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71-80 / 7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원더풀 와우론' 최장 6년까지 상환 가능

    ... 큰 차별점은 계열사 금융거래 때 사용할 수 있는 ‘금리 우대 쿠폰’을 제공한다는 점이다. 멤버십에 가입하면 계열사인 JT저축은행에서 정기예금 상품에 신규 가입할 때 연 0.1%의 우대금리를 받을 수 있다. JT친애저축은행의 보통예금에 가입하면 3개월간 0.5% 우대금리 혜택 등을 제공한다. 보이스피싱이나 해킹 등 금융사기 피해로 금전손실을 입을 경우 최고 100만원까지 보상해주는 ‘금융사기 피해보상 서비스’도 ...

    한국경제 | 2017.06.27 16:22 | 김순신

  • thumbnail
    금리 신용대출 '사이다' 인기몰이…출시 1년 6개월만에 4000억 돌파

    ... 데 크게 기여해 고객과 기업이 서로 윈윈할 수 있는 전형적인 모범을 보여나가겠다”고 덧붙였다. SBI저축은행이 지난해 11월 출시한 자유입출금 상품인 ‘SBI사이다보통예금’도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상품은 입출금이 자유로운 예금 상품이다. 일정 조건을 충족하게 되면 연 최고 1.9% 금리를 준다. 기존 보통예금 상품이 주로 500만~1000만원 한도까지 우대이율을 적용하는 반면, ‘SBI사이다 보통예금’은 ...

    한국경제 | 2017.06.27 16:09 | 박신영

  • thumbnail
    금리 상승기에 딱~ 'OK안심정기예금'…만기 연장할 때마다 0.1%P 추가 금리

    ... 활용하려는 고객도 많다. ‘OK e-대박통장’은 하루만 맡겨도 세전 연 1.4%(변동금리), 잔액 300만원 이상 시 예치 전액에 대해 세전 연 1.8%(변동금리)의 금리를 준다. 영업점 방문 없이 개설할 수 있다. 입출금이 자유로우면서도 높은 금리를 제공해 단기 자금을 운영하는 예금자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다. 예컨대 300만원을 30일 동안 일반 보통예금(연 0.1%)에 넣으면 세전 이자는 약 240원이다. 이에 비해 OK e-대박통장에 ...

    한국경제 | 2017.06.27 16:06 | 박신영

  • thumbnail
    [Cover Story - DGB금융그룹] 지역 밀착영업으로 내실 성장…보험·캐피탈 등 자회사 수익도 '든든'

    ... 2014년 유상증자 이후 자본 적정성이 크게 개선됐다. 올 1분기 말 기준 국제결제은행(BIS) 자기자본비율 및 보통주자본비율은 각각 12.8%와 10.3%다. 2019년 보통주자본비율 준수 기준(7.0%)을 크게 웃돌고 있다. 안정적 ... 안팎에 불과하다는 점을 감안하면 대구은행의 NIM은 높은 수준이다. 대구은행의 NIM이 높은 이유는 △높은 저원가성 예금 △시중금리 변동에 따른 높은 대출금리 민감도 △중소기업 대출 위주의 사업구조 때문이다. DGB금융지주는 위험 관리 ...

    한국경제 | 2017.06.22 17:32

  • thumbnail
    [문재인 시대 재테크 전략] 시황에 맞춰 투자펀드 알아서 배분?…'일임형 변액보험' 인기몰이

    ... 금융당국은 급증하는 가계부채 문제를 해결해야 하면서도 경기를 살리는 불씨를 꺼뜨리면 안 된다는 딜레마에 빠져 있다. 금리 추이에 대한 예측이 그만큼 어려워졌다는 뜻이다. 코스피지수는 최근 최고치를 경신했지만 문재인 정부가 재벌개혁을 외치고 ... 때문이다. 지난해 법이 개정돼 변액보험도 ‘최저 보장 보험금’에 한 해 일반 보험과 같은 수준으로 예금자 보호를 받을 수 있다. 수익률이 낮다면 변액보험이 투자하는 펀드를 변경할 수 있다. 보통 1년에 12회까지 펀드를 ...

