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74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공정위-퀄컴 대결 20일 결판] '특허 남용 시정명령'에 떠는 퀄컴…'무혐의' 땐 공정위 타격

    ... 나라에서도 비슷한 판결이 잇따를 가능성이 커 사업 자체가 존립의 위기를 맞을 수 있다. 반대의 경우 최근 은행의 양도성예금증서(CD) 금리담합 등 대형 사건에서 잇따라 ‘헛발질’을 한 공정위의 신뢰도가 바닥까지 추락할 ... 9조2200억원) 상당의 특허 관련 매출을 올렸다. ○“표준특허준칙에 위배” 조사를 맡아온 공정위 정보통신기술(ICT)전담팀은 이 같은 퀄컴의 특허 정책이 ‘표준특허는 누구에게나 공정하고 합리적이고 비차별적인 ...

    한국경제 | 2016.07.08 17:25 | 황정수

  • thumbnail
    한은-시중은행, 수개월째 '지준율 신경전'

    ... 이유로 조정할 수 없다”고 밝혔다. 한은은 요구불예금 지급준비율을 2006년 11월 5%에서 7%로 올린 뒤 10년째 유지하고 있다. 7일 금융권에 따르면 올 상반기 말 기준 보통예금과 수시입출금식예금 등 자유롭게 입출금이 가능한 은행 요구불예금 잔액은 160조원을 넘었다. 최근 1년 사이 17조원가량 늘었다. 초저금리로 마땅한 투자처를 찾기 어려운 데다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결정 등으로 글로벌 금융시장이 자주 요동치자 금융소비자들이 ...

    한국경제 | 2016.07.07 19:24 | 김은정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 두산·한화건설 ELB에 '뭉칫돈'

    ... 투자자는 채권 만기(2018년 6월24일)까지 연 3% 표면이자를 받을 수 있는 액면가 1만원짜리 채권과 두산건설 보통주 2주를 주당 4550원에 인수할 수 있는 권리를 동시에 갖는다. 인수가액이 두산건설의 현 주가(24일 종가 기준 ... 보유한 투자자는 표면이자의 두 배인 연 6%의 이자(만기보장수익률) 수익도 챙길 수 있다. 연 1.3%대인 은행 정기예금 금리의 네 배가 넘는 수준이다. 두산건설 BW 발행을 대행한 신영증권 관계자는 “저금리 기조가 장기간 ...

    한국경제 | 2016.06.24 17:51 | 하헌형 / 이태호

  • thumbnail
    [펀드 vs 펀드] 우량기업 우선주·고배당주에 자금 집중

    ... 6.03%의 수익을 냈다. 주요 투자대상은 국내 우량 기업의 우선주와 고배당주다.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는 대신 보통주보다 배당이 많다. 또 보통주보다 가격이 저렴한 편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배당을 중시하는 투자자가 늘고 있는 만큼 ... 했음을 알 수 있다. 성태경 미래에셋자산운용 리테일본부 상무는 “배당프리미엄펀드는 저금리시대에 시중금리+α를 추구하는 투자자를 위한 상품”이라며 “장기 투자자라면 안정적으로 예금 금리 ...

    한국경제 | 2016.06.14 16:15 | 이현진

  • thumbnail
    돈 안쓰는 일본 기업들…현금자산 1100조원 '사상 최대'

    ... 불어난 109조엔에 달했다. 금융업종과 일본우정그룹 지주회사인 일본우정을 제외한 전체 상장기업의 현·예금과 단기보유 유가증권 등을 집계한 결과다. 총자산 중에서 자기자본이 차지하는 비중인 자기자본비율도 작년 말 39.6%로 ... 이런 가운데 일본은행의 마이너스 금리 도입으로 기업들도 자금운용에 비상이 걸렸다. 지난 2월 이후 10년 만기 국채금리가 마이너스권으로 떨어졌고, 시중은행들은 기업 보통예금에도 마이너스 금리를 적용할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도쿄=서정환 ...

