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4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백기완 선생 서울대병원 빈소에 각계 조문 행렬(종합2보)

    ... 의원도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박 의원은 "백 선생님이 1992년 대선 후보로 출마했을 때 선거운동원으로 활동해 영광으로 기억된다"며 "휘날리는 머리카락으로 항상 저희 곁에 계실 줄 알았는데 씁쓸한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를 포함해 장혜영·류호정·강은미 의원, 권수정 서울시의원 등 정의당 관계자들도 빈소를 찾았다. 이재오 국민의힘 상임고문도 오후 3시 43분께 장례식장을 찾았다. 이 고문은 1964년 한일회담 반대 운동 당시 백 소장을 ...

    한국경제 | 2021.02.15 21:24 | YONHAP

  • thumbnail
    백기완 선생 서울대병원 빈소에 각계 조문 행렬(종합)

    ... 의원도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박 의원은 "백 선생님이 1992년 대선 후보로 출마했을 때 선거운동원으로 활동해 영광으로 기억된다"며 "휘날리는 머리카락으로 항상 저희 곁에 계실 줄 알았는데 씁쓸한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를 포함해 장혜영·류호정·강은미 의원, 권수정 서울시의원 등 정의당 관계자들도 빈소를 찾았다. 이재오 국민의힘 상임고문도 오후 3시 43분께 장례식장을 찾았다. 이 고문은 1964년 한일회담 반대 운동 당시 백 소장을 ...

    한국경제 | 2021.02.15 18:41 | YONHAP

  • thumbnail
    백기완 선생 서울대병원 빈소에 각계 조문 행렬

    ... 의원은 "백 선생님이 1992년 대선 후보로 출마했을 때 선거운동원으로 활동해 영광으로 기억된다"며 "휘날리는 머리카락으로 항상 저희 곁에 계실 줄 알았는데 씁쓸한 마음이다"라고 말했다.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를 포함해 장혜영·류호정·강은미 의원, 권수정 서울시의원 등 정의당 관계자들도 빈소를 찾았다. 이재오 국민의힘 상임고문도 오후 3시 43분께 장례식장을 찾았다. 이 고문은 1964년 한일회담 ...

    한국경제 | 2021.02.15 16:44 | YONHAP

  • thumbnail
    [한국 현대시, 한시로 만나다] 설날, 오탁번

    ... 한 잔 하면 보고 싶은 어머니 얼굴 내 볼 물들이며 떠오른다 설날 아침 막내 손 시릴까 봐 아득한 저승의 숨결로 벙어리장갑 뜨고 계신 나의 어머니 [태헌의 한역] 元日(원일) 元日行禮後(원일행례후) 飮福酒一杯(음복주일배) 願見慈母顔(원견자모안) 霑頰想起來(점협상기래) 元旦母所恐(원단모소공) 季兒兩手凍(계아양수동) 漠漠九原上(막막구원상) 猶織手巴掌(유직수파장) [주석] * 元日(원일) : 설날. 行禮(행례) : 제사 등의 ...

    The pen | 2021.02.09 10:12

  • thumbnail
    정의당, '2차 가해 제보' 접수 중단…"숙고 부족"

    재보선 무공천에 무게…"그 방향으로 여론수렴" 정의당이 당대표 성추행 사건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 제보' 지침을 둘러싸고 논란이 불거지자 제보 접수를 중단하기로 했다. 배복주 당 젠더인권본부장은 1일 페이스북에서 "2차 가해를 제보받는 방식에 대한 문제의식과 토론 및 의견 개진 과정을 위축시킬 수 있다는 의견, 내부 논의가 부족했다는 지적이 있었다"고 밝혔다. 이어 "제보를 받는 방식으로 대처하는 것에 대한 숙고가 부족했고 취지를 충분히 ...

    한국경제 | 2021.02.01 16:11 | YONHAP

  • thumbnail
    정의, '강은미 비대위' 출범…"뼈아픈 반성·성찰"

    ... 비대위원장은 "코로나 상황의 엄중함을 인식하고 2월 국회에서 민생 위기 극복 등 주요 현안에도 대안 마련을 위해 노력해가겠다"고 덧붙였다. 비대위는 강 위원장을 포함해 시·도당위원장 등 5명으로 구성됐다. 김종철 전 대표 성추행 사건의 내부조사를 총괄한 배복주 부대표 겸 젠더인권본부장도 합류했다. 소속 의원은 포함되지 않았다. 당 관계자는 통화에서 "대표단이 사퇴하진 않았지만, 사실상 대표단의 권한은 사라진 셈"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2.01 10:32 | YONHAP

  • thumbnail
    [속보] 정의당, '장혜영 성추행' 김종철 전 대표 당적 박탈

    ... 대표직에서 직위해제했다. 정의당은 또 이날 1차 조직문화 개선방안을 발표했다. 전담팀을 구성하고 전 당원을 대상으로 조직문화에 대한 인식과 실태 조사를 하기로 했다. 젠더폭력과 관련한 초기 대응 시스템을 강화한다는 차원에서 상담 및 신고 핫라인을 개설하고, 성폭력 예방 및 사건 처리 매뉴얼도 만들었다. 배복주 부대표는 “당원들이 조직문화를 어떻게 인식하는지 먼저 확인하겠다”고 말했다. 고은이 기자 kok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28 21:27 | 고은이

  • thumbnail
    사태수습 총력전 정의, '재보선 무공천'엔 고심

    ... 갑론을박이 벌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민주당처럼 당헌·당규에 무공천을 규정하지 않았으니 문제 될 게 없다는 의견도 내놓는다. 다만 전날 열린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에서는 무공천 여론이 다소 우세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배복주 부대표 역시 이날 CBS 라디오에 출연해 "저희 당은 (젠더 폭력에 의해 치러진다는) 이번 선거의 의미를 정확하게 알고 있다"며 "(정의당이) 공천을 하기가 쉽지는 않다"는 입장을 밝혔다. 일단 지도부는 공천 문제를 오래 끌지는 ...

    한국경제 | 2021.01.28 12:17 | YONHAP

  • thumbnail
    정의당 "이번 재보궐은 '미투 선거'…후보 공천 어렵다"

    정의당 젠더인권본부장인 배복주 정의당 부대표는 '김종철 전 대표 성추행 사건' 수습 조치로 4월 재보선에 후보를 내지 말아야 한다는 주장에 대해 "공천하는 게 쉽지 않다"고 밝혔다. 배복주 부대표는 이날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이번 선거가 젠더 선거고, 미투 선거라는 얘기를 많이 하고 정의당도 그걸 알고 있다"면서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성추행 피해자인 ...

    한국경제 | 2021.01.28 12:08 | 강경주

  • thumbnail
    정의 "비친고죄에 동의하나 피해자 뜻 우선돼야"

    ... 잣대' 시비로도 번지는 상황과 관련해 "피해자의 명확하고 분명한 의사를 존중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성범죄 친고죄 폐지에 동의하긴 했지만 피해자인 장혜영 의원이 고소를 원하지 않는 만큼 그 뜻을 존중해야 한다는 것이다. 배복주 부대표는 이날 비상대책회의에서 "(친고죄 폐지는) 피해자의 상황에 따라 형사절차에서 배제되거나, 합의 종용 등과 같은 가해자의 압박으로 형사절차를 포기하게 될 경우에 피해자의 권리구제와 가해자의 처벌 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한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1.28 10:23 | YONHAP