    한국경제 | 2017.06.06 14:56 | 박신영

  • thumbnail
    씨티은행 'NEW 씨티 모바일' 앱, 인터넷전문은행보다 빠르다

    인터넷전문은행이 편리함과 매력적인 금리로 금융소비자들 사이에서 주목받고 있다. 하지만 한국씨티은행은 국내 최초로 공인인증서 없이 아이디 또는 지문만으로 금액 제한 없이 뱅킹 거래를 할 수 있는 ‘NEW 씨티 모바일’ ... 가능한 ‘스냅샷’ 기능을 업계에서 유일하게 도입했다. 로그인 후에는 보유하고 있는 모든 상품(예금, 신탁, 대출, 신용카드, 펀드, 보험)의 계좌 정보를 한 화면에서 볼 수 있다. 인터넷전문은행은 로그인 후 한 ...

    한국경제 | 2017.05.07 14:49

  • K뱅크, 영업 보름 만에 가입자 20만명 돌파

    ... 출범 2주 만에 수신목표액의 46%, 여신목표액의 32.5%를 달성했다. K뱅크 관계자는 “전체 수신액 중 보통예금 등 저원가성 예금의 비중이 50% 정도여서 수익성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체 대출액의 85%는 ‘직장인K 신용대출’과 ‘슬림K 중금리대출’에서 올렸다. 직장인K 신용대출은 한도식 대출(마이너스 통장)이 가능한 상품으로 재직증명서 등 서류제출 없이도 ...

    한국경제 | 2017.04.18 16:46 | 이현일

  • thumbnail
    [뉴스의 맥] 은산분리 규제 속에선 글로벌 금융혁명 선도 못해

    ... 40대 30.4%, 20대 16.9%, 50대 10.9%, 60대 이상은 2.0%였다. 주로 30~40대가 소액예금, 소액대출을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는 6월에는 2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도 영업을 시작한다. 카카오톡 ... 금융은 비용을 획기적으로 절감하고 빅데이터를 이용한 신용분석의 정확도 제고를 통해 중(中)신용등급 계층에 중(中)금리 대출을 가능하게 해 중소기업, 중견기업, 서민에게 꿈의 금융이 될 전망이다. 예를 들어 신용등급 5~6등급이면 은행권 ...

    한국경제 | 2017.04.11 17:55

  • thumbnail
    [맞짱 토론] 인터넷전문은행도 '은산분리' 규제해야 하나

    ... 인터넷은행이 성공하려면 은산분리 규제가 완화돼야 한다는 주장이 강하게 제기되고 있다. 혁신적인 경영을 위해선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이 인터넷전문은행의 대주주가 돼 주도해야 한다는 이유다. 이를 위한 은행법 개정안과 특례법안이 ... 수 있어야 은산분리 규제 완화 주장에 설득력이 생긴다. 인터넷은행도 은행이라는 점을 잊어선 안 된다. 고객의 예금을 받아 대출 업무를 취급한다는 점에서 여신 관리 등 업무가 중요하다. 아무리 최신 금융기술을 개발해 좋은 상품을 ...

    한국경제 | 2017.04.07 17:43 | 이현일

  • '인터넷은행 2호' 카카오뱅크, 이르면 6월부터 영업 시작

    ...출금기(ATM) 등을 통해 처리한다. 오프라인 지점을 운용하는 비용이 들어가지 않는 만큼 예·적금 금리를 시중은행보다 높이고, 대출금리는 낮출 수 있어 기대를 모았다. 이번 본인가로 2015년 11월 케이뱅크&m... 기반으로 한 중금리 개인 신용대출, 소상공인 소액대출이 주력 서비스다. 신용등급 중간층은 은행 문턱을 넘기가 힘들어 보통 두 자릿수 금리를 적용하는 저축은행을 이용한다. 카카오뱅크 등 인터넷은행은 이들을 상대로 한 자릿수 금리 대출상품을 ...

    한국경제 | 2017.04.05 14:57 | 김근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