    한국경제 | 2016.06.12 18:20 | 도쿄=서정환

  • thumbnail
    '쥐꼬리 이자'마저 사라져…방망이 짧게 잡고 틈새 노려라

    ... 예·적금의 대체수단 중 하나다. 지난해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의 배당수익률(보통주 기준)은 연 1.74%로 기준금리는 물론 국고채 1년물 금리(1.7%)보다 높았다. 주가가 제자리를 유지한다고 해도 정기예금 이상의 수익을 낼 수 ... 허남권 신영자산운용 부사장은 “상장사들이 배당을 꾸준히 늘리는 추세”라며 “은행 정기예금 금리와 배당수익률의 격차가 점점 커질 것”이라고 말했다. 주식 투자가 서투르거나 한두 기업에 집중적으로 ...

    한국경제 | 2016.06.10 18:17 | 안상미 / 김우섭

  • thumbnail
    은퇴설계 'NH ALL100플랜' 2조 돌파…'우리웰리치' 거래할수록 혜택

    금리가 지속되는 가운데 은행들은 고객 이탈을 막기 위해 다채로운 상품을 내놓고 있다. 2금융권과 핀테크 기업 등의 도전에 맞선 은행들은 전국 창구 영업망을 기반으로 여러 상품을 묶어 종합 금융서비스를 제공하는 상품을 잇달아 선보였다. ... 들어오는 은퇴생활비를 모아 관리하는 은퇴자금 관리 기본통장이다. 각종 금융 수수료를 면제해주며 시니어 고객에겐 우대금리도 얹어준다. ALL100플랜 연금예금은 10년간 돈을 넣을 수 있고 연금 지급 기간은 1~30년 이내로 자유롭게 ...

    한국경제 | 2016.05.31 18:35 | 이현일

  • thumbnail
    [명품 펀드 명품 자산운용사] 미래에셋자산운용, 연 평균 수익률 7% 이상…고배당주·우선주에 자금 집중

    예금 금리 이상을 꾸준히 벌어들일 수 있는 비교적 안전한 상품 없나요?” 최근 펀드 투자자가 판매 창구에서 가장 많이 하는 질문이다. 변동성이 큰 장세에서 큰 손실을 본 경험이 있거나 국내 증시가 당분간 ... 최근 3년 현금배당금 데이터까지 분석하는 이유다. 우선주에도 적극적으로 투자한다.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는 대신 보통주보다 낮은 가격에 유통된다. 반면 배당은 보통주보다 두둑하다. ○커버드콜 전략으로 손실 방어 콜옵션을 매도해 ...

    한국경제 | 2016.05.24 20:01 | 김우섭

  • thumbnail
    미래에셋 배당프리미엄, 우선주·고배당주 집중투자…매년 7%대 수익

    ... 20% △채권수익 7% 등이다. 주요 투자대상은 국내 우량 기업의 우선주와 고배당주다. 우선주는 의결권이 없는 대신 보통주보다 배당이 두둑하다. 보통주보다 낮은 가격에 유통되는 게 일반적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배당을 중시하는 투자자가 ...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성태경 미래에셋자산운용 리테일본부 상무는 “배당프리미엄펀드는 저금리시대에 시중금리+α를 추구하는 투자자를 위한 상품”이라며 “장기 투자자라면 안정적으로 예금 금리 ...

    한국경제 | 2016.05.17 17:29 | 이현진

  • thumbnail
    '금융대장주' 신한지주…호실적에 고배당 매력

    ... 개선됐고 빌려준 돈을 떼이는 비율인 대손율이 낮아 향후 실적도 양호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2014년 8월 기준금리가 인하된 이후 줄곧 하락세였던 NIM이 2년 만에 처음 반등한 것이 긍정적인 신호라는 얘기다. 신한지주의 1분기 NIM은 1.97%로 전 분기에 비해 1bp(0.01%포인트) 상승했다. 은행이 낮은 금리로 자금을 조달할 수 있는 저원가성 예금을 많이 끌어모은 덕분이다. 신한은행은 1분기 74조8180억원의 저원가성 예금을 ...

    한국경제 | 2016.04.28 18:28 | 이현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