금리가 장기화하면서 예대마진이 계속 줄었다. 지난 ...

    한국경제 | 2016.09.29 18:04 | 이상은

  • thumbnail
    변액보험 5년 수익률, 미래에셋·삼성생명 선두권

    ... 보험료 일부를 주식·채권 등에 투자해 운용 실적에 따라 투자 성과를 계약자에게 나눠주는 상품으로 초저금리 시대에 금융소비자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선두권 연평균 수익률 3~4% 27일 보험업계에 따르면 가입자에게 ... 6월부터 법이 개정돼 변액보험도 ‘최저 보장 보험금’에 한해선 일반 보험과 같은 수준으로 예금자 보호를 받을 수 있다. 수익률이 낮다면 변액보험이 투자하는 펀드를 변경할 수 있다. 보통 1년에 12회까지 펀드를 ...

    한국경제 | 2016.09.27 19:21 | 박신영

  • thumbnail
    투자의 새로운 방향계 환율을 공부하자

    ... 화폐전쟁이 시작되고 있는 듯 싶다. 우선은 일본이 자국 경제를 살리기 위해서 '아베노믹스'라는 이름으로 마이너스 금리 정책을 펼치며 지속적으로 엔화가치의 하락을 유도하고 있다.하지만 실제로 엔화가치는 안전자산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면서 ... 영향을 파악하는데 도움이 되고 나아가서는 주식시장에도 크게 영향을 끼친다는 점을 잊지 말자. 은행에 가면 외화 보통예금도 있고 외화 정기예금도 있고 달러로 투자되는 금융상품도 종류가 많다.올해 들어 외화표시 금융상품의 가입금액이 급격하게 ...

    글방 | 2016.09.20 09:56

  • thumbnail
    자산배분 중요성 커지며 주목받는 멀티에셋펀드 유료

    (이현진 증권부 기자) 저금리 상황이 이어지며 그 어느때보다 ‘자산배분’의 중요성이 커졌습니다. 주식 혹은 채권에만 투자해서는 변동성이 큰 시장에 대응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그럴 때 활용하는 것이 멀티에셋펀드입니다. ... 자산의 94.9%를 외국에서 운용하는 ‘슈로더AAI’펀드에 간접투자하고 있어요. 그밖에 통화와 예금 등에 자산을 배분했지요. ‘KB글로벌멀티에셋인컴’펀드는 해외 상장지수펀드(ETF)와 글로벌 ...

    모바일한경 | 2016.09.18 06:59 | 이현진

  • thumbnail
    [재무설계] 나의 금융이해력은?…"12문항 중 8개 이상 맞히면 이해력 높아"

    ... 관련 기본 지식을 일컫는다. 금융은 다른 분야에 비해 기본적으로 알아야 할 지식의 양이 많은 편이다. 게다가 저금리 상황이 지속되면서 조금이라도 더 높은 수익률을 올리려면 더 많은 지식이 필요하다. 선진국에서는 국민의 객관적 금융이해력을 ... 100원보다 더 가치 있다 △시장 이자율이 전반적으로 상승하면 채권 가격도 상승한다 △연 1회 4%의 이자를 지급받는 예금과 연 2회 2%의 이자를 지급받는 예금은 1년 만기 후에 받는 금액이 동일하다 등이다. 펀드투자자 조사 대상자 2530명의 ...

    한국경제 | 2016.08.16 16:32

  • thumbnail
    '핀테크 대전'…일본 메가뱅크 부러운 한국 은행들 유료

    ...김은정 금융부 기자) 바야흐로 은행권 ‘핀테크 대전(大戰)’입니다. 저성장·저금리가 고착화하면서 기존 금융상품과 서비스만으로는 생존을 담보할 수 없다는 절실함에 각 은행들은 앞다퉈 핀테크(금융+기술) ... 위해서입니다. 주로 트렌드 변화에 맞춘 결제 시스템 개발과 빅데이터 개발 등에 초점이 맞춰져 있습니다. 미즈호은행은 최근 예금계좌의 입출금 기록을 평생 체크할 수 있는 기능을 선보였습니다. 다른 은행 계좌까지 모두 관리할 수 있는 통합 기능도 ...

    모바일한경 | 2016.08.01 09:56 | 김은정

  • thumbnail
    금융위, 2조 투자풀 도입…무주택 세입자, 2억 맡기면 연 567만원 벌어

    ... 자격을 주기로 했다. 관심은 수익률이다. 금융위는 투자풀의 연평균 목표 수익률을 ‘3년 만기 은행 예금금리+1%포인트 이상’으로 잡았다. 3년 만기 은행 예금 평균금리가 연 1.57%(6월 기준)인 점을 고려하면 ... “연 3%대 수익률 달성도 충분히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투자손실 위험을 막을 안전장치도 뒀다. 확정금리형이 아니어서 원금을 잃을 가능성에 대비하기 위해서다. 금융위는 이를 위해 투자풀 관리기관인 한국증권금융도 모집자금의 ...

    한국경제 | 2016.07.28 17:58 | 김일규 / 